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결석

배우 류승수 “요로결석만 16번”… ‘이것’ 과다 복용도 원인?

배우 류승수 씨가 최근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16년 전부터 매년 한 번씩 요로결석으로 응급실에 실려갔다"고 말해 주목을 받았다. 홍서범, 서은광 씨와 함께 출연한 그는 자신의 불운에 대해 이야기하다 "요로결석 16회에 신장 결석 제거 수술까지 받았다”며 "(요로결석은) 산통이랑 비슷하다. 16명의 아이를 낳은 거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요로결석은…

시금치 속 수산 걱정은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그는 격

시금치 많이 먹으면 결석 생긴다고?

겨울 시금치는 여름에 비해 수분이 줄어 식감이 아삭하고 단맛도 증가한다. 맛있는 겨울 시금치를 앞에 두고 ‘결석’이 생기니 먹으면 안 된다는 사람도 있는데 정말일까? 시금치가 다른 채소에 비해 수산 함량이 높은 것은 사실이다. 우리 몸속에서 수산과 칼슘이 만나면 수산칼슘으로 결합해 딱딱한 결석을 형성한다. 일반적으로 작은 크기는…

한림대동탄성심병원 최창일 교수 “비만과 대사질환, 요로결석에 시너지 영향”

늘어난 연말 술자리에 ‘요로결석’ 환자도 ↑

비만이면서 대사질환을 앓고 있다면 요로결석이 더 쉽게 생길 수 있다. 이는 한림대 동탄성심병원 비뇨의학과 최창일·한준현 교수가 대한비뇨의학회 학술지에 발표한 내용이다. 비만은 정상체중에 비해 요로결석 발병 가능성을 최대 75%까지 높이는 걸로 알려졌다. 비만은 혈액의 산도(ph)를 일정하게 유지시키는 산염기 장애를 일으키는데 이로 인해 소변의 변화가…

학교 가기 싫어하는 아이… 부모의 대처 방법 4

어린 자녀가 한 번씩 몸이 아프다며 유치원이나 학교를 가지 않으려고 한다면 진짜 몸이 아픈 것인지 다른 문제가 있는 것인지 걱정이 될 것이다. 신체적인 질병이 원인일 수도 있지만 불안심리가 아이의 등교를 망설이게 만드는 것일 수도 있다. 아침마다 이러한 문제로 아이와 실랑이를 벌이고 있다면 부드러운 말투로 설득을 하다가 어느새…

요로결석 겨울에도 환자수 많아

겨울엔 뜨끈한 국물? ‘돌 낳는 고통’ 생길 수도

부쩍 쌀쌀해진 날씨에 반주 생각이 간절하다. 퇴근 후 술과 함께 짭조름한 어묵탕, 매콤한 떡볶이에 바삭한 치킨까지 곁들이면 비로서 숨통이 트인다. 다음 날 아침 숙취도 잊게 만드는 극심한 고통이 찾아오는데… ‘돌 낳는 고통’ 요로결석이다. 요로결석은 소변의 칼슘이나 수산염, 인산염의 농도가 높아져 돌 같은 결정(결석)이 만들어지고, 극심한 통증이…

나트륨 섭취를 줄이고 물과 구연산 섭취 늘려야

옆구리 통증이 요로결석 신호? 증상 완화에 좋은 음식

일상 속 옆구리 통증은 근육통이나 위장 장애로 오해하기 쉽지만, ‘요로결석’ 증상 중 하나로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 요로결석은 신장이나 요도 등 비뇨기계에 돌과 같은 결석이 생기는 질환으로 30~50대에 주로 발병한다. 남성 환자가 여성에 비해 2배 많은 편이며 출산과 급성 치수염(치아 내부 염증)과 함께 ‘3대 통증’으로 알려진 무서운…

‘극심한 고통’ 신장결석 예방하려면 ‘이런 식단’으로 (연구)

신장결석은 극심한 통증을 유발한다. 신장결석이 생긴 적이 있다면 5년 이내에 또 생길 가능성은 30%에 이른다. 신장결석 재발을 막기 위해 보통 식생활에 변화를 줄 것을 권장한다. 최근 미 메이오클리닉 연구진은 칼슘과 칼륨이 풍부한 식품으로 식단을 짜면 증후성 신장결석의 재발을 예방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진은 처음으로…

밤 9시 이전에 잠자리 들도록 해야

밤에 10시간 이상 자야 유치원 생활 성공적 (연구)

자녀가 유치원 생활에 성공적으로 적응하길 원한다면 수면 시간을 먼저 점검해보는 것이 좋겠다. 아이의 유치원 생활 준비를 돕는 중요한 방법 중 하나로 밤에 최소 10시간 꾸준히 잠을 자도록 취침 루틴을 만드는 것이 적응에 큰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펜실베니아주립대 더글라스 M. 테티 박사팀은 수면 시간이 아이의 유치원 적응 과정에…

콩팥 망가지면 증상 없어, 평소 예방 관리 중요

콩팥에 생긴 돌 빼내려면 ‘엎드려뻗쳐’ 자세가 좋아

의학계에서 꼽는 3대 통증 중 하나는 요로결석이다. (나머지는 출산과 급성치수염.) 요로결석은 통증만 큰 게 아니다. 방치하면 신우신염, 패혈증, 신장 손상을 일으키고 투석이 필요한 상황에 이르기도 한다. 요로결석은 많은 사람들이 겪는 문제인 만큼 '나는 안 걸리겠지' 생각해선 안 된다. 의심 증상이 나타날 땐 신속히 검사를 받아야 한다. 국민 10명…

다이어트·피부미용…레몬워터의 이점 7

생수 대신 레몬즙이나 레몬조각을 물에 넣은 레몬워터를 제공하는 레스토랑이 있다. 상큼한 맛으로 즐기는 레몬워터, 건강에 보탬도 될 수 있을까. 미국 건강미디어 ‘프리벤션’ 닷컴에서 레몬워터의 잠재적인 효능을 다뤘다. 레몬의 특징은 감귤류 과일로서 비타민 C가 풍부하다는 것이다. 신장 관련 영양 전문가 멜리사 앤 프레스트는 “물에 레몬즙…

우리 몸 속에 생길 수 있는 ‘돌’ 8가지

우리 몸에도 돌이 생긴다. 몸 속의 분비물에 포함되어 있는 염류가 이물의 표면이나 작은 결정괴 둘레에 가라앉아 붙어 돌같이 단단해진 것을 결석이라고 한다. 크기나 형태도 다양하고, 생긴 부위에 따라 통증 여부나 강도에도 차이가 있다. 그렇다면 몸 어디에 돌이 생길 수 있을까. 미 건강정보 포털 웹엠디(WebMD)가 소개한 구석구석 우리 신체 돌이 생길 수…

소변 자주 마렵다면 암의 징후일 수도

소변이 자주 마려우면 곤혹스러울 때가 많다. 한 밤중에 화장실 슬리퍼를 신다 넘어져 크게 다치는 경우도 있다. 특히 중년 이상은 크고 작은 질병으로 소변을 자주 보는 경우가 많다. 당뇨, 방광염, 전립선 질환이 대표적이다. 하지만 빈뇨(소변이 자주 마려움)는 전립선암, 방광암의 징후일 수도 있다. 지나치게 두려움을 가질 필요는…

소변이 찔끔찔끔… 혹시 ‘전립선’ 문제?

소변을 시원하게 볼 수 없고, 또 잘 나오지 않는 중년 남성이라면 전립선 문제를 의심해봐야 한다. 전립선은 방광과 요도 사이에 있는 기관으로 정액의 생성 및 정자의 생존과 활성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또한 요도가 전립선 안쪽으로 지나가 배뇨에도 중요한 역할을 한다. 특히 기온이 뚝 떨어지는 요즘 같은 시기에는 소변을 잘…

시원치 않은 소변… 비뇨기 관련 Q&A 7

발기부전, 요도염, 전립선염, 요로결석, 성병... 이러한 질환이 있을 땐 찝찝한 증상이 나타나지만 부끄러워 병원을 잘 찾지 않게 된다. 이러한 환자들을 위해 많은 사람들이 공통적으로 경험하는 비뇨의학과 관련 고민들을 소개한다. Q1. 최근 들어 물만…

환자 많고 생존율 최저… 위험한 담도암

담도는 쓸갯길로 쓰면 이해가 쉽다. 지방의 소화를 돕는 담즙(쓸개즙)이 간에서 분비돼 십이지장까지 가는 경로가 담도이다. 담도는 나뭇가지 모양처럼 보이는데 이곳에 생긴 암이 바로 담도암이다. 담도암은 위암, 대장암에 비해 덜 알려져 있지만 국내 10대 암에 포함될 정도로 환자가 많다. 담도암은…

‘녹차 + 레몬’의 건강 효과 5

따끈한 녹차에 상큼한 레몬을 곁들이면 온종일 물 대신 마실 수 있는 훌륭한 음료가 된다. 유익한 성분이 많아 장복하면 건강에 좋다. 만드는 법은 간단하다. 녹차 티백을 더운물에 넣어 1~2분 우린 뒤 레몬 반 개를 짜 즙을 넣으면 끝이다. 단, 티백을 끓는 물에 바로 넣지 말고 2~3분 식힌 뒤 넣으면 유익 성분 손실을 줄일 수 있다. 취향에 따라…

허리 아픈데 비뇨기과로 가라고?

허리가 아프면 흔히 디스크 등 척추질환을 생각하기 쉽다. 그러나 통증과 함께 배뇨통, 혈뇨, 발열이 동반된다면 정형외과가 아닌 비뇨의학과를 찾아야 허리통증을 해결할 수 있다. 소변은 신장, 요관, 방광, 전립선(남성), 요도를 통해 체외로 배출되는데,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소변 흐름에 방해를 받으면 허리 통증이 발생할 수 있다. 허리 통증이 나타나는…

칼륨, 모자라도 지나쳐도 ‘독’

칼륨은 무기질이며, 전해질을 이루는 요소 중 하나다. 혈액과 같은 체액에서 용해될 때 전하를 운반하는 역할을 한다. 신체 칼륨의 대부분은 세포 내에 존재하며, 세포, 신경 및 근육이 정상적인 기능을 하는 데 필요하다. 체내 칼륨 함량을 적절하게 유지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너무 높거나(고칼륨혈증) 너무 낮은(저칼륨혈증) 경우 심장 박동 이상 또는…

‘쓸개 빠진 사람’ 안 되려면?

식사량에 비해 외부 활동이 줄고 운동량이 부족하면 체중이 증가하게 된다. 늘어나는 체중을 그대로 방치하면 담낭(쓸개)에 결석이 맺히는 담석증 위험이 커진다. 담석증은 간에서 분비된 담즙을 보관하는 담낭이나, 담즙이 이동하는 담관에 결석이 맺히는 질병이다. 담즙은 간에서 분비되는 소화액으로, 간 아래에 있는 담낭에 저장된 이후 담관을 통해 십이지장으로…

옆구리 심한 통증 유발하는 ‘신장결석’ 예방하려면?

오는 11일은 '세계 콩팥의 날'이다. 콩팥이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진 신장은 우리 몸의 혈액 속 노폐물을 걸러내 소변으로 배출시키는 역할을 한다. 세계 신장학회는 매년 3월 둘째 주 목요일을 '세계 콩팥의 날'로 지정하고 신장과 관련된 질환을 예방하기 위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신장과 관련된 질환 가운데 신장결석은 흔히 알려져 있는 질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