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크림 위에 화장해도 될까?

기초제품→차단제→2분 후 화장 순

화장을 해도 자외선 차단제의 기능은 별 문제가 없다. 단 제대로 된 순서를 따라야 한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주름과 반점, 피부암을 예방하려고 매일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사람이 늘고 있다. 해가 쨍쨍한 날은 물론 구름이 끼고 비가 쏟아지는 날도 바른다.

자외선 차단제 위에 화장을 하면 어떻게 될까? 자외선 차단 효과가 떨어지는 건 아닐까? 미국 ‘뉴욕 타임스’가 전문가의 대답을 보도했다.

피부과 전문의 니힐 딩그라 박사에 따르면, 화장을 해도 자외선 차단제가 기능하는 데는 별 문제가 없다. 단 제대로 된 순서를 따라야 한다. 아침에 일어나 세수를 하고 토너, 세럼 등 기초 제품을 바른다. 그 다음에 자외선 차단제를 바른다. 그리고 화장을 시작하는 게 정답이다.

파운데이션 등 메이크업 제품에 자외선 차단 기능이 들어 있다 하더라도 반드시 자외선 차단제를 따로 발라야 한다. 자외선 차단제는 UVA, UVB 모두를 막아주는 제품을 고르는 게 좋다. 차단 지수는 30이상인 제품이 좋다.

충분한 양을 바르는 것도 중요하다. 피부과 전문의 아만다 도일 박사에 따르면, 사람들 대부분은 자외선 차단제를 필요한 양의 1/4 정도 밖에 바르지 않는다.

제품에 표시된 자외선 차단 지수대로 효과를 보려면 ㎠당 2mg을 발라야 한다. 손을 펴고 검지와 중지에 길게 두 줄을 쭉 짜면 얼굴과 목을 모두 바르기에 적당한 양이 나온다.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화장을 할 때는 시간적 간격을 둬야 한다. 자외선 차단제가 피부에 충분히 흡수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메이크업베이스나 파운데이션 등 다른 제품과 상호 작용하며 효능이 떨어지는 일이 없도록 적어도 2분 이상 기다리자. 피부과 전문의 키란 미안 박사는 “바쁜 아침 시간에 손 놓고 가만히 있기가 힘들다면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기다리는 동안 눈썹부터 그리는 게 방법”이라 조언한다.

이용재 기자 youngchaey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1 개의 댓글
  1. 익명

    선크림은 무더운 여름철 사람들의 필수 아이템 중 하나다.여름의 강렬한 햇빛은 우리의 피부를 예민하게 만들어 주근깨나 여드름이 쉽게 생기게 한다.파운데이션 등 메이크업 제품에 자외선 차단 기능이 들어 있다 하더라도 반드시 자외선 차단제를 따로 발라야 한다. 자외선 차단제는 UVA, UVB 모두를 막아주는 제품을 고르는 게 좋다. 차단 지수는 30이상인 제품이 좋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