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뉴스

뒤로 걷는 상상만 해도 기억력 높인다(연구)

뒤로 걸으면 단기 기억력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를 미국의 ‘하버드 헬스 퍼블리싱’이 소개했다. 연구에 따르면 뒤로 걷는 상상을 하는 것만으로도 과거 일을 더 잘 떠올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버드…

대사증후군 위험 4배… 나도 내장 비만일까?

날씬한 편은 아니지만 과체중과는 거리가 먼 A씨. 최근 건강검진결과를 받고 깜짝 놀랐다. 내장 비만 진단을 받은 것. 엉덩이나 허벅지에 붙은 지방도 어쩌지 못하는데 내장에 붙은 지방을 대체 어쩌란 말인가.…

중노년층의 졸혼…혼자 사는 여성이 더 오래 살까?

미디어를 통해 잘 알려진 나이 든 유명인들이 졸혼을 선택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졸혼(卒婚)은 말 그대로 결혼 생활을 졸업한다는 뜻이다. 부부가 법적으로 이혼장에 도장만 찍지 않을 뿐 서로 간섭하지…

증가하는 유방암…물리치는데 좋은 식품 5

유방암은 유방과 유방 옆의 조직에 생긴 악성 종양을 말한다. 유방젖줄, 유방젖샘에서 시작된 암이 가장 많은데 자가진단과 정기검진으로 일찍 발견하는 것이 최선이다. 국가암등록 통계에 따르면,…

낙천적인 사람, 심부전 위험 낮은 이유(연구)

세상과 인생을 희망적으로 밝게 보는 생각이나 태도를 낙천주의 혹은 낙관주의로 부른다. 그런데 이런 낙천주의자들은 심부전에 걸릴 위험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미시간대학교와 하버드대학교 공동…

장수를 위한 생활습관.. 적정 수면시간 유지법 10

수면시간과 건강에 대한 외국의 연구결과가 주목받고 있다. "4~5시간만 자고 건강을 유지했다"는 유명인의 얘기는 근거 없는 믿음이 될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미국 뉴욕대학교 랑곤 의과대학…

나른한 봄철, 낮잠이 필요한 이유 5

봄날이 조금씩 따뜻해지면서 낮에 졸리는 일도 늘고 있다. 춘곤증이 시작된 시절, 낮에 잠깐만 눈을 붙여도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여러 연구 결과가 있다. 이와 관련해 ‘허프포스트’가 낮잠의 장점…

날씬한 사람들의 몸매 유지 식습관 4

날씬한 사람들은 어떻게 해서 그런 몸매를 지니고 유지할 수 있을까. ‘리얼심플닷컴’이 이들의 식습관 비결 4가지를 소개했다. 1. 먹는 양에 신경을 쓴다 날씬한 사람들이라고 해서 저울을…

‘깜박깜박’ 기억이 잘 나지 않는 이유 4

자동차 열쇠를 둔 곳이 잘 생각나지 않는다. 상사가 시킨 일을 깜박 잊고 제때 해내지 못했다. 친구를 만나러 식당에 들어갔는데, 약속 장소가 다른 곳이었다. 이런 일이 종종 발생한다. 왜 그럴까.…

김홍일 전 의원 별세..오랫동안 파킨슨병으로 고생

김홍일 전 의원이 20일 오후 별세했다. 향년 71세. 고 김홍일 전 의원은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장남으로 과거 군사정권의 고문 후유증으로 오랫동안 파킨슨병을 앓아왔다. 김홍일 전 의원은 아버지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