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엉덩이

[셀럽헬스] 가수 유지나 사족보행

가수 유지나, 20년간 네발 걷기 운동하는 이유는?

트롯 가수 유지나가 아침부터 몸매 관리를 위한 이색 비법을 공개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서 유지나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괄사 마사지와 스트레칭을 하며 하루를 시작했다. 이어 그는 몸을 숙여 엎드린 채로 두 팔과 두 다리로 걷는 사족보행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유지나는 “뼈가 얇고 너무 말라서 사람들이 제가 지나가면…

[셀럽헬스] 트로트가수 영탁, 단기간에 5kg 감량한 비법 공개

“무조건 이렇게”…가수 영탁, 단기간에 5kg뺀 비결은?

트로트가수 영탁(40)이 단기간에 5kg을 뺀 비법을 공개했다. 최근 영탁은 유튜브 채널 ‘탁스튜디오 TakStudio’에 게재된 한 영상에서 무대 준비를 위해 5kg을 뺐다고 밝혔다. 영탁은 “며칠 동안 5kg을 빼서 지금 몸무게가 66kg다”며 “집에 올라갈 때는 무조건 계단으로 올라갔다”고 밝혔다. 이어 “축구도 하고 사우나도 했다”고…

영국인들 시술 수술비 비싼 영국 대신 저렴한 튀르키예로 원정 늘어나

“엉덩이 키우려다” 英여성 사망…터키 성형원정, 어떻길래?

영국의 한 여성이 튀르키예(터키)에서 엉덩이를 업시키고 사이즈를 키우는 수술을 받고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해 현지사회에 충격을 주고 있다. 이 사건으로 값싼 튀르키예로 원정 성형수술을 떠나는 영국인들의 현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현지시간 10일 영국 일간 더미러, 더선 등 주요 외신들은 영국 맨체스터에 사는 데미 아고글리아(26세)가 터키 이스탄불에서…

치핵 예방과 관리 위해 엉덩이 따뜻하게 하는 것이 좋아

“얼어 죽어도 숏패딩?”…엉덩이 덜덜 ‘이 병’ 있으면 피해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숏패딩의 인기가 지속 중이다. 특히 주 고객층이 1020 세대인 모 패션 플랫폼의 숏패딩 판매액은 지난달 기준 1년 전보다 145% 증가했다. 같은 기간 전체 패딩 판매액이 75% 증가한 것과 비교하면 숏패딩이 2배가량 많이 판매됐을 정도로 인기라는 것. 숏패딩은 롱패딩과 비교했을 때 활동성이 뛰어나고 트렌디하게 연출할 수 있다는…

“엉덩이가 뻐근한데”…디스크일까? 관절염일까?

엉덩이가 뻐근하다. 걸을 때마다 욱신거리고, 편안히 쉬어주면 또 괜찮다. 나이도 있고 요즘 체중이 늘면서 그러려니 하지만, 영 꺼림칙하다. 만일 디스크 쪽 문제라면, 큰일이다. 하지만 관절염일 가능성도 크다. 대동병원 관절센터 서진혁 과장(정형외과)은 “엉덩이 통증을 허리디스크로 생각해 외래를 찾는 환자들이 종종 있다”라며 “둘 다 엉덩이 통증이…

[셀럽헬스] 가수 백지영, 셀룰라이트 걱정한 사연

백지영 걱정한 엉덩이쪽 ‘이것’…왜 자꾸 쌓이는 걸까?

최근 가수 백지영이 아이브 스타일링에 도전했다. 흰 치마에 부츠를 신은 백지영은 한 바퀴 돌아보라는 말에 뒤돌며 “셀룰라이트는 없냐”며 “걱정된다”고 말했다. 허벅지 뒷부분에 생기는 셀룰라이트는 백지영뿐만 아니라 많은 여성들의 고민거리다. 울퉁불퉁한 셀룰라이트, 도대체 왜 생기는 걸까? 셀룰라이트는 지방 세포에 노폐물과 콜라겐 섬유, 체액 등이 뭉쳐…

OECD 통계 기준 한국인 비만율 37.8%...BMI로만 평가, 날씬한 비만인 많은 이유

[한컷건강] 뚱뚱해지는 한국인?… “왜 주위엔 ‘비만인’ 없을까”

한컷건강 한줄평 : 나는 BMI 25다, 고로 나는 뚱뚱하다?  한국인이 뚱뚱해지고 있다고 합니다. 2022년 우리나라 성인 비만율은 32.5%로 집계됐습니다. 100명당 30명 꼴입니다. 질병관리청의 ‘지자체별 비만율 현황’에 따르면 2013년 이후 증가세인 성인 비만율은 2018년 31.8%에서 2020년 31.3%로 다소 낮아졌다가…

나도 모르게 팔자로 걷는다?…허리는 “아이고 내 팔자야”

팔자로 걷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팔자걸음은 걸을 때 양쪽 발의 각도가 바깥으로 15도 이상 벌어지는 상태를 말한다. 팔자로 어슬렁 어슬렁 걷는 사람을 보면 편안하고 안정적으로 보이기도 하지만 실제로는 건강에 좋지 않다. 무심코 팔자로 걷다가 허리 척추는 '아이고 내 팔자야' 하소연하게 될 결과를 낳는다. 왜 팔자로 걷게 될까? 팔자걸음은 대부분…

자가면역질환으로 30~40대 남성에 많아...운전 시 바른 자세, 시야 확보 중요

젊은男 위협 ‘강직성척추염’… 운전할 때 더 고통스러

최근 개그맨 김시덕이 강직성척추염을 이겨냈다는 소식을 전해 대중의 이목이 쏠렸다. 흔한 질환은 아니지만 최근 젊은 남성층에서 강직성척추염을 앓는 사람이 늘고 있다. 강직성척추염은 어떤 병일까, 매일 출퇴근을 해야 하는 젊은 환자들이 일상 속 통증을 줄이는 방법은 없을까. 30~40대 남성 환자 많은 강직성 척추염 강직성척추염은 척추에 염증이 생겨…

허리에 부담 줘 추간판탈출증 유발 위험

“소파 있어도 바닥 앉아”… 무심코 앉는 습관 허리엔 최악

# 멀쩡한 식탁을 두고도 상을 따로 펴 바닥에 앉는다. # 거실에 소파가 있는데도 소파를 기대고 바닥에 앉는다. # 심지어 소파 위에서도 양반 다리를 고수한다. 좌식 생활에 익숙한 한국인의 대표적 자세들이다. 이런 습관은 이미 잘 알려졌듯이 무릎과 허리에 부담을 줘 관절 디스크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다. 낮에 오랜 시간 책상에 앉아서 일을 하거나,…

지방분해효소 등의 분포도에 따라 살 빠지고 찌는 순서 달라

살 빠지는 순서 vs 살 찌는 순서…어떻게 다를까?  

‘살’로 운명을 같이하지만 ‘빠지는 것’과 ‘찌는 것’은 완전히 다른 이야기다. 빠지는 것이 쉬울까? 찌는 것이 쉬울까? 답은 없다. 개인차가 크기 때문이다. 평생을 살 찌려고 노력하는 사람들에겐 후자가 어려운 일이고, 맨날 다이어트 한다는 사람은 살 빼는 게 남 일 같다. 사실 ‘살’만큼 개인차가 큰 것도 없다. 모든 이에게 맞는 다이어트법이 없는…

[오늘의 건강] 스쿼트, 크런치, 런지 동작 알아보기

집에서 간단하게 하는 ‘탄력 UP’ 운동 3가지

늦은 오후부터 중부지방 일부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리겠다. 강원영서와 충북북부에는 0.1㎜ 미만의 빗방울 떨어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5~13도, 낮 최고기온은 16~25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어제에 이어 오늘도 비 소식이 있다. 바람마저 강하게 불어 외출하기 어려운 날, 집에서 간단하게 할 수 있는 실내 운동으로 찌뿌둥한 몸을 풀어보는…

[박준규의 성형의 원리]

미국에서 뜨는 성형수술은?…엉덩이 지방이식

미국에서 가장 많은 화제가 되고 인기가 있는 수술로 BBL(Brazilian butt lift·브라질리언 버트 리프트)을 꼽을 수 있습니다. BBL은 배나 옆구리 지방을 흡입해 엉덩이에 이식하는 수술입니다. 브라질에서 기원된 수술도 아니고, 엉덩이 거상술도 아니지만 '브라질 엉덩이 거상' 정도로 번역할수 있습니다. 조사에 의하면 2012년 미국에서…

거기에 뾰루지가…엉덩이 괴롭히는 4가지

엉덩이와 그 주변 부위가 가렵거나 통증이 생기면 당황스럽다. 손이나 발처럼 직접 보고 확인하기 쉽지 않은 은밀한 부위기 때문이다. 엉덩이 부위에서 일어나기 쉬운 증상과 관련 질환을 소개한다. 가렵고 딱지가 생긴다 = 헤르페스에 의한 단순포진이 나타날 때 생긴다. 헤르페스 바이러스에 감염돼 물집이 생기는 질환이다. 입술에 감염을 일으키는 헤르페스…

천연성분 클렌저로 청결하게 유지해야

내 엉덩이에 여드름?…어떻게 하지

엉덩이에 여드름이 나면 여간 귀찮은 게 아니다. 의자에 앉을 때 그 부위가 눌리면 아프다. 다른 사람에게 말하기도 쑥스러운 병이다. 의사를 찾아가는 게 치료하는 빠른 길이지만 평소 엉덩이의 피부를 잘 관리해줘야 한다. 미국 건강매체 ‘웰앤굿(wellandgood)과 뉴질랜드 잡지 ’페넥(Fennec)’이 최근 이에 대해 소개했다. 엉덩이 여드름은…

잘못된 자세와 무리한 가사노동이 점액낭염 유발

관절 쑤시는 데 ‘점액낭염’?…퇴행성 관절염과 증상 비슷

나이가 들면 몸의 변화가 급격히 느껴진다.  움직일 때 마다 관절에 통증이 느껴지고 부어오른 기분이 들면  말로만 듣던 퇴행성 관절염이라고 생각하기 일쑤다. 흔한 증상이니 파스를 붙이고 쉬면 나아질까? 오산일 수 있다. '점액낭염'일지도 모른다. 관절염으로 착각하기 쉬운 '점액낭염'은 관절을 둘러싸고 있는 점액낭에 염증이 발생해…

허리 굽으면 창자도 눌려… 꼿꼿한 바른 습관 8가지

허리가 구부정한 자세는 척추에 부담을 준다. 척추를 바르게 유지하는데 필요한 뼈와 근육, 관절에 무리가 가게 한다. 나쁜 자세는 등에만 안 좋은 게 아니다. 몸을 계속 아래로 처지게 하면 몸 속 장기들 서로 눌려 폐와 창자가 제대로 기능하기 어려워진다. 시간이 지나면서 소화도, 숨쉬기도 쉽지 않다. 평소 허리 펴고 사는 습관을 들여보자. 바른 자세인지…

퇴행성 관절염 속도 늦추려면…자전거 타기, 무릎 보호대 착용 바람직

“아야! 무릎이야”…골관절염 피하는 법

무릎, 손, 엉덩이 등 관절의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생활 속에서 관절의 연골이 닳는 속도를 늦추고 수술을 가급적 피하는 방법은 없을까? 미국 메이요클리닉 정형외과 호아킨 산체스 소첼로 박사는 “보통 사람들이 관절 건강을 유지하거나 골관절염을 앓는 사람들이 통증을 관리하는 데는 몇 가지 팁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탄탄한 엉덩이 근육, 중년부터 더 중요해지는 이유

중년이 될수록 탄력이 떨어지는 엉덩이는 쉽게 처지게 된다. 하지만 엉덩이 근육은 중년의 전반적인 건강 상태를 보여주는 바로미터로 작용할 수 있다. 20, 30대의 애플힙을 유지하기는 어렵지만, 탄탄한 엉덩이 근육만 유지해도 중년부터 건강에는 큰 도움이 된다. 중년과 노년의 건강을 좌우하는 엉덩이 근육 허벅지 근육과 함께 근육량이 많은 곳이 바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