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트림

지나치게 잦으면 병원 찾아가야

트림이 질병의 징후?…임신 난소암 심장마비 등

“꺼억∼” 트림은 정상적인 생리현상이지만 민망하다. 주변 사람에게 눈총을 받기 일쑤다. 이런 트림을 자주 한다면 몸에 이상 현상이 있을 수도 있다. 혹시 가임기 여성이라면 임신하지는 않았는지 살펴봐야 한다. 더 심각하게는 난소암이나 심장마비의 증상일수도 있다. 미국 여성건강지 ‘위민스헬스(Women’s Health)가 최근 트림의 원인과 증상에 대해…

잦은 트림은 건강 적신호

하루 트림을 30번 이상 한다면?

트림은 정상적인 소화 현상이다. 위장 속의 공기를 입 밖으로 내뱉으면서 끄억, 꺼억 등 소리가 난다. 사람마다 소리도 다르다. 횟수도 천차만별이다. 정상적인 트림 횟수는 일평균 20~30회 정도다. 이보다 트림이 잦고 습관적으로 트림을 해대는 사람들도 많다. 너무 많이 해서 민망한 순간이 발생하고 사람들에게 피해를 줄까 걱정하기도 한다. 이들은 위가…

아기는 왜 음식물을 게워내는 걸까

부모라면 누구나 아기가 게워낸 음식을 치워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아기마다 정도의 차이만 있을 뿐 음식물을 뱉어내는 행동은 모든 아기에게서 일어나는 현상이다. 그렇다면 왜 아기들은 음식물을 게워내는 걸까. 아이가 음식물을 토해내도 호흡장애가 없고 평온하고 건강하게 잘 성장한다면 별다른 문제가 없다. 의학적…

트림 막을 방법은 없을까?

점잖은 자리에서 '끅' 트림이 나오면 몹시 당혹스럽다. 트림은 왜 나오는 걸까? 막을 방법은 없을까? 미국 ‘하버드 헬스 퍼블리싱’이 전문가의 조언을 소개했다. 우리 몸은 위에 지나치게 가스가 차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트림을 한다. 식사를 할 때면 음식과 함께 공기도 조금씩 마시기 마련. 공기는 식도를 타고 내려가 위의 윗부분에 모인다. 위가…

나도 모르게 ‘꺽’… 트림이 잦은 이유 4

위에서 입 밖으로 가스를 분출하는 ‘트림’은 종종 당황스러운 상황을 연출한다. 중요하고 격식 있는 자리에서 나온 트림이 민망함으로 이어진다는 것이다. 실제로 트림을 절제하기 어려운 사람들이 있다. 다행이 건강에 큰 문제가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트림이 질병과 연관이 있는 경우일지라도 대부분 유순한 수준의 질환과 연관이…

수시로 ‘꺼억’… 트림 잦은 이유 4가지

트림은 호흡 및 식이 중 위로 섭취된 과다한 공기가 식도로 역류하여 배출되는 현상을 말한다. 트림은 종종 당황스러운 상황을 연출한다. 중요하고 격식 있는 자리에서 나온 트림이 민망함으로 이어진다는 것이다. 실제로 트림을 절제하기 어려운 사람들이 있다. 다행이 건강에 큰 문제가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

아기의 소화능력, 배변습관… 어른과는 다른 점

아기는 하루 세끼 정해진 시간에 밥을 먹지 않는다. 수시로 아무 때나 먹기 때문에 양육자는 항상 대기 상태에 있어야 한다. 또 먹은 음식을 자주 토해내고 종종 배앓이를 하기 때문에 신경이 쓰일 수밖에 없다. 음식을 게워내는 일은 아기에게 매우 흔하게 일어나는 현상이다. 모유 수유를 하든 분유를 먹든 상관없이 일어난다.…

밥 빨리 먹으면 안 되는 이유

일상생활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행위에서 속도의 변화가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경우가 많다.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뉴질랜드에서 실시된 한 연구는 속도와 관련된 일상의 행위가 건강에 나쁜 영향을 주는 사례와 개선책을 소개했다. 1.밥 빨리 먹기 연구에 따르면 가장 빨리 먹는 40~50세의 여성들은 천천히 먹는 사람들보다…

위식도 역류 질환, 식사 후 ‘이것’ 조심

코로나19로 인해 집에서 온라인 강의로 수업을 듣는 대학생 C씨는 매일 집에서 배달 음식을 먹는다. 치킨에 맥주 한 잔을 곁들이기도 하는 등 매일 같이 술과 함께 야식을 즐기다 바로 잠이 드는 날이 늘어났다. 그러던 어느 날 누웠을 때 속 쓰림이 너무 심하고 신물까지 올라와 병원을 찾았더니 ‘위식도 역류질환’을 진단 받았다.…

갑자기 ‘꺼억’… 트림 잦은 4가지 이유

트림은 위에서 가스가 구강으로 역류하는 현상을 말한다. 이런 트림은 종종 당황스러운 상황을 연출한다. 중요하고 격식 있는 자리에서 나온 트림이 민망함으로 이어진다는 것이다. 실제로 트림을 절제하기 어려운 사람들이 있다. 다행이 건강에 큰 문제가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트림이 질병과 연관이 있는 경우일지라도…

스트레스받으면 방귀 더 뀐다?

스트레스, 불안, 우울감이 크면 방귀가 잦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로마재단연구소와 프랑스 다논영양연구소가 최근 유럽소화기 학회에서 발표한 설문 조사 결과다. 연구진은 미국, 영국, 멕시코 등 3개국에서 성인 6000명에게 인터넷 설문을 돌렸다. 지난 24시간 동안 겪은 방귀, 트림, 복부팽만 등 내장 가스 관련 증상에 관해 물었다. 그밖에…

소화기 계통 전문의들의 식습관 3

내장 지방 없이 날씬하고 건강한 복부를 갖기 위해선 소화 기관이 튼튼해야 한다. 위장 관리에 소홀하면 소화기 암이라는 심각한 상황에 도달할 수도 있다. 복부 비만이 심하거나 설사, 변비가 잦고 복부 팽만감이 자주 느껴지는 사람은 식이요법을 통한 관리가 필요하다. 소화기 계통 전문의들이 주의해 먹는…

위암 예방을 위한 ‘위염’ 관리 수칙 3

위염은 흔한 질환이지만 위암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다. 특히 위염 가운데 ‘위축성 위염’ 진단을 받으면 위암 예방에 신경 써야 한다. 위축성 위염은 위 점막이 위축돼 얇아지고 혈관이 투명하게 보이는 질환인데 암으로 발전할 수 있다. 특히 위축성 위염에 ‘장상피화생’이 나타나면 위암이 잘 생긴다.…

속이 더부룩한 뜻밖의 이유 5

여름에는 배에 탈이 나기 쉽다. 찬 음식을 절제하고, 물은 가급적 끓여 마셔야 한다. 평소보다 적게 먹는 것도 중요하다. 조심하는데도 자꾸 속이 불편하다면? 이유가 뭘까?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정리했다. ◆ 속도 = 빨리 먹으면 공기를 많이 삼키게 된다. 위가 팽창하고, 장까지 빵빵해질 수 있다. 빨리 먹으면 과식할 위험도 크다. 뇌가…

방귀를 참으면 위험한 이유

누구나 방귀를 뀐다. 하루 평균 12~25회, 합치면 2ℓ 분량이다. 방귀는 소화 과정에서 생기는 가스다. 식사하거나 음료를 마실 때 함께 식도로 넘어간 공기가 대부분을 차지한다. 여기에 장내 미생물이 음식을 분해할 때 발생한 가스가 섞인다. 콜리플라워, 콩, 유제품을 먹은 뒤 나오는 방귀 냄새는 더 독하다. 유황 성분이 많은 음식인 탓이다.…

속이 타는 듯한 ‘위식도 역류질환’…식사 후 ‘이것’ 금물

코로나19로 인해 집에서 온라인 강의로 수업을 듣는 대학생 C씨는 매일 집에서 배달 음식을 먹는다. 치킨에 맥주 한 잔을 곁들이기도 하는 등 매일 같이 술과 함께 야식을 즐기다 바로 잠이 드는 날이 늘어났다. 그러던 어느 날 누웠을 때 속 쓰림이 너무 심하고 신물까지 올라와 병원을 찾았더니 ‘위식도 역류질환’을 진단 받았다. 위식도 역류질환은 위산이 …

방귀를 유발하는 음식 5

방귀는 두 가지의 산물이다. 하나는 식도를 통해 소화관으로 들어간 공기고, 나머지는 음식이다. 공기야 어쩔 수 없다 치고, 어떤 음식이 더 많은 방귀를 뀌게 만드는지 미국 '멘스 헬스'가 전문가 의견을 들었다. ◆ 브로콜리 = 양배추, 콜리플라워 등 십자화과에 속하는 야채들은 섬유질이 풍부하다. 섬유질은 인간의 소화 과정에서 쉽게 분해되지 않고…

위산 역류를 막는 7가지 방법

목이 아프거나 목소리가 변하면 감기를 의심하기 쉽다. 그러나 증상이 오래 간다면 식도에 문제가 있는 건 아닌지 살펴보는 게 좋다. 하부 식도 괄약근이 늘어져 위산이 역류하게 되면, 인후통은 물론 심장마비가 아닌가 싶은 흉통까지 올 수 있기 때문. 자칫하면 만성이 되기 쉬운 위식도 역류 증상, 어떻게 하면 고칠 수 있을까? 미국 ‘하버드 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