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신발

[오늘의 건강] 양말 꼭 착용하고 건조하게 보관해야

예쁘고 따뜻한 부츠가 겨울 무좀 원인?

전국이 가끔 흐린 가운데 수도권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높겠다. 서해안과 남해안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1~1도, 낮 최고기온은 3~12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부츠는 겨울철을 대표하는 패션 아이템이다. 보기에 멋스러울 뿐만 아니라 보온성도 우수해 매년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하지만…

[오늘의 건강] 베이킹소다는 피부 미용부터 세척, 탈취까지 활용 가능

요리에만 쓰이는 베이킹소다? 활용도 만점의 살림 필수품!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오후부터 비가 그친 지역에서는 일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매우 더울 전망이니 온열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4-27도, 낮 최고기온은 30-33도가 되겠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신발부터 살피고 가볍게 마시지해야

뒤틀리는 ‘발가락 경련’ 잦다면…

흔히 쥐가 난다고 표현하는 경련은 발과 종아리 부위에 많이 나타난다. 특히 발가락에서 일어나는 경련은 통증과 더불어 부지불식간에 발가락이 뒤틀려 겁까지 나게 만든다. 잦은 발가락 경련의 원인은 무엇이고, 어떻게 풀어주는 것이 좋을까. 근골격 재활치료 전문가 찰스 킴 의학박사가 몇몇 외신을 통해 밝힌 바에 따르면 발가락…

멋도 좋지만 신발 형태와 높이 적정해야

하이힐 병‘무지외반증’… 남성 환자 급증?

하이힐을 주로 신는 여성에게 흔히 나타나는 무지외반증이 남성층에서 증가세다. 젊은 도시 남성들은 패션과 외모에 특히 관심이 많다. 이른바 ‘여미'(YUMMY)’족이다. 이들은 패션 감각을 최우선으로 두면서 여러 건강상 문제를 겪기도 한다. 신발로 인해 발 건강이 악화되는 사례가 적지 않다. 자칫 스타일과 디자인만 보고…

스포츠화 살 때 고려해야 할 것

과거에는 운동화 한 켤레로 모든 스포츠와 취미생활을 즐겼지만 지금은 다르다. 어떤 활동과 어떤 스포츠를 하는지에 따라 다른 신발을 사용한다. 최근 CNN 인터넷판에서 발에 맞는 신발이 필요한 이유와 운동에 적합한 신발을 고르는 법을 소개했다 우선, 발에 맞지 않는 신발은 병을 부를 수 있다. 무지외반증, 발가락이 변형되는 해머토우, 족저근막염, 내향성…

집안 둘러보면 건강 상태 알 수 있다?

먹고 자는 공간은 건강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다. 집 얘기다. 침실은 어둡고 서늘하며 TV도 잡동사니도 없는 게 좋다. 반려 동물과는 따로 자야 한다. 동물의 움직임에 따라 자꾸 잠이 깨는 것도 문제지만, 혹여 동물이 아플 경우 병균이 옮을 위험이 있다. 집을 어떻게 관리해야 건강도 챙길 수 있을까.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전문가의 조언을…

불편한 신발로 피곤한 ‘발 건강’ 지키는 운동법 4

발은 쉽게 혹사당하는 신체부위다. 몸무게를 지탱한 채 서고 걷고 뛰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장 방치되고 관리가 소홀해지는 부위이기도 하다. 심지어 통증이 있을 때도 “오래 걸어서 그럴 거야”라는 지레짐작으로 넘긴다. 불편한 신발을 신을 때마다 부담이 더욱 커지는 발 건강을 지킬 수 있는 운동법은 없을까.…

발등에 웬 물혹? ‘발등결절종’을 의심하세요

발등에 지속적 충격 가하면 안 돼 건강을 위해 등산을 시작한 40대 여성 김모씨는 얼마 전부터 발등이 욱신거리는 통증을 느꼈다. 새로 구입한 등산화가 익숙하지 않아서 생긴 일시적인 증상이라 생각하고 무심코 넘겼는데 언제부턴가 통증 부위에 작은 혹이 생기기 시작했다. 혹은 점점 커지고 신발을 신을 때마다 극심한 통증을…

발이 자꾸 퉁퉁 붓는 이유 5

자꾸 발이 퉁퉁 붓는다면 그 원인은 어디에 있을까. 발 붓기는 심각한 일이 아닐 확률이 높지만 그래도 이상 증상은 없는지 잘 살펴봐야 한다. '위민스 헬스'가 발이 붓고 통증이 일어나는 이유 5가지를 소개했다. 1. 하루 종일 바쁘게 움직인다 터벅터벅 느릿느릿 걷더라도 온종일 걸었다면 발이 부을 수 있다. 천천히…

여성의 90%… 잘못된 신발을 신고 있다는 징후 5

발에 잘 맞지 않는 신발은 발 건강을 해치는 주된 원인 중 하나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자기 발에 잘 들어맞는 신발을 신는 사람들은 많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엄지발가락이 휘는 질병인 무지외반증을 연구하고 있는 학자들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여성의 90%가 자기 발에 맞지 않는 신발을 신고 있다. 내 발에 잘 맞는 신발을 선택하려면 어떻게…

갈라진 발뒤꿈치 부드럽게 되돌리는 법 6

춥고 건조한 겨울에는 발뒤꿈치에 각질이 생기기 쉽다. 방치하면 쩍쩍 갈라지는 건 물론 가렵고 아플 수도 있다. 어떻게 해야 맨질맨질한 발을 가질 수 있을까? 미국 '헬스데이 뉴스'가 전문가의 조언을 소개했다. ◆ 샤워 = 발뒤꿈치도 피부의 일부. 따라서 뜨거운 물에 오래 담그면 건조함이 더 심해질 수 있다. 샤워는 5분, 길어도 10분 이내에…

‘제2의 심장’ 발로 알 수 있는 건강 상태

발이 ‘제2의 심장’으로 불리는 것은 우리 몸의 균형을 잡아주고 추진력을 내 몸을 이동시키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발이 건강해야 우리 몸도 건강하다. 미국의 건강, 의료 포털 ‘웹 엠디’가 발이 말해주는 우리 몸의 건강 상태에 대해 소개했다. 1.발에 통증이 있다 보통 발이 아프면 신발 탓을 하게…

추운 겨울철 안전한 운동을 위한 팁 8

영하의 날씨를 무릅쓰고 야외에서 운동하는 일은 쉽지 않다. 하지만 힘들어도 추위 속에서 운동하는 것은 건강한 활동이 될 수 있다. 연구에 의하면 바깥에 머물거나 자연 속에 있는 것은 정신건강에 좋다. 특히 이는 우울증의 한 형태인 계절적 정서 장애로 고통받는 사람들이 늘어나는 겨울에 해당된다. 단, 겨울철 야외 운동에는 적절한 예방조치가 필요하다.…

추위 이기고 건강에도 좋은 옷차림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됐다. 앞으로 춥고 건조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이럴 때 외출할 때 옷은 물론 신발, 모자 등도 잘 챙기고 나서야 몸의 이상을 예방할 수 있다. 겨울에는 날씨 탓에 건조성피부염, 주부습진, 아토피피부병 등 각종 피부병부터 뇌졸중 등에 이르기까지 각종 질병이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옷차림에도 각별한 신경을 써야…

‘찌릿’ 발에 쥐가 나는 이유 3

운동을 하다가 혹은, 가만히 있어도 발가락이 꼬이며 쥐가 나는 경우가 있다. 흔히 수분 섭취가 부족하니 물을 마시라는 민간 처방을 내놓지만, 전문가들의 의견은 다르다. 미국 ‘멘스 헬스’가 발에 쥐가 나는 이유와 대처법을 소개했다. ◆ 신발…

신발 신으면 발가락이 찌릿… ‘지간신경종’이란?

신발을 신고 걸을 때마다 발이 아프다는 사람들이 있다. 편한 슬리퍼를 신거나 실내에서 맨발로 있으면 통증이 사라져 신발 탓을 하기 쉬운데, 알고 보면 발 질환이 원인일 수 있다. 걸을 때 발 앞쪽으로 통증이 나타나 걷기 불편한 증상이 반복된다면 병원에서 확인을 한 번 받아보는 편이…

신발이 발에 안 맞는다는 증거 5

발에 잘 맞지 않는 신발은 발 건강을 해치는 주된 원인 중 하나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자기 발에 잘 들어맞는 신발을 신는 사람들은 많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엄지발가락이 휘는 질병인 무지외반증을 연구하고 있는 학자들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여성의 90%가 자기 발에 맞지 않는 신발을 신고 있다.…

‘맨발’에 가까운 신발일수록 건강에 좋다

"가장 좋은 신발은 맨발이다." 건강에 좋은 신발을 고르는 방법에 대한 과학자들의 조언을 미국 시사 주간지 타임이 소개했다. 먼저 하버드 대학교에서 인간진화생물학을 연구하는 대니얼 리버먼 교수. 대표적인 맨발 예찬론자다. "바닷가 백사장을 맨발로 걷는다고 상상해보라. 단단한 바닥을…

건강 위한 신발 고르는 법? ‘헐렁하고 여유 있게’

52개의 뼈, 66개의 관절, 40개의 근육과 82개의 인대로 이뤄져 있는 두 발은 우리 몸의 주춧돌. 그러나 ‘주춧돌’에 신경쓰는 사람은 이의로 적어 성인 4명 중 1명이 ‘발병’으로 고생. 대부분 신발을 잘못 신기 때문이다. 신발의 모양과 유행에는 신경을 쓰면서 ‘신발의 건강학’을 무시한 결과다. …

[날씨와 건강] 무리한 활동이 부르는 '족저근막염', 치료와 예방법

야외활동 늘어나는 봄…‘족저근막염’ 조심하세요

저기압의 영향으로 아침에 수도권부터 시작된 비가 오후 들어 전국으로 차차 확대되겠다. 비는 5일 새벽에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전국이 8∼16도, 낮 최고기온은 17∼24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온화해진 날씨에 등산, 캠핑, 나들이 등 야외 활동이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무리해서 걷거나 갑자기 심한 운동을 하는 경우 족부 질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