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재활

허리건강 지키는 ‘인어공주’ 필라테스

“근육을 단련하는 것이 곧 무병장수의 비결”이라는 말이 있다. 즉 꾸준한 운동을 통해 근육을 단련하는 것이 건강을 위해선 반드시 필요하다는 뜻이다. 근육은 우리 몸을 지탱하고 뼈를 보호해 주는데, 이 근육은 30대를 전후로 줄어들기 시작한다. 근육이 줄어들면 근육이 있던 자리에 지방이 채워져 같은 양의 음식을 먹어도 쉽게…

심장병 환자에게 좋은 ‘노르딕 워킹’이란?

심혈관 환자의 재활과정에서 노르딕 워킹이 다른 형태의 운동보다 기능적 능력의 장기적 개선을 보여준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는 일상 생활의 활동 능력이 크게 향상됐다는 의미다. 노르딕 워킹은 상체 근육과 하체 근육을 더 활성화시키기 위해 특별히 고안된 폴을 사용하는 강화된 형태의 걷기 운동이다. 주요 심혈관 사건에 따른 재활과 운동 훈련 프로그램은…

욱신욱신 어깨 통증…치료 후 재발 막으려면 운동 필수

매년 200만 명 이상이 어깨질환으로 병원을 찾고 있다. 특히 어깨질환 환자들은 코로나19 감염병이 시작된 지난 2020년 이후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자료에 따르면 어깨질환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 수는 지난 2019년 대비 2021년에 약 13만 명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대표적인 관절질환으로 꼽히는 퇴행성 관절염의…

삔 발목 자꾸 삐는 까닭…예방하려면?

한번 삔 발목은 쉽게 또 접질린다. 왜 그럴까? 예방법은 없을까? 미국 ‘뉴욕 타임스’가 전문가에게 물었다. 발목은 복잡한 부위다. 발을 구성하는 섬세한 뼈들이 인대로 다리뼈(정강이 및 종아리뼈)와 연결된다. 서고 걷고 달리며 쉴 틈 없이 굽혔다 펴기를 반복하는 데다 온몸의 체중을 떠받치기 때문에 부상 후 완벽한 재활이 힘들다. 삔 발목을 반복해서…

하루 ‘5분’ 투자로 건강한 허리 되찾자

허리 통증은 살면서 한 번쯤은 겪어봤을 만큼 흔한 증상이다. 허리 통증은 넘어지거나 부딪히는 외상을 제외하면 대개 평소 잘못된 생활 습관이나 자세, 운동 부족 등이 원인이 된다. 최근에는 미디어 콘텐츠를 손쉽게 즐길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이 활성화되면서 스마트 기기의 사용 시간이 급격히 증가해 허리 건강이 크게 위협받고 있다. 허리 통증을…

어깨 운동, ○○ 이용하면 안전하고 효과 높아

최근 많은 온라인 매체를 통해 집에서도 쉽게 운동을 따라 할 수 있게 됐다. 외형을 가꾸는 것은 물론 건강을 위해 많은 사람들이 운동을 하지만 영상을 보고 무턱대고 따라 하다가는 근골격계 부상의 위험이 있다. 특히, 어깨는 신체 관절 중 운동 범위가 가장 넓지만 구조적으로 불안정하기 때문에 운동을 할 때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대개 어깨…

얼어붙은 듯 굳은 어깨… 오십견 예방 운동으로 시원하게 해결

어깨 질환으로 병원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특히 어깨 질환은 50대 환자들이 많은데, 실제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다빈도질병 통계를 살펴보면, 지난 2020년 50대의 경우 어깨질환으로 병원에 환자 수가 전체 질환 중 세 번째로 많았다. 어깨질환의 증상은 다양하지만, 통증을 제외한 가장 대표적인 증상은 어깨가 굳어 움직이기 힘들다는 것이다.…

행복한 노년 위한 건강한 무릎, 관절 운동으로 함께 지켜요

100세 시대 행복한 노년을 방해하는 관절 질환이 있다. 바로 무릎 관절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다빈도질병 통계(2020년 기준)를 살펴보면, 무릎 관절염으로 병원에 입원한 환자 수가 60대는 전체 질환 중 세 번째, 70대는 두 번째로 많았다. 대개 나이가 들면서 우리 몸의 신체 기능이 떨어지게 되는데, 이런 퇴행성 변화로 무릎 관절 사이에서…

사회적 관계 지원, 환자 수명 연장한다 (연구)

환자들에게 사회적 지원을 제공하는 것이 생존 기회와 수명 연장으로 이어진다는 연구가 발표됐다. 미국 브리검영대에 의하면 건강한 행동을 촉진하는 그룹 미팅 및 가족 세션과 같은 지원을 제공하는 것으로 생존 확률이 2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논문의 제1저자인 티머시 B 스미스 교수(상담심리학)는 “연구의 전제는 모든 사람이 자신의 사회적 관계에 큰…

근로복지공단·UNIST·울산, 디지털 헬스케어 공동연구 추진

근로복지공단은 UNIST 및 울산광역시와 17일 디지털 헬스케어 공동연구를 진행하겠다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단에서 보유하고 있는 산재의료 인프라를 활용해 산재재활분야 디지털 헬스케어 공동연구를 추진해, 산재전문 공공병원(이하 울산병원) 개원 뒤 연구기능이 조기 안정화되도록 한다는 목표다. 공단은 산재재활분야 임상연구를 선도해 나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