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수영장

[오늘의 건강] 검게 탄 피부를 복구하기 위해선 노력이 필요

울긋불긋 그을린 피부, 다시 하얗고 맑게 돌아올까?

중부지방은 가끔 구름 많겠고,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릴 전망이다. 오후부터 경기 동부를 중심으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최근 잦은 강수로 지반이 약해졌으니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20-24도, 낮 최고기온은 25-31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여성 ‘그 날’에 물놀이, 피할 수 없다면?

여름에 여성의 질은 예민해진다. 무더운 날씨에 여성의 질 입구와 내부의 온도가 높아지고 습해지면서 세균이 번식하기 쉬워 질염 발병 위험도 커진다. 무엇보다 청결이 중요한 때, 생리 기간이 문제다. 물놀이를 계획한 휴가 기간에 겹치면 더 곤란하다. 생리할 때 물놀이 어떻게 할까? 사실 생리 기간 중 수영 자체는 큰 문제가 아니다. 수영을 통한 가벼운…

수영장 소독약, 바닷물 염분도 원인

아토피 피부염을 악화하는 뜻밖의 원인 4

아토피성 피부염은 환자마다 저마다의 이유로 가려움과 염증이 심해졌다 가라앉기를 반복한다. 증상을 완화하는 치료법이 없지 않지만, 악화하는 원인을 피해가는 예방법이 현명하다. 미국 건강 매체 '에브리데이 헬스'가 아토피성 피부염을 덧나게 하는 예상 밖 요인을 꼽았다. ◆땀 = 아토피성 피부염은 일반적으로 겨울에 심해지지만, 환자 중 일부는 여름에도…

안전하고 건강한 물놀이를 위해선 관리가 필요

물놀이하다 귀에 물 들어갔을 때 대처법 5

긴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인 물놀이 계절이 시작됐다. 수영장, 워터파크, 강, 바다에 사람들이 모여들수록 귓병에 걸리는 사람도 급증한다. 물놀이를 하다 보면 귀에 물이 들어간다. 대개 자연스럽게 흘러나오지만, 드물게 귓속에 남은 물은 외이도염 등 귓병을 유발한다. 귀에 물이 찼다고 면봉을 들이미는 것은 위험하다. 젖은…

염소와 오염물질의 결합이 소독약 냄새 원인

소독약 냄새 강할수록 안전한 수영장?

수영장 물은 염소로 소독한다. 그래서 표백제와 비슷한 냄새가 난다. 워터파크, 바닥분수의 물도 마찬가지다. 염소는 대장균과 편모충 등 물을 오염하는 병원균을 제거하는 살균제다. 강한 소독약 냄새가 살균을 잘했다는 걸 의미할까. 미국 건강 매체 '베리웰헬스'에 따르면 염소는 땀, 분변 입자 등 물속 오염물질과 결합하면 클로라민을 생성하는데 이 물질의…

강아지와 함께하는 수영은 놀이 후 관리가 더 중요

[위드펫+] 다시 시작된 무더위, 우리 댕댕이와 수영 떠나볼까?

장마가 끝나고 무더위가 찾아 올 전망이다. 활기찬 우리 댕댕이와 산책을 나가기엔 덥고, 활동량은 걱정된다면? 더위를 식히고 새로운 즐거움을 주는 ‘수영’이 있다. 물놀이 가기 전 알아둬야 할 사항은 뭐가 있을까? ◆ 건강에 좋은 만능 운동 수영은 재미와 건강상의 이점을 함께 얻는 놀이 운동이다. 소형견의…

[위드펫+]여름의 시작, 우리 댕댕이 특별 관리법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육박하며 본격적인 여름 더위가 시작됐다. 양산을 쓰고 선크림을 발라도 피부는 따갑고, 기력이 떨어진다. 아직 여름 날 준비가 안 된 우리 댕댕이… 어떻게 지켜줘야 할까? 여름철 올바른 미용부터 산책까지, 강아지 건강을 위해 지켜야 할 돌봄 가이드를 알아본다. ◆ 신나는 산책도 위험하다? 뜨거운 햇살 아래…

수영장에서 오줌 누면 안 되는 진짜 이유

"풀 안에서 쉬 하지 마세요" 미국 질병 관리 예방센터(CDC)가 최근 트위터에 올린 메시지다. 풀 안에서 소변을 보는 것은 무례하고 역겨울뿐더러 위험한 행동이다. 소변이 수영장 물에 있는 소독제와 결합해 살균력을 떨어뜨리고, 안구 충혈 등 문제를 일으키기 때문. 건강 매체 '프리벤션'이 전문가의 보충 설명을 들었다. 풀에 몸을 담그면…

탈모의 계절, 여름철 모발 관리법 5

탈모가 악화하기 쉬운 여름이다. 강한 햇볕은 피부에 그렇듯이 모발에도 손상을 입힌다. 고온다습한 날씨 탓에 피지 분비가 늘어 세균이 창궐하기 쉽다. 수영장의 염소, 바닷물의 소금기 역시 해롭다. 어떻게 해야 머리를 단정하게 유지할 수 있을까? 머리카락이 빠지거나 푸석해지는 걸 막을 방법은 뭘까? 미국 건강 정보 매체 '웹엠디'가 정리했다. ◆…

수영장 물에서 코로나바이러스 살아남을까?

살균 처리를 한 수영장 물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30초 안에 무력화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본격적인 휴가철로 접어들면서, 물놀이를 즐기러 떠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그런데 한편으로는 물속이 바이러스 감염으로부터 안전한 공간인지 걱정될 수도 있다. 물 안에서는 마스크 착용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 최근 영국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

수영장서도 옮나?…코로나19 상식 6가지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크게 늘면서, 불안도 커지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 싱가포르 정부는 24일 홈페이지에 일반인의 질문에 대한 전문가의 답변을 게재했습니다. 답변에 나선 이는 마운트 엘리자베스 노베나 병원의 감염 전문가 렁호남 박사. 다음은 주요 문답…

코로나 바이러스, 물속에서도 전파되나?

날이 더워지면서 물놀이가 생각나기 시작하는 시즌이다. 그런데 올해도 예년처럼 물놀이를 할 수 있을까? 코로나바이러스가 물속에서 전염성을 갖는다는 근거는 아직 없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바닷물이나 수영장 심지어 욕조 안에서도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된다는 증거는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따라서 물놀이 자체가 불가능한 것은 아니지만,…

수영장서도 옮나?… 코로나19 상식 6가지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크게 늘면서, 불안도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 싱가포르 정부는 24일 홈페이지에 일반인의 질문에 대한 전문가의 답변을 게재했다. 답변에 나선 이는 마운트 엘리자베스 노베나 병원의 감염 전문가 렁호남 박사. 다음은 주요 문답 내용이다. ◆수영장에서 옮을 수 있나? = 아니다. 적절하게 염소 소독이 된 풀장 물에서…

손발톱 곰팡이 예방법

손톱 색이 허옇게 변하고, 발톱 모서리가 이상하게 두꺼워진다면 손발톱 진균증, 다른 말로 손발톱 곰팡이병을 의심해야 한다. 여기 감염되면 손발톱 색이 흰색, 노란색, 때로 갈색으로 변한다. 손발톱이 두꺼워지면서 쉽게 부서지는가 하면, 곰팡내가 나기도 한다. 감염은 쉽게 발톱에서 발가락 사이로 확산된다. 무좀이다. 무좀은 여러 모로 불편한 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