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심장

롱코비드 증상, 3가지 유형으로 나뉜다

‘포스트 코로나19 증후군’으로도 불리는 롱코비드 증상은 크게 3가지 유형으로 나눌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신경계 유형, 호흡기 유형, 신체증상 유형이다. 의학논문 사전공개 사이트 《메드아카이브(MedRxiv)》에 발표된 영국 킹스칼리지런던대(KCL)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포털 웹엠디가 2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다이어트·암 예방…아몬드의 건강상 이점 5

견과류를 식단에 규칙적으로 더하는 것은 건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견과류는 맛있고, 활용법이 다양하고, 휴대하기 간편하다. 대부분의 견과류가 건강상 이점을 가지고 있지만, 그 중 아몬드는 최고의 선택 중 하나로 꼽힌다. 아몬드의 다양한 혜택을 누리기 위해 하루에 소량씩 먹는 것으로 충분하다. 그냥 먹든, 시리얼에 넣어 먹든, 아몬드가…

뇌에 쌓인 ‘이것’, 운동장애 위험 높인다 (연구)

유전자 돌연변이에 의한 유전성 혈색소 침착증은 신체가 철분을 과다 흡수해 간과 심장 질환, 당뇨병과 같은 조직 손상으로 이어진다. 관련 연구가 드물고 내용도 엇갈리지만 기존 연구에서는 혈액-뇌 장벽을 통해 여과되기 때문에 뇌에는 철분이 축적되지 않는다고 시사했다. 혈액-뇌 장벽이란 해로운 물질이 뇌에 들어가는 것을 막아주는 혈관과 조직의 네트워크를 말한다,…

뱃속이 편안한 식습관…이때 좋은 식품들

습하고 덥고…. 입맛도 별로다. 소화도 잘 안 되는 시기다. 더위를 식히려고 찬 음식을 많이 먹으면 뱃속이 거북하고 더부룩해지기 쉽다. 또 활동량이 떨어지다 보니 뱃살로 늘어난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이럴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 건강상 특별한 문제가 없다면 현재 식단에서 몇 가지 변화를 주는 것만으로, 속이 보다 편안해지고 배가 좀 더 납작해지는…

적색육, 심장질환 위험 높이는 또 다른 이유(연구)

소고기 돼지고기 양고기 등 붉은색을 띠는 고기, 즉 적색육을 너무 자주 많이 섭취하면 심장질환과 뇌졸중 위험이 높아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 이유가 나쁜 콜레스테롤(LDL)의 혈중 농도 상승이 아닌 혈액 응고를 촉진하는 화학물질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터프츠대 프리드먼영양과학및정책대학원 연구팀에 따르면 소화관에 있는 수조 개의…

인지력 감퇴 막으려면 ‘이 음식’ 멀리해야 (연구)

하루 칼로리 섭취량의 20% 이상을 초가공식품으로 섭취하는 것이 노령기 인지력 감퇴를 가져온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1일(현지시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2022년 알츠하이머협회 국제회의에서 발표된 브라질 상파울루대 의대 클라우디아 수에모토 교수(노인학)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CNN이가 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어린 아이가 부모의 코로나 방패? (연구)

어린 아이를 둔 어른이 아이를 키우지 않는 어른보다 코로나19에 덜 걸린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미국 《국립 과학 아카데미 회보》에 발표된 미국 카이저 퍼머넌트 북캘리포니아 의료센터(KPNC)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어린 아이들은 탁아소, 유치원, 학교에서 감기 바이러스를…

‘소식’하면 몸이 편안.. 어떤 변화가?

과식하면 몸이 부대낄 수 있다. 특히 중년 이상은 소화액까지 줄어 후유증이 오래 간다. 몸속 뿐 아니라 마음도 불편하다. 다음엔 덜 먹어야지 다짐하지만 이내 식탐이 다시 치솟는다. 소식이 건강에 좋은 것은 잘 알려져 있다. 각종 질병, 암 예방에 도움이 된다. 몸에 어떤 변화가 생길까? ◆ 야식 과식이 특히 나쁜 이유 야식이…

반려견에게 독이 되는 음식 9

음식을 준비하거나 식사를 하고 있으면 반려견이 다가와 한 입만 달라고 조른다. 그 간절한 눈빛을 외면하기는 쉽지 않다. 그래도 버텨야 한다. 사람이 먹는 음식을 개와 공유하는 것은 위험할 수 있고, 개에게 독이 되는 음식도 많이 있기 때문이다. 미국 건강미디어 ‘프리벤션 닷컴’에서 전문가의 조언을 바탕으로 반려견에게 에게 먹이면 안되는 9가지 음식을…

각종 약물에 시달리는 간…회복에 도움 되는 식품 9

간은 신체에서 가장 크고 많은 역할을 하는 장기다. 이 때문에 간은 파워 하우스로 불린다. 간은 단백질과 콜레스테롤, 담즙을 생산하고 비타민과 미네랄, 심지어는 탄수화물까지 저장하는 등의 다양하고도 주요한 기능을 담당한다. 또한 간은 알코올과 약물, 신진대사로 인한 자연적인 부산물 등 독소를 부수는 작용도 한다. 간세포가 재생할 수 없을 만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