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아드레날린

더 바쁜 뇌… 잠든 동안 몸에서 일어나는 일들

잠들기 직전까지 고민했던 문제가 아침에 눈을 뜨면서 해결될 때가 있다. 잠을 자는 동안 해결책을 마련하기 위해 우리 몸이 부지런히 일을 했다는 증거다. 이처럼 수면 시간은 휴식만 취하는 시간이 아니라 끊임없이 다양한 활동이 벌어지는 시간이다. 잠을 자는 동안 우리 몸에서는 어떠한 일들이 벌어질까. ◆마비된 듯…

암환자 주당 2시간 반 운동, 생존율 50% UP

운동이 암 치료의 효과를 올리고 생존율을 높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뉴욕대 그로스만 의대(NYU Grossman School of Medicine) 연구진은 암에 걸린 쥐를 일주일에 5회, 매회 30분 동안 운동을 하게 했더니 암이 형성되는 속도가 50% 감소했음을 발견했다. 3주 동안 규칙적으로 러닝머신을 달리게 한 또 다른 쥐…

혼란한 세상… 스트레스 완화법 4가지

스트레스는 외적 자극과 내부에서 생리적으로 발생하는 자극, 마음속에서 일어나는 갈등 등을 말한다. 이는 내적으로 긴장감이나 불안을 일으키는 모든 형태의 압력이라고 할 수 있다. 즉 이러한 자극에 대해 인간이 마음의 부담을 느끼거나 신체적으로 변화를 가져올 때를 스트레스에 의한 반응이라고 한다. 이런 스트레스는…

노화 촉진하여 빨리 늙게 만드는 나쁜 습관 6

아흔이 넘은 나이에도 마라톤을 하고 직접 운전을 하는 등 젊은 사람들 못지않은 활기찬 생활을 하는 노인들이 있다. 반면 훨씬 젊은 나이인 40~50대부터 신생아처럼 거의 움직이지 않는 생활을 하는 사람들도 있다. 고령층이 돼서도 활동적인 생활을 영위하고 싶다면 지금부터라도 나쁜 습관들을 개선해나가야 한다. 미국 건강지 ‘로데일’에…

“당 떨어졌다”는 당신, 저혈당증 주의하세요

흔히 몸이 피곤하거나 급작스럽게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우스갯소리로 ‘당 떨어진다’는 표현을 쓴다. 그런데 실제로 혈당 수치가 급격히 떨어지는 저혈당증은 심각한 건강 문제를 초래할 수 있다. 특히 당수치가 높은 당뇨병 환자도 저혈당증에 노출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저혈당증은 혈액 속 포도당 농도가 필요한…

“스트레스성 폭식 전 5분이 다이어트 좌우”

사람들이 스트레스를 심하게 느낄 때 종종 폭식하거나 단 음식 등을 먹어 해소하려는 경우가 있다. 전문가들은 스트레스를 받을 때 우리 몸에서 나오는 호르몬이 이런 경향을 만들어낸다고 말한다. 그러나 이런 현상은 체중증가나 고혈압, 당뇨병 등의 문제를 야기할 확률이 높으므로 유의해야 한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 등은 …

운동하면 출출? 되레 식욕 줄어 다이어트 도움

운동을 하고 나면 심한 허기가 지고 배를 채우고 싶은 욕구가 커질 것 같지만 사실상 이런 걱정을 할 필요는 없을 듯하다. 과학자들에 따르면 운동은 오히려 식욕을 감퇴시키고 체중을 조절하는데 유리한 여건을 만든다. 학술지 ‘스포츠와 운동의 과학저널’에 실린 최신 논문에 따르면 운동은 극심한 배고픔을 이겨내게 한다. 적어도…

머리부터 발끝까지… 운동이 미치는 영향 7

땀이 나도록 운동을 하면 스트레스가 해소되고 신체의 전반적인 건강도 향상된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운동이 미치는 영향이 무엇이기에 이 같은 긍정적인 변화가 일어나는 걸까. 미국 건강지 헬스에 따르면 운동은 우리 몸에 다음과 같은 영향을 미쳐 다이어트와 건강 향상 효과를 일으킨다. ◆ 칼로리 소모 우리 몸은 탄수화물,…

구내염, 말하기도 먹기도 힘들어요

건강한 사람의 입속에도 수백여 종의 세균이 살고 있다. 평상시에는 세균 상호간 견제에 의해 한 종류의 균이 번식하지 못하도록 억제된다. 침도 세균의 번식을 막는다. 그러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면 아드레날린의 영향으로 침 속 씨알산 분비가 줄어들고, 씨알산 분비가 줄면 입안 세균의 활동력이 높아져 구내염에 쉽게 걸리게…

뱃살은 의지의 문제? ’호르몬’ 관리도 필요

옆구리가 두껍게 접히는 여분의 뱃살을 좀처럼 관리하기 어렵다면 의지력 탓만으로 돌릴 수 없는 문제다. 호르몬의 변화가 적극적인 방해공작을 펼치는 것일 수도 있다. 체중조절이 어렵다고 해서 호르몬의 대변동이 일어나는 것은 아니다. 예전보다 아침식사로 탄수화물을 많이 먹는다거나 잠을 덜 잔다거나 하는 사소한 변화만으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