브라우징 태그

다이어트

'숨은 설탕' 찾기·'단맛의 유혹' 견디기 등이 관건

설탕 끊기 21일 대작전… ‘무당 식단’ 어렵지 않아요!

현대인의 건강을 위협하는 많은 것 중에 '설탕'은 치명적이다. 최근 '설탕중독'이란 말이 생길 정도다. 설탕 자체는 나쁜 영양소가 아니지만, 현대인이 과도하게 당분을 섭취하면서 체중 증가 등 직접적 악영향을 받는다. 또 소화기관의 박테리아 환경을 나쁘게 만들어 몸을 '살찌기 쉬운 체질'로 바꾼다. 과체중과 비만의 악순환에 빠지는 것이다. 기분을…

콩나물국에 황태·두부 추가, 몸에 놀라운 변화가?

콩나물에는 우리 조상들의 지혜가 숨어 있다. 옛날 겨울에 생채소-과일이 드물었던 시절 조상들은 콩나물을 길러 비타민 C를 섭취했다. 콩나물국-무침 등 다양한 요리로 할용했다. 콩으로 만들기 때문에 당연히 단백질이 많이 들어 있다. 콩나물국에 황태까지 넣으면 단백질의 양이 크게 늘어난다. 콩나물에 대해 다시 알아보자. ◆ 콩나물 속…

거식증, 폭식증 등으로 52분마다 1명 사망

미국서 ‘아몬드 엄마’ 유행…섭식장애 때문?

10년 전 미국 TV 리얼리티쇼에 등장했던 에피소드 한 편이 최근 다시 화제가 되며 '아몬드 엄마(almond mom)'라는 유행어가 등장했다. 지난 2013년 방영한 '베버리힐스의 진짜 주부들(The Real Housewives of Beverly Hills)'의 한 에피소드에 모녀가 대화하는 장면이 등장한다. 딸 지기 하디드는 엄마 욜란다…

다양한 잡곡 섭취 통해 부족한 영양 보완

정월대보름, 흰쌀밥 대신 오곡밥 어때요?

이번 주 일요일(5일)은 한 해의 첫 보름달이 뜨는 음력 1월 15일을 의미하는 '정월 대보름'이다. 이날은 제사 의식 및 놀이의 개념으로 쥐불놀이, 사자놀이, 별신굿, 탈놀음 등을 한다. 여기에 부럼, 약밥, 오곡밥 등을 먹으며 한 해의 건강을 빈다. 정월대보름 음식으로 부럼을 택하는 가정이 많은데, 부럼깨물기를 하면서 한 해 부스럼이 생기지…

‘이런 습관’….절대 살 못 빼

살을 빼는 건 어렵다. 끊임없이 노력해야 하고, 동기를 유지해야 하며, 나에게 가장 잘 맞는 다이어트 계획도 세워야 한다. 계획을 세울 때에는 보통 어떤 걸 먹을지, 어떤 걸 할 지에 집중하는 경우가 많지만 그만큼 피해야 하는 것들도 중요하다. 살을 빼고 싶다면 지금 당장 버려야 할 습관, 미국 건강정보 매체 ‘Eat This, Not That’에서…

이론적으론 맞아... 당뇨·장내균총 등 논란은 계속

‘하루 10캔도?!’… 제로콜라는 살 안 찐다?

탄산음료를 좋아하지만 다이어트와 건강을 생각해 설탕이 들어가지 않은 이른바 '제로' 제품을 선택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제조사들은 설탕 등 당분이 전혀 없어 '살찔 걱정'이 없다고 광고한다. 이 말은 정말 사실일까? ◆ "하루 10캔도 살 안 쪄"... 일부 질환은 유의 이론적으로 제로콜라와 같은 무설탕 탄산음료는 많이 마셔도 살이 찌지 않는다. 당분이…

물량 부족 시달렸던 당뇨병 치료제 사용 후기들 '경고'

품절대란 다이어트 약, 피부 ‘급노화’ 부작용

원래 당뇨병 치료제로 개발됐다가 다이어트 효과로 각광 받는 세마글루타이드 성분 약이 체중 감소를 촉진하지만 메스꺼움과 구토, 불규칙한 심박수, 얼굴 조기 노화 등 부작용을 동반할 수 있다고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세마글라타이드는 2017년 당뇨병 치료제로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은 오젬픽과 2021년 6월…

일도 하고 살도 빼는 방법

몸무게를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 사무실에서 생활이 중요하다. 직장인 대부분은 집보다 회사에서 보내는 시간이 더 많기 때문이다. 회사에는 다이어트 노력을 망치는 것들이 도처에 있다. 미국의 여성생활 잡지 ‘위민스 헬스(Women’s Health)’가 일하면서 체중 감량 목표도 달성할 수 있는 방법 4가지를 소개했다. …

많이 먹으면 심장-간-콩팥 해쳐…섭취율 극히 낮은 노인 등에만 필요

다이어트용 크롬보충제 안전한가?

크롬 보충제인 피콜린산 크롬(Chromium picolinate)은 다이어트, 혈당 낮추기, 보디빌더의 근육 만들기 등 다양한 용도로 쓰인다. 20년 전부터 전 세계에서 복용되고 있는 크롬 보충제는 지방을 태우고, 인슐린을 활성화하고, 근육을 형성하고, 우울증을 누그러뜨리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높은 용량의 크롬 보충제를 복용하면…

살 빼면 달라질까?….몸의 변화들

과체중이거나 비만인 사람이 체중을 줄이면 외모 외에도 건강에도 좋은 측면이 많다. 살을 빼면 나타나는 몸의 변화에 어떤 것들이 있는지 미국 건강정보 매체 ‘웹엠디(WebMD)’에서 소개한 내용을 통해 알아본다. 수면의 질이 향상된다 과체중인 사람 중에는 밤에 잠자는 데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있다. 보통 수면무호흡 때문인데, 과체중이거나 비만인…

음식이 주는 에너지를 즐기자

체중계 부작용?…영양학자가 3년간 몸무게 안 잰 이유

다이어트 방법 가운데 '매일 체중을 재라'는 권유는 정석처럼 여겨진다.  미국 영양학자 켈리 케네디(Kelly Kennedy)는 거의 3년 동안 체중을 재 본 적이 없다고 했다. 체중계에 오를수록 건강을 돌보기보다 몸무게를 의식하고 집착하게 되기 때문이다. 그는 자신을 찾아오는 환자들이 몸무게에 따라 기분이 매일 오르락내리락하는 것을 목격했다. 미국…

목표 맞춤형 건강 관리법 3가지

건강관리를 위해서는 장기 전략이 중요하지만, 특정 목표에 따른 전술이 필요할 때도 있다. 청바지 사이즈를 줄이거나, 우울한 기분을 개선하는 등 저마다 원하는 목표가 있다면 단기적으로 맞춤형 관리를 하는 것이 효율적이다. ◆‘옷 치수는 줄이고’ 평소보다 조금 덜 먹고 조금 더 움직이는 것만으로 다이어트 효과가…

[박문일의 생명여행](50)건강상식을 따라야 할 이유

지켜야할 건강상식 10 Vs 잘못된 건강상식 10

1737년 영국에서 태어나 신대륙으로 건너간 토머스 페인의 저서 《상식(Common Sense)》은 미국 독립의 사상적 기초를 제공했다. 이 책은 영국에 대한 아메리카의 자주적이고 완전한 독립을 주장한 것으로, 6개월 뒤 독립선언문 탄생의 밑거름이 된다. 요즘 시각으로 보면 사실 특별할 것도 없는 내용이다. “모든 사람은 평등해야 한다”는 것이고,…

수면 부족, 식사 건너뛰기 등

아무리 노력해도…살이 자꾸 찌는 뜻밖의 이유 6

건강에 좋다는 음식을 먹고, 매일 운동을 한다. 그런데 왜 체중이 줄지 않을까. 아니 오히려 더 늘어나는 건 무엇 때문일까. 강도 높은 운동으로 몸을 혹사한다고 살이 빠지는 건 아니다. 즉, 회복할 시간을 주지 않고 매일 운동을 하면 체중이 줄기는커녕 부상의 위험만 늘어난다. 먹는 것도 마찬가지다. 연어에 견과류, 아보카도 등 다 체중 감량에 좋은…

저탄수화물 식사하면 콜레스테롤 감소, 체중 감량 효과

혈관·혈당 관리…탄수화물 음식을 어떻게?

탄수화물 음식으로 곡류(밥, 빵, 떡, 국수 등), 감자-고구마, 과일류, 당류 등이 꼽힌다. 탄수화물을 너무 많이 먹으면 혈액, 혈관, 혈당 관리에 좋지 않고 살이 찔 수 있다. 다이어트를 결심하면 탄수화물부터 크게 줄이는 사람이 있는데, 탄수화물도 적정량 먹어야 건강, 두뇌 활동을 유지할 수 있다. 탄수화물을 어떻게 먹어야 할까? ◆ 저탄수화물 식사의…

’베타글루칸’의 효능

‘슈퍼물질’로 주목 받고 있는 베타글루칸. 식품의 특성에 따라 효능이 조금씩 달라지기도 한다. 베타글루칸이 식품의 특정 성분과 작용하여 효과를 달리 내기 때문이다. 각각 어떤 효능이 나타나는지 해외 연구결과들을 통해 알아봤다. 면역 증강, 암세포 억제 베타글루칸 저장소 버섯류 베타글루칸이 각광받게 된 것은…

기분 좋게 하는 세로토닌 61~82% 높아지는 등 건강효과 탁월

견과류 섞어 먹으면…체중∙혈압↓ 정신∙심혈관 건강↑

아몬드∙호두 등 견과류를 골고루 섞어 간식으로 먹으면 몸무게와 혈압을 떨어뜨리고 정신건강과 심혈관 건강에 좋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캘리포니아대 로스앤젤레스 캠퍼스(UCLA) 연구팀이 과체중∙비만으로 '저칼로리 체중 감량 다이어트 프로그램(12주)'에 참여하고 있는 성인 95명을 조사한 결과다. 연구팀은 참가자 가운데 56명에게는 혼합…

불포화지방산이 중성지방, 콜레스테롤 줄여 혈관 건강에 기여

‘땅콩’이 만드는 몸의 변화.. 혈관 노화 늦추는 이유?

견과류 중에 호두, 아몬드가 주목받으면서 땅콩이 뒤로 밀리는 느낌이 있다. 땅콩은 다른 견과류처럼 불포화지방산이 많아 혈액을 맑게 하고 혈관을 청소하는 기능이 있다. 몸의 산화(노화, 손상)를 늦추는 항산화 성분이 풍부해 피부, 몸속 장기의 노화를 늦추는 데도 도움이 된다. 땅콩의 건강효과에 대해 알아보자. ◆ 고지혈증 징후에... 땅콩이 피를…

허리둘레 남자 40인치, 여자 35인치 넘으면 허약도 2배 높아져

중년에 배불뚝이 되면 노년에 더 쉽게 허약해져

중년에 배불뚝이가 되는 사람은 노년이 됐을 때 더 쉽게 허약해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의학협회저널(BMJ) 오픈》에 발표된 노르웨이 오슬로대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4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허약(frailty)은 피로, 악력의 약화, 느린 걸음걸이, 신체 활동량의 감소를 포괄하는 개념이다. 허약증세가…

적당한 운동, 물 잘 마시기 등

나이 들어서도 젊게 사는 방법 4

40대가 되면 남녀 모두 노화가 더 빨리 진행된다. 연구에 따르면 이때부터 적절한 영양소 공급과 운동을 하지 않으면 1년이 지날 때마다 6개월이 더 늙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나이는 40대인데 50, 60대처럼 보인다면…. 건강·영양 정보 매체 ‘잇디스낫댓’과 ‘올드스쿨뉴바디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노화 과정을 늦춤으로써 나이보다 훨씬 젊어지는 방법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