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혈뇨

암이 의심되는 가벼운 증상

기침이 끊이지 않으면 감기거니 하며 넘어가는 수가 많다. 영국 연구에 따르면, 성인의 반 이상이 암 위험 신호를 받지만 이중 약 2%만이 이를 알아차리고 병원을 찾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여성생활 잡지 ‘위민스 헬스(Women’s Health)’가 무시해서는 안 되는 암 증상 8가지를 소개했다. ◆계속되는…

소변에 피가… 혈뇨의 정체

박모(38세) 씨는 알 수 없는 피로와 옆구리 통증을 느꼈다. 가끔 소변에 피가 비치기도 했다. 며칠 쉬면 괜찮겠지라며 애써 무시했다. 우연히 비뇨기과에 들린 박 씨는 방광암 통보를 받았다. 혈뇨는 비정상적인 양의 적혈구가 소변에 섞여 나오는 현상이다. 붉게 또는 검붉게 나온다. 피떡이 뭉쳐서 소변을 보기도…

소변량과 소변 색깔로 건강 상태 판단하는 법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물을 들이키는 사람들이 많다. 따뜻한 날씨 탓에 물을 자주 마시다보면 화장실도 자주 들락거리게 된다. 평소에는 무심코 지나치던 소변을 잘 살펴보자. 소변은 몸의 건강상태를 알려주는 바로미터 구실을 하기 때문이다. 소변량이나 색깔로도 건강 유무를 판단할 수 있는 것이다. 소변은 콩팥의…

단 냄새 나면… 소변이 알려주는 건강상태 5

우리 몸은 끊임없는 신진대사 과정에서 나오는 배설물을 만들어낸다. 그 일부분은 물에 녹아 소변으로 배출된다. 이 과정에서 신장(콩팥)이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우리 몸의 왼쪽과 오른쪽에 하나씩 있는 신장은 지속적으로 혈액 중의 노폐물을 걸러준다. 몸속 혈액은 시간당 약 15번 신장을 통과하는데, 이는 하루에…

소변이 말하는 건강 상태 6

소변은 우리 몸에서 배출된 물질인 만큼 신체 내부 상태를 판단하는 지표로 적당하다. 소변은 옅은 노란색일 때 가장 정상적인 상태다. 진한 노란색을 띤다면 수분 섭취량이 부족하다는 의미다. 이처럼 소변은 자신의 건강 상태를 체크하는 한 가지 방법이다. '프리벤션닷컴'이 "소변에서 나타나는 변화는 우리 몸에서 일어나고 있는…

신장 질환을 알리는 징후 7가지

신장(콩팥)은 아래쪽 배의 등 쪽에 쌍으로 위치하며 노폐물을 배설하고 산 염기 및 전해질 대사 등 체내 항상성을 유지하는 기능을 하는 중요한 장기 중 하나이다. 신장은 대사 산물 및 노폐물을 걸러서 소변으로 배출하는 배설 기능, 체내 수분 양과 전해질, 산성도 등을 좁은 범위 안에서 일정하게 유지하는 생체 항상성 유지…

소변으로 보는 나의 건강 상태 3

많은 사람들이 피로나 찌뿌둥함 등을 대수롭지 않게 지나친다. 대개 하루 이틀 휴식을 취하면 좋아지지만 오래 지속되는 경우는 질병의 징조일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이때 조금만 관심을 기울여보면 몸의 이상상태를 감지할 수 있다. 그 방법 중 하나가 소변을 관찰하는 것이다. 성인은 보통 하루 5~6회, 총…

모르고 지나칠 수 있는 ‘콩팥 이상 신호’ 9

우리 몸의 등 쪽, 척추 양쪽에는 강낭콩 모양의 장기 한 쌍이 서로 마주 보고 있다. 바로 ‘콩팥’(신장)이다. 성인 콩팥은 두 개의 무게를 더해봐야 300g 정도로 작지만 하루에 처리하는 혈액의 양은 1,800리터나 된다. 콩팥은 혈액 속 노폐물을 거르는 필터 역할 뿐 아니라 몸속 전해질 농도를 유지하고 산성도를 지키는 화학공장…

혈뇨에 옆구리 극심한 통증까지… 원인은?

45세 남성이 고환과 음낭 부위 통증으로 병원에 찾아왔다. 전날에는 갑자기 극심한 옆구리 통증이 생겼는데 그 분의 표현을 옮기면 ‘죽는 줄 알았다’고 하였다. 매스꺼워 토했다고도 했다. 오늘은 아픈 것은 덜한데 소변이 자주 마렵고 시원치 않다고 하였다. 소변검사에서 적혈구가 다수 있었고 복부 X선 사진에서 요관 해당 부위에 직경 …

힘없고 피곤… 신장 이상 증상 10가지

신장(콩팥)은 소변을 통해 노폐물을 배설하고, 몸이 항상 일정한 상태로 있게 하는 ‘항상성 유지‘에 핵심 역할을 한다. 몸에 필요한 여러 호르몬, 효소를 생산, 분비하는 내분비 기능도 담당한다. 이런 신장에 이상이 생기면 몸에 노폐물이 쌓여 온갖 증상이 발생한다. 고혈압과 빈혈이 생기고 소변으로 단백질…

소변 자주 마렵다면 암의 징후일 수도

소변이 자주 마려우면 곤혹스러울 때가 많다. 한 밤중에 화장실 슬리퍼를 신다 넘어져 크게 다치는 경우도 있다. 특히 중년 이상은 크고 작은 질병으로 소변을 자주 보는 경우가 많다. 당뇨, 방광염, 전립선 질환이 대표적이다. 하지만 빈뇨(소변이 자주 마려움)는 전립선암, 방광암의 징후일 수도 있다. 지나치게 두려움을 가질 필요는…

50% 확률로 유전… ’다낭성 신질환’은 무슨 병?

다낭성 신장 질환은 투석이나 이식이 필요한 말기신부전이 되는 유전질환 중에서는 가장 흔한 질환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작년 다낭성 신장병으로 진료를 받은 환자는 7,506명이었다. 1천 명 중 1명꼴로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진 다낭성 신장질환에 대해 신장내과 전문가와 함께 알아보자. 다낭성 신장 질환은…

[노윤정 약사의 건강교실]

소변 못 참는 나, 과민성 방광일까 방광염일까

“요즘 화장실을 너무 자주 가고, 소변이 마려우면 참기가 너무 힘들어. 또 오줌소태 인가봐.” 일주일 전에 만난 지인의 하소연이다. 대개 오줌소태는 방광염을 말한다. 방광염은 하루에 8회 이상 화장실을 가는 ‘빈뇨’, 갑작스럽게 소변이 마렵고 소변이 마려우면 참기 힘든 ‘절박뇨’와 함께 소변을 볼 때 화끈거리는 통증, 배꼽 아래 통증 등 방광 자극…

시원치 않은 소변… 비뇨기 관련 Q&A 7

발기부전, 요도염, 전립선염, 요로결석, 성병... 이러한 질환이 있을 땐 찝찝한 증상이 나타나지만 부끄러워 병원을 잘 찾지 않게 된다. 이러한 환자들을 위해 많은 사람들이 공통적으로 경험하는 비뇨의학과 관련 고민들을 소개한다. Q1. 최근 들어 물만…

남성에게 생기기 쉬운 ‘신장결석’ 증상 6

신장결석(콩팥돌증)은 소변 안에 들어있는 물질들이 결정을 이루고 침착이 되어 마치 돌과 같은 형태를 이루어 신장 안에 생김으로써 여러 가지 증상과 합병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이 결석은 신장에서 만들어져 요관(오줌관)을 따라 이동하며 크기가 작을 때는 소변을 통하여 저절로 우리 몸에서 빠져나간다.…

의외의 신장암 위험 요인 “간접흡연 조심”

신장암 환자인 박수영(가명, 남) 씨는 "건강 체질인 내가 암 환자가 됐다는 게 지금도 믿기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악성 종양이 주요 정맥과 콩팥 주위 조직을 침범하고 국소 림프절 전이까지 나타나 신장암 3기 진단을 받았다. 다행히 암이 콩팥과 주위 지방, 부신을 싸고 있는 근막은 넘지 않아 4기 판정은 피할 수 있었다.…

가렵고 눈 붓고.. 콩팥 이상 증상 10

콩팥(신장)은 등 쪽 좌우에 있으며 크기가 주먹만 하다. 소변을 통해 노폐물을 배설하고, 몸이 항상 일정한 상태로 있게 하는 '항상성 유지'에 핵심 역할을 한다. 몸에 필요한 여러 호르몬, 효소를 생산, 분비하는 내분비 기능도 담당한다. 이런 콩팥에 이상이 생기면 몸에 노폐물이 쌓여 온갖 증상이 발생한다.…

신장 암 환자의 후회, “아파트 흡연 미안…”

"암 환자가 되니 온갖 후회가 밀려옵니다. 마음고생 심했던 아내에게 너무 미안하구요. 저의 흡연 때문에 고통 받았던 아파트 주민들께도 사죄드립니다." 신장암으로 누워 있는 김정근(47세, 가명) 씨는 자주 눈물을 흘린다. 암 세포가 신장과 부신을 싸고 있는 콩팥 주위 근막을 넘지 않아 …

신장 질환, 원인부터 막는 법 3

신장(콩팥) 질환에 걸리면 신장 기능이 천천히 나빠져서 결국 투석이나 신장 이식을 받아야만 생명을 유지할 수 있는 말기 신부전으로 이행될 수 있다. 신장 질환의 원인은 가장 많은 것이 당뇨병이고, 고혈압과 만성 사구체 신염 등이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서부지부 자료를 토대로 신장 질환의 원인부터 예방하는…

전립선암, 여성도 알아야 할 남성의 암

최근 전립선암이 빠르게 늘고 있다. 젊은 환자들도 급증하고 있다. 전립선암에 걸리면 한밤중에도 통증과 함께 소변을 자주 보게 된다. 환자를 지켜보는 가족들의 마음고생도 심할 수밖에 없다. 다른 암처럼 전립선암도 조기 발견이 핵심이다. 본인뿐만 아니라 가까운 사람의 관심이 필요하다. 남성의 암, 전립선암에 대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