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멜론

당뇨병 환자가 조심할 식품 5가지

당뇨병 환자는 음식을 조심해야 한다는 것은 다 안다. 병원에 가면 음식과 운동 등 조심해야할 사항을 담은 인쇄물을 나눠주기도 한다. 미국 뉴욕 베스이스라엘 병원에서 당뇨병 프로그램 담당자 제럴드 번스타인 박사는 "당뇨병 환자의 기본 목표는 혈당수치가 급격히 올라가는 것을 피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헬스닷컴'이 의료진의 의견을 종합해 …

[오늘의 건강] 당뇨환자는 여름철 건강 관리에 더욱 유의

덥고 습한 여름에 더 위험한 당뇨환자, 이렇게 관리하자

저기압의 영향으로 새벽부터 수도권을 중심으로 시작된 비는 오후에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특히, 수도권과 강원, 충청, 경북 북부를 중심으로 시간당 30mm 안팎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피해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 낮 최고기온은 24-29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여름 건강 위해 꼭 먹어야 하는 과일, 채소 10

비타민, 섬유질 등 영양소 풍부 과일과 채소를 많이 먹으라는 건강 지침은 널리 알려져 있지만 사실 제대로 챙겨먹기가 쉽지 않다. 미국의 경우 하루 2000칼로리의 식사를 한다면 과일과 채소를 하루 2~2.5컵 정도는 먹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권하고 있다. 과일과 채소를 먹을 때는 색깔을 잘 배합하여 먹으면 좋다. 미국 인터넷 매체…

[오늘의 건강] 초당 옥수수와 하니원 멜론, 기존 농산물과 다른 맛으로 인기

지금 아니면 1년 기다려야… 제철 맞은 이것

대기 불안정으로 전북과 전남엔 낮과 저녁 사이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비가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하자.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을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7도, 낮 최고기온은 19-26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일…

건강에 유익한 채소, 과일 안전하게 먹는 방법 4

채소를 먹는 것은 몸에 좋다. 그러나 채소 섭취의 유일한 걱정거리는 채소를 익히지 않은 채로 먹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오염 가능성이 있는 채소를 날것으로 먹으면 세균에 감염되거나 기생충이 생길 수 있다. 몇 해 전 유럽을 강타한 장출혈성 대장균 감염증도 깨끗하지 않은 채소를 통해 사람에게 옮은 것이다. 물론…

씻으면 안 되는 식품 VS 씻어서 먹어야 하는 식품

모든 신선 식품은 조리하기 전 깨끗이 세척하는 것이 상식이다. 그러나 전문가들에 의하면 어떤 식재료는 물로 씻으면 위험할 수도 있다. 미국 건강 의료 정보 사이트 ‘웹엠디 닷컴’에서 씻으면 안되는 식품과 잘 씻어야 먹어야 하는 식품을 소개했다. 씻으면 안되는 식품들…

알고 먹자! 당 많은 과일 vs 당 적은 과일

과일은 몸에 좋다. 우리 몸에 필요한 섬유질 등 여러 영양소가 들어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과일에는 당도 들어있다. 과일에 따라 당 함량이 다르기 때문에, 어떤 과일에 얼마만큼의 당이 들어있는지 알고 먹는 양에 신경 쓸 필요가 있다. WHO에서 권고하는 성인 일일 당 섭취 권고 기준은 표준 열량 2000kcal 기준 50g(하루 열량의 10%…

당뇨병 있으면 주의해야 할 음식 4가지

당뇨병 진단을 받은 사람들은 먹는 것을 조심해야 한다. 미국의 당뇨병 전문가인 제럴드 번스타인 박사는 “당뇨병 환자를 위한 영양의 기본 목표는 혈당 수치가 급격히 올라가는 것을 피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이에 따라 당뇨병 환자들에게 캔디나 탄산음료처럼 설탕 성분이 인체에 곧바로 흡수될 수 있는 식품들은…

달콤한 건강식… ‘100칼로리 미만’ 간식 9

잠깐의 과식이 건강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치진 않지만 늘어난 식욕이 식단 조절을 어렵게 하므로 의식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미국 의료 포털 '웹 엠디'를 통해 '100칼로리 간식'을 알아보자. 평소 자신의 칼로리 섭취량과 활동량을 고려해 여기에 추가 칼로리를 더할 수도 있고 뺄 수도 있다. …

냉장보관 NO! 냉장고에 넣으면 안 되는 과채 7

빨리 썩게 하고 풍미 없애 뚜껑을 연 요구르트나 우유는 당연히 냉장고에 넣어 보관해야 한다. 하지만 과일과 채소 중에는 냉장고에 넣었다가는 풍미는 물론 질감을 망치고 오히려 상하는 과정을 촉진시킬 수 있는 것들이 있다. 건강 정보 사이트 ‘엑티브비트닷컴’이 이런 과일과 채소 7가지를 소개했다. …

물보다 천천히 수분 제공하는 식품 5

몸에서 수분이 많이 빠져나가 심하게 목이 마를 때는 큰 잔 가득 물을 마셔도 갈증이 쉽사리 없어지지 않습니다. 그런데 부족한 수분을 채우는 방법은 물을 마시는 것뿐 아니라 수분을 많이 포함하고 있는 음식들을 먹어도 됩니다. 전문가들은 “실제로 과일과 채소들은 90%가 물”이라며 “우리가 물을…

위산 역류 완화하는 음식 6

위산 역류는 두통이나 복통처럼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하는 흔한 현상입니다. 위산이 목구멍을 타고 올라오면서 가슴이 답답하고 쓰라린 증상이 나타나죠. 과식이나 과음 후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음식 역시 위장이 생산하는 산의 양에 영향을 미칩니다. 올바른 종류의 음식을 먹는 것은 심각하고 만성적인…

당뇨병 있으면 주의해야 할 음식 4

당뇨병 진단을 받은 사람들은 먹는 것을 특히 조심해야 하죠. 미국의 당뇨병 전문가인 제럴드 번스타인 박사는 “당뇨병 환자를 위한 영양의 기본 목표는 혈당 수치가 급격히 올라가는 것을 피하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따라 당뇨병 환자들에게 캔디나 탄산음료처럼 설탕 성분이 인체에 곧바로…

여름 나는 데 도움 되는 제철 식품 7

날은 덥고 습도는 높다. 입맛 없는 여름. 뭘 먹으면 좋을까? 더위를 이기고 기운을 차리는데 도움이 되는 제철 과일과 채소, 미국 ‘우먼스데이’가 정리했다. ◆ 토마토 = 빨갛게 잘 익은 토마토에는 라이코펜 성분이 잔뜩 들어 있다. 항산화 성분의 일종인 라이코펜은 세포 손상을 막고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한다. 토마토에는 또 칼륨과 비타민 B, E가…

근육 푸는데 좋은 음식 10

근육 경련은 근육이 긴장, 수축된 후 이완되지 않는 증상으로 일반적으로 운동이나 탈수, 여성의 경우 월경이 그 원인이다. 근육 경련은 통증을 동반하기도 하는데 보통 근육을 마사지해 완화할 수 있다. 칼륨, 나트륨, 칼슘, 마그네슘 등 주요 영양소를 충분히 섭취하는 것도 좋다. 어떤 식품이 긴장된 근육을 푸는데 도움이 되는지 미국 건강정보 전문매체…

씻으면 안 되는 식품 Vs 씻어서 먹어야 하는 식품

모든 신선 식품은 조리하기 전 깨끗이 세척하는 것이 상식이다. 그러나 전문가들에 의하면 어떤 식재료는 물로 씻으면 위험할 수도 있다. 미국 건강 의료 정보 사이트 ‘웹엠디 닷컴’에서 씻으면 안되는 식품과 잘 씻어야 먹어야 하는 식품을 소개했다. 씻으면 안되는 식품들 닭고기 = 포장에서 꺼낸 생닭고기, 요리하기 전에 씻어야 할까. 미국 농무부에…

더부룩한 속을 가라앉히는 음식 7

아침에 일어났을 때 속이 더부룩한 팽만감을 느끼는 이유는 여러 가지다. 간밤에 먹은 야식일 수도, 여성이라면 생리가 원인일 수도 있다. 미국 ‘위민스 헬스’가 불쾌한 복부 팽만감을 다스리는 데 도움이 되는 음식을 정리했다. ◆ 고추 = 캡사이신은 소화 효소 배출을 늘려 뱃속 가스를 줄이고, 더부룩함을 유발하는 소화기 속 나쁜 박테리아를 박멸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