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설날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주의...지사제·소화제 확인하고 드세요

명절에 갑자기 설사, 화상, 소화불량에는?

설 명절 연휴기간 차례를 지내거나 휴식을 취하면서 음식 섭취량도 많아진다. 연휴를 잘 보내기 위해서는 올바른 조리, 섭취가 중요하다. 명절 음식 섭취와 의약품 안전 복용에 대해 보건당국이 발표했다. ▲음식 준비 시 명절 음식을 만들기 전에는 비누 등 손 세정제를 이용해 손 씻는 것이 중요하다. 30초 이상 흐르는 물에 깨끗하게 씻어야 하며 조리시…

가족 사랑하면...손 씻기, 마스크 쓰기에도 더 신경 써

“가족이 최고”…강한 가족애, 건강에도 좋아

강한 가족애가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며, 명절에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면 건강 개선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켄트대 등 3개 대학 연구팀은 코로나 대유행(팬데믹) 기간 중 세계 122개국에서 수집된 1만3000명 이상의 자체 보고 데이터를 분석했다. 연구팀은 가족·친구 등 가까운 사회집단과…

코로나19 확진 4만명 육박…누적은 100만명 넘어

코로나19 일일 신규확진자가 4만명에 육박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0시 기준으로 확진자가 3만8691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전날 이날 3만6347명에서 2344명 늘어나면서 이틀 연속 3만명 대를 기록했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00만9688명으로 100만명을 넘어서게 됐다. 지난 2020년 1월 20일 국내 첫 확진자가…

명절증후군, “주부만의 일 아니다”

명절증후군이란 명절에 겪는 스트레스와 갈등으로 육체적, 정신적 아픔을 호소하는 현상을 말한다. 머리와 가슴이 짓눌리고 답답하며 소화 불량이 오거나 불안과 우울증을 겪기도 한다. 비록 코로나 여파로 명절 가족모임이 줄어들었지만 연휴기간 가사노동을 전담하는 주부들이 명절증후군을 앓는 대표적인 계층이다. 실제 건강보험…

설 연휴, 대표적인 주부 ‘명절 질환’ 대처법

주말을 포함해 5일간 이어지는 설날 연휴로 고향 오가는 일과 명절음식 마련, 손님맞이 등으로 피로감과 함께 신체 곳곳에 무리가 올 수 있다. 외부활동이 줄어들면서 집안 식구들의 먹거리와 자녀들의 활동을 신경써야 하는 주부들은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 주부를 위협하는 명절 질환으로는 우선 손목터널증후군이 있다. …

“라떼는 말이야~~” 설 연휴 주의해야 할 말

"라떼(나 때)는 말이야. 제사 전날 미리 도착해서 전도 부치고, 청소도 해두고 그랬는데 말이야." 시쳇말로 소위 '꼰대'라 불리는 기성세대를 비꼬는 유행어로 '라떼'라는 단어가 등장했다. 상대방에게 스트레스를 줄 수 있는 말은 경계해야 의미가 함축된 단어다. 물론 코로나 상황으로 명절 모임이 줄어들면서 '라떼'로 시작되는 어른들의…

[날씨와 건강] 명절에 과식 피하고 소화 돕는 방법들

명절 과식 피하려면 ‘이것’ 먼저 먹어야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당분간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낮아 춥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3∼-1도, 낮 최고기온은 2∼9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오늘의 건강= 기름지고 칼로리가 높은 명절 음식을 원없이 즐기다보면 속이 더부룩해지기 쉽다. 과식은 위를 비정상적으로 팽창시켜 소화능력을…

‘새해결심’ 재점검, 성공으로 이끌려면…

설날 연휴는 연초에 세운 ‘새해 결심’이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한번 되돌아볼 시점이다. 해마다 그렇듯이 이맘때면 어느새 굳은 다짐이 흐지부지 해지기 십상이다. 포기는 이르다. 새해 결심을 지키고 정말 습관을 바꾸고 싶다면 아직 늦지 않았다. 미국 뉴욕타임스와 CNN 등은 행동을 바꾸고 새 습관을 형성하기 위한 효과적인 방법을 조명했다.…

신선하고 맛있는 사과·배 고르려면?

아침 최저기온 서울 영하 6도 등 전국이 영하 13도에서 영하 2도로 다소 춥겠다. 낮부터는 따뜻한 서풍이 불어오면서 서울 낮 기온이 4도 등 전국이 3도에서 9도로 올라, 추위가 누그러지겠다. 초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좋음'이나 '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오늘의 건강= 민족 대명절인 설날이 다가오고 있다. 명절을 대표하는 음식은 다양하지만…

연휴 마지막 날, 명절 후유증 없으려면?

길게는 5일간 이어진 설 연휴 마지막 날, 일상으로 복귀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점점 커지고 있다. 명절 후유증으로 일에 집중을 못 하거나 더 피로함을 호소하는 이들도 많다. 명절 후유증을 겪는 사람들이 가장 흔히 겪는 증세는 수면장애와 피로감 등이다. 연휴 기간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는 패턴 때문에 피로해도 쉽게 잠들 수 없고, 일에 집중하기가 힘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