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전자담배

코로나19 팬데믹 후 증가세 지속

지난해 담배 ‘36.3억 갑’ 팔려… 전담도 ‘5.4억 갑’

지난해 국내 담배 판매량이 증가 추세를 이어갔다. 국내 담배 소비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증가세를 지속하고 있다. 다만 담뱃값 인상 이전보다는 17%가량 줄어든 수치다. 31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22년 담배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담배 판매량은 36억 3000만 갑으로 전년(35.9억 갑) 대비 1.1% 증가했다. 궐련 담배의…

23일부터 새롭게 바뀐 제4기 담뱃갑 경고 그림 및 문구 사용

금연효과도 강해질까…담뱃갑 경고, 더 무섭게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새롭게 바뀐 제4기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를 지난 6월 22일 고시 개정 이후 6개월의 유예 기간을 거쳐 오는 12월 23일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경고그림 제도는 세계보건기구(WHO)가 권고하는 효과적인 정책으로 2001년 캐나다에서 최초로 도입한 이후 전 세계 134개국에서 시행 중인 대표적인…

전자담배 흡입하면 잇몸 출혈 위험 27% 높아져

전자담배도 치아에 안 좋을까? (연구)

전자담배가 담배만큼이나 치아 건강에 안 좋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의학협회저널 네트워크 오픈(JAMA Network Open)》에 발표된 미국 국립치과·두개안면연구소(NIDCR)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12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과학자들은 오랫동안 흡연이 치아 건강에 나쁘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 그럼…

비유럽인 21% 포함한 338만 명의 유전자 분석

음주와 흡연 유도하는 3800여 개 유전자 찾아

음주와 흡연을 유도하는 유전자가 3800여 개나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음주와 흡연 관련 유전자 연구로는 340만 명 가까이 되는 사람의 유전자 샘플을 분석한 역대 최대 규모의 연구다. 학술지《네이처》가 자사의 학술지에 발표된 미국 주도의 국제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최근 보도한 내용이다. 흡연과 음주는 심혈관 질환과 정신…

끈적한 액체가 치아에 달라붙어 손상 유발

전자담배, 충치 발달 가속화(연구)

전자 담배를 피우는 것은 폐뿐만 아니라 치아 건강에도 해롭다. 미국 터프츠대 연구팀은 전자담배를 들이마신 뒤 끈적하고 단 맛이 나는 액체 내용물이 치아에 달라붙어 온갖 손상을 유발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 액체가 입속 마이크로바이옴을 변화시켜 부패를 유발하는 박테리아에 좋은 환경을 만드는 등 충치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것. 게다가 전자 담배를 피우면…

간접흡연, 위해성 더 심각.. 췌장암 발생 위험요인 1위

비흡연 엄마·아이에서 니코틴 검출 왜? 더 위험한 이유

보건복지부의 국민환경보건 기초조사(2018~2020년)에 따르면 만 3세 이상 미취학 어린이의 소변에서 나온 코티닌 농도가 2015~2017년 조사 때보다 78% 늘었다. 코티닌은 간접흡연을 측정하는 지표로 니코틴 대사 산물을 말한다. 초등학생에서 검출된 코티닌 수치도 3년 동안 39% 증가했다.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일까? 왜 아이들이…

전자담배도 망막기능 변화 및 안암 위험

간접 흡연, 시력 손상 위험 2배 높여 (연구)

흡연자와 함께 사는 사람은 조기 시력 손상 위험이 2배 높다는 경고가 나왔다. 세계보건기구(WHO)는 간접 흡연이 조기에 시력 손상을 높일 가능성이 두 배 높다는 내용의 브리핑을 내놨다. 흡연자는 비흡연자에 비해 노화로 인한 시력 손실(vision loss)이 최대 5.5년 일찍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흡연자와 함께 사는 사람도 같은 위험에…

금연하면 뚱뚱해진다?

흡연자 불안감 더 높아 담배를 끊으면 건강에 좋다는 건 누구나 알지만 막상 금연하려고 하면 주위에서 들려오는 속설에 귀가 솔깃해진다. 미국의 여성생활 잡지 ‘위민스 헬스(Women’s Health)가 잘못된 금연 속설 4가지를 소개했다. ◆“전자담배가 금연에 도움이 된다” 캘리포니아대…

실내에 남아있는 유해 화학물질이 유발하는 3차 흡연의 폐해

흡연자 옷과 집에서도 발암물질 ‘풀풀’ (연구)

‘제3의 흡연’이 유발하는 폐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3차 흡연이란, 담배의 유해물질이 붙어 있는 흡연자의 옷을 다루거나 흡연친화적 호텔 방에 숙박하거나 해서 비흡연자가 위험 지침을 초과하는 독성 화학물질에 노출되는 것을 뜻한다.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렌스버클리연구소는 흡연 후에 실내에 남아 있는 유해한 화학물질과 니코틴이 장기적으로 건강상 큰…

액상형 전자담배가 궐련보다 초미세먼지 배출 많아

전자담배도 미세먼지 배출…간접흡연 피할 수 있는 거리는?

담배뿐 아니라 전자담배도 미세먼지를 배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액상형 전자담배는 궐련(종이로 말아놓은 담배)보다도 배출량이 많았다. 질병관리청에 의하면 연세대 환경공해연구소가 시행한 '간접흡연 실외 노출평가 실험연구'에서 전자담배 사용 시에도 미세먼지 배출 농도가 높게 측정됐다고 밝혔다. 카메라를 이용해 담배 연기와 에어로졸이 이동하는 것을…

심혈관 예방 지침 개정 ... 수면 시간 새로 추가

美심장협회, 잠이 심장에 보약

수면시간이 미국 심장협회(AHA)의 새로운 ‘심혈관 질환 예방 지침’에 추가됐다. 미국 심장협회는 29일(현지 시각) ≪순환(Circulation)≫ 저널에 발표된 AHA의 새로운 대통령 자문 내용에 따라 종전 심혈관 질환 예방 지침(Life's Simple 7)을 새 지침(Life's Essential 8)으로…

미 FDA, 전자담배 ‘쥴’ 판매 금지 명령

올해 2월 바이든 행정부가 향후 25년간 암 사망률을 절반으로 낮추겠다는 ‘캔서 문샷(cancer moonshot)’ 정책을 발표한 뒤 전례 없는 담배 규제 정책이 잇따라 발표되고 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가 21일(이하 현지시간) 담배 속 니코틴 함량을 대폭 낮춘 담배만 판매를 허용하겠다는 1년 뒤 규정 개정을 예고한 데 이어 23일에는 청소년…

“미국 니코틴 함량 95%까지 낮추는 담배 규제 추진 중”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전통적 담배 속 니코틴 함량을 대폭 낮추는 것을 담배회사들에게 의무화하는 규정 제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미국 뉴욕타임스(NYT)가 21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담배 업계의 만만치 않은 반발이 예상되지만 향후 25년간 암 사망률을 절반으로 낮추겠다는 바이든 행정부의 의지가 담겨있기 때문에 관철될 가능성도 높아 보인다. 이날…

옷에 밴 담배 연기, 피부 손상한다 (연구)

담배를 직접 피우면 1차 흡연, 그 곁에서 담배 연기를 맡으면 2차 흡연이다. 담배를 피웠던 공간에 있거나 담배를 피운 사람과 함께 있어도 유해 물질에 노출된다. 3차 흡연이다. 미국 캘리포니아대 연구진은 흡연 후 옷, 머리칼, 가구, 자동차 등에 남은 니코틴을 접촉하면, 즉 3차 흡연으로 피부가 손상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미국은 왜 멘솔 담배를 금지할까?

미국이 멘솔 담배 판매를 중지 대열에 2024년 합류한다. 캐나다(2017년), 브라질(2018년), 유럽 연합(2020년) 등의 뒤를 잇는 형국이다. 한국도 가향 담배를 규제하자는 내용의 관련 법률 제개정안이 2017년부터 국회에 제출되고 있으나, 아직 본격적인 논의는 이뤄지지 않았고 따라서 규제는 전무하다. 멘솔 등 가향 담배는 일반 담배보다…

담뱃갑 ‘경고 그림·문구’ 간결해진다…질병 이름 강조

담뱃갑에 표기하는 경고 그림과 문구가 더욱 간결하고 명확해질 예정이다. '폐암 위험, 최대 26배!'에서 질환명만 강조한 '폐암'으로 표기하거나 '흡연하면 기형아 출산 위험!'에서 '기형아 출산'으로 간결하게 표기한다. 보건복지부는 4월 13일에서 5월 3일 '담뱃갑포장지 경고그림등 표기내용' 개정안을 행정예고한다고 밝혔다. 제3기 경고…

벌써 안일해졌나… ‘손 씻기’ 실천율 줄었다

손을 잘 씻는 인구 비율이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청의 '2021 지역사회건강조사' 발표에 따르면 외출 후 손을 씻는 실천율은 2020년 97.6%에서 2021년 94.5%로, 3.1%p 감소했다. 큰 감소율을 보인 건 아니지만 코로나가 한창 유행하던 시기에 이처럼 손 씻기 실천율이 오히려 줄어들었다는 점에서 경각심이 필요한 것으로…

전자 담배도 혈당 수치 올린다 (연구)

전자담배가 고혈당 위험을 증가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일반 담배와 마찬가지로 전자담배 또한 혈당 수치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 미국 존스홉킨스 블룸버그 보건대학원 연구진은 미국에 거주하는 60만 명의 데이터를 분석해 전자담배 사용과 당뇨 전 단계(prediabetes) 사이의 연관성을 밝히는 연구를 진행해 ≪미국 예방의학…

전자담배도 잇몸 건강 해친다 (연구)

연초처럼 전자담배도 구강 건강에 해롭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뉴욕대 치대 연구팀은 잇몸 질환이 있는 성인 84명의 구강 상태를 6개월간 관찰했다. 참가자는 연초 또는 전자담배 흡연자, 비흡연자 등 세 그룹이었다. 연구진은 참가자의 입 안 미생물 생태계에 주목했다. 구강 박테리아는 끊임없이 치아에 끈끈한 막을 형성한다. 치석이다. 양치질을…

“전자담배 간접흡연도 건강에 해롭다” (연구)

전자담배에서 나오는 증기가 주변사람에게 기관지염 증상과 호흡곤란을 유발시킨다는 연구결과 나왔다. 영국흉부학회 학회지인 «흉곽(Thorax)»에 온라인 게재된 미국 서던캘리포니아대(USC)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뉴스’가 1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USC의 탈라트 이슬람 교수팀의 이 연구결과에 따르면 전자담배의 증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