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인공눈물

인공눈물 아이케어 브랜드 '프렌즈' 라인업 지속 확대

JW중외제약, 눈 피로·충혈 도움 ‘프렌즈아이드롭 케어’ 출시

JW중외제약은 눈 피로 및 충혈 개선에 도움을 주는 일반의약품 '프렌즈아이드롭 케어'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돌입한다고 3일 밝혔다. 프렌즈아이드롭 케어는 나파졸린염산염, 네오스티그민메틸황산염, 아미노카프로산 등을 주성분으로 하는 1회용 점안액이다. 이 제품은 눈의 피로, 결막 충혈, 알러지로 인한 가려움 등을 완화시키는데…

건조한 겨울 날씨는 안구건조증을 악화

뻑뻑하고 건조한 눈? 안구건조증

겨울철 많이 걸리는 질환이라면 감기와 폐렴, 건선 등을 떠올리겠지만 의외로  ‘안구건조증’ 환자도 급증한다. 안구건조증은 눈물 분비가 줄거나 성분이 달라져 안구가 메마른 상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에 따르면 국내 안구건조증 환자 수는 2009년 167만 명에서 19년 267만 명으로 10년간 약 100만 명이나 증가했다.  안구건조증은 눈에…

'나이가 들면 눈물이 많아진다'는 통설은 거짓

기쁠 때 눈물은 ‘단맛’…그럼 슬플 때 눈물 맛은?

눈물은 눈을 촉촉하게 유지해 보호해주면 청결하게 만들어 준다. 눈물은 체액의 한 가지 종류로 눈물샘에서 분비된다. 사람 뿐만 아니라 모든 포유류는 눈물을 분비한다. 눈의 노폐물과 이물질 세척해 항균작용을 해준다. 눈물은 눈이 건조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분비되며, 눈을 깜박일 때마다 공급이 원활해 진다 이렇게 만들어진 눈물은 눈물막을 형성해 안구를…

선선한 가을철, 눈과 피부 촉촉하게…

기온이 떨어지면서 쾌적한 가을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일교차가 벌어지고 쌀쌀한 기운을 느끼면 습도가 떨어지고 메마른 바람이 분다. 우리 몸이 건조해지면 선선한 날씨가 건강에 불청객이 될 수도 있다. ◆건조한 피부 한겨울에는 보습에 신경쓰지만 가을에는 보습에 소홀하기…

[오늘의 건강] 냉방기구 바람 직접 쐬지 않고 환기 자주 해야

여름철 안구건조증 예방하는 생활습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오후부터 밤까지 강원내륙·산지, 경북북동산지에는 5~40mm의 비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6도, 낮 최고기온은 28~35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더위를 날려주는 시원한 에어컨과 선풍기 바람. 하지만 눈은 괴롭다. 안구건조증은 건조한 계절에만 조심하면 된다는 생각은 오산이다. 특히 냉방기기를 가동한 실내에서…

눈 뻑뻑 안구건조, 운동하면 사라진다? (연구)

꾸준하게 운동하면 뻑뻑하고 가려운 눈이 편안해질 수 있다. 눈물 분비가 늘어나는 덕분이다. 캐나다 워털루대 연구진은 18~25세 대학생 52명을 두 그룹으로 나눴다. 한쪽은 일주일에 다섯 번, 나머지는 일주일에 한 번 운동하게 했다. 종목은 트레드밀에서 지칠 때까지 달리기였다. 연구진은 운동 전후 각 5분간 참가자의 눈물양을 측정하고 안구에…

[오늘의 건강] 안구 건조증은 시력저하로도 이어질 수 있어 관리가 필요

에어컨 바람에 건조해진 눈, 이것 먹으면 촉촉해져

저기압의 영향으로 새벽 제주도를 시작으로 전국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시간당 20mm 내외의 강한 비가 예상되니 차량 운행 시 안전거리를 유지하고 감속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0-24도, 낮 최고기온은 24-32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안구 건조증은 직장인의…

즉시 고쳐야할 눈 건강 해치는 습관 8

증상 있으면 빨리 진단 받아야 눈 건강에 그 어느 때보다 신경을 써야 하는 시대다. 스마트폰과 태블릿PC, 노트북 등 다양한 전자기기들이 우리 일상생활의 필수품이 되면서 눈을 혹사당할 가능성이 그만큼 높아졌기 때문이다. 눈 건강을 지키려면 눈에 나쁜 생활습관을 고쳐야 한다. 이와 관련해 국내외 건강 정보 사이트를 토대로 눈을 망치는…

눈 화장, 컬러렌즈… 셀프 뷰티 부작용과 주의사항

결막결석, 피부 염증 등 유발 페이스페인팅, 짙은 스모키 메이크업, 컬러 렌즈와 같은 셀프 뷰티를 하고 각종 페스티벌에 참여하는 여성들이 많다. 이런 셀프 뷰티는 여성들이 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돋보일 수 있도록 하는 뷰티 아이템 중의 하나다. 하지만 피부에 좋지 않은 저가 제품을 사용하거나 너무 진한 화장을…

아직 젊은데… 시야 흐려지는 이유 4가지

나이가 들면 모든 신체기능이 떨어진다. 시력 감퇴도 노화와 함께 오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그런데 아직 젊은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눈앞이 아른아른 흐릿해진다면 무슨 이유 때문일까. 특별히 시력이 나쁘진 않지만 최근 들어 시야가 흐려졌다면 특정질환이 영향을 미치고 있거나 잘못된 생활습관, 신체변화 등이 원인일 수 있다.…

눈 보호막 ‘각막’ 위협하는 안질환 4가지

안구 표면에서 검은자를 덮고 있는 각막은 외부로부터 눈을 지켜주는 보호막이면서 다양한 안질환에 가장 많이 노출되는 부위이다. 렌즈 착용, 라식이나 라섹 등 시력교정술의 보편화로 각막이 손상될 가능성도 높아졌고, 부쩍 늘어난 미세먼지가 렌즈 표면에 달라붙어 각막에 상처를 낼 수도 있다. 각막 손상으로 각막염이나 안구건조증이…

꽃가루, 미세먼지… “봄철 알레르기 결막염 조심”

봄바람에 실려 온 꽃가루와 미세먼지로 인해 우리의 눈은 편안할 틈이 없다. 눈에 건조함과 이물감이 느껴지기도 하고, 심한 경우 눈이 가렵고 충혈되거나 부어오르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눈이 가렵고 충혈되면 대부분 감염성 또는 알레르기 결막염일 가능성이 높다. 이 증상은 특히 봄철에 기승을 부리는 경우가 많다. 알레르기…

[날씨와 건강] 안구건조증 방치하면 시력 저하, 질병 감염 등 눈 건강 악화

눈에도 건조주의보 발령, 습관만 바꿔도 증상 개선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낮부터 차차 맑아질 전망이다. 서울과 경기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당분간은 일교차가 15도 이상으로 매우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11도, 낮 최고기온은 12-22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연일 건조한 날씨에 크고 작은 산불이 발생하고 있다. 건조하면 우리 몸에도 다양한 질병이…

눈물 나도, 안 나도 안구건조증일 수 있다

스마트기기와 컴퓨터 사용이 늘면서 떠오르는 질병이 있다. 바로 안구건조증이다. 피로와 고통이 가중된 안구는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 안구건조증은 다인성 질환이다. 단순히 수분이 부족한데 그치는 것이 아니라 시력저하와 다양한 안구표면 손상을 동반한다. 눈물은 3개 층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바깥부터 지방층, 수성층,…

노안 재촉하는 안구건조증? 예방법 5가지

최근 스마트폰을 비롯한 각종 IT기기를 자주 사용하는 젊은 사람 가운데 시력저하를 호소하며 병원을 찾는 경우가 급증하고 있다. 이들에게 나타날 수 있는 질병에는 안구건조증이 있는데 시력 저하의 원인이 되며 노안을 재촉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물은 안구를 적셔 편안하게 움직일 수 있도록 한다. 그런데 건조한 기후나 …

눈가가 파르르 떨리는 이유와 대처법

눈가에 파르르 경련이 인다. 신경이 쓰이지만 멈출 방법이 없다. 이유가 뭘까? 병원에 가 봐야 하는 걸까? 미국 '뉴욕 타임스'가 전문가의 조언을 보도했다. 눈가가 떨리는 건 대개 근처에 위치한 근육 섬유의 작은 다발이 수축하기 때문이다. 수축은 간헐적으로, 의지와 상관없이 일어난다. 즉 마음대로 제어할 수 없다는 뜻이다. 경련은 대개 눈…

마스크는 왜 안구건조증을 유발할까?

마스크를 쓰면 불편한 점이 한둘이 아니다. 호흡이 가쁘고 안경에 김이 서린다. 장시간 착용 시 가려움증과 뾰루지를 유발하기도 한다. 미국의 건강 매체 ‘헬스닷컴’에 따르면 팬데믹이 장기화하면서 마스크의 또 다른 부작용을 호소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안구건조증이다. …

겨울에 심해지는 안구건조증 예방법 7

겨울에는 평소 괜찮던 사람도 눈이 뻑뻑하다고 느끼기 쉽다. 차갑고 매서운 바람이 눈에서 수분을 빼앗아가기 때문이다. 난방으로 인해 실내 공기가 건조한 것도 문제다. 수분이 부족하면 눈이 가렵고 시리다. 이물감이 느껴지고 시야가 뿌예지기도 한다. 오후가 되면 더 심해지는 겨울철 안구 건조증, 예방할 방법은 없을까? 미국 '메디컬뉴스투데이'가 정리했다.…

가을에 잘 생기는 ‘안구건조증’ 어떻게 관리할까?

요즘 같은 가을에는 피부와 눈 건강이 위협받는다. 습기가 많았던 여름처럼 지내다가는 피부와 눈 질환에 시달릴 수 있다. 가을에는 날씨가 급격하게 건조해지고 바람까지 많이 분다. 이 시기의 대표적인 안질환이 안구건조증으로, 눈물 생성이 잘 안 되거나 빨리 마르게 된다. 눈물은 안구를 적셔 편안하게…

‘인공눈물’ 성분, 타입 알고 골라 쓰자

눈이 시리고 뻑뻑할 때 흔히 사용하는 인공눈물. 해마다 안구건조증 환자가 늘면서 인공눈물은 우리 주변에 흔하게 자리 잡았다. 또 미세먼지·황사가 심해지고 스마트폰과 컴퓨터 사용이 늘면서 계절과 상관없이 매일 인공눈물을 쓰는 사람도 어렵지 않게 만나볼 수 있다. 인공눈물은 성분에 따라 각막미란, 건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