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비문증

나이별 정밀검진으로 시력 챙기기

나이별 정밀검진 필요해 시력이 좋다고 눈이 건강한 건 아니다. 시력이 좋아도 눈 질환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다. 나이가 들어도 시력이 좋다고 방심해서는 안되는 이유다. 가 많다. 전문가들은 “굴절이상 검사, 약시검사, 안저검사 등 다양한 안과 검진이 있으며 안질환 예방을 위해 주기적으로 정밀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한다.…

내 눈에만 보이는 날파리…원인은?

시야가 깨끗하지 못하고 얼룩덜룩하다. 눈앞에 점들이 떠다닌다. 도대체 눈에 무슨 일이 생긴 걸까?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정리했다. 우리 눈 안쪽은 젤 같은 물질로 차 있다. 나이를 먹으면 유리체라고 불리는 이 물질의 점도가 떨어진다. 그 결과 유리체 내 미세한 콜라겐 섬유가 뭉치면서 덩어리들이 생긴다. 이 덩어리들로 인해 그림자가 지면…

‘눈’에 생기는 염증, 포도막염 대처법은?

시력 손실을 야기하는 대부분의 안질환은 보통 노화에 따르는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젊고 건강한 환자에서도 심하면 실명까지 이르게 하는 질환이 있다. 갑자기 발병해 심각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 포도막염에 대해 알아본다. 1. 포도막염은 어떤 질환?…

눈앞에 실먼지가 어른어른…‘비문증’ 원인은?

실제로는 없지만 실먼지나 날파리 같은 물체가 눈을 움직일 때 마다 따라다니는 증상을 '비문증'이라고 한다. 젊을 때에는 젤리같은 형태의 투명한 유리체가 눈 속 대부분을 채우고 있으나, 40-50대에 접어들면 유리체가 물처럼 변하고 수축되면서 다양한 형태의 혼탁이 발생할 수 있다. 빛이 눈 속을 통과하다 이러한 혼탁을 지나면 시야에 그림자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