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건강

초기 증상 없어 주기적 검사가 중요

여성 암 사망률 1위 난소암 예방하려면?

난소암은 난소에 악성 종양이 발생하는 질환으로 매년 약 2500명이 진단된다. 부인암 중 생존율이 가장 낮은 암으로, 2018년 난소암으로 사망한 여성이 1200명이 넘는 무서운 암이다. 최근 난소암 발병률은 계속 늘고 있으며 보통 50-70세에 발병하지만 최근 30대 발병이 빠르게 늘고 있다. 난소암 발생 원인은 명확히 밝혀지지…

만성 스트레스 줄여야 임신 가능성 높아져

스트레스는 난임에 어떤 영향을 주는가(연구)

스트레스가 만병의 근원이란 사실은 널리 알려져 있다. 스트레스는 임신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스트레스와 난임의 과학적 연관성을 보여주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중국 동남대 연구팀의 새로운 연구는 스트레스가 수태 확률, 즉 한 월경 주기 내 임신 가능성에 중요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 임신을 시도하는 여성…

튼튼한 뼈 위해 나이 들수록 칼슘 섭취량을 늘려야

뼈에 구멍이 숭숭, 골다공증 이겨내려면?

폐경 이후 여성은 다양한 신체적 변화를 겪는다. 호르몬 변화로 심혈관 질환 발병 위험이 커지고  골격계 노화가 빨라진다. 뼈 건강은 특별한 이상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 간과하기 쉽다. 골다공증은 완치되지 않는 불치병으로 꾸준한 관리를 통해 골밀도를 높여야 한다. 우리나라 50대 이상 여성 60%은 골다공증으로 인한 골절을 한 번 이상…

레스틴 + 식이섬유 효과... 피를 맑게

중년의 ‘혈관 청소’.. 강낭콩의 어떤 성분이?

현미 등 잡곡밥이 몸에 좋지만 소화가 잘 안 돼 쌀밥을 고수하는 사람이 있다. 이럴 때 강낭콩을 넣어보자. 쌀밥의 탄수화물 대사에 도움이 되고 맛도 좋다. 또 다른 특징이 하나 있다. 바로 ‘혈관 청소’를 돕는 것이다. 쌀밥은 약간만 먹고 강낭콩을 많이 먹는 게 좋다. ◆ 강낭콩의 혈관 강화법, 어떻게? 강낭콩에는…

여성은 갱년기 호르몬 변화로 심장병, 뇌졸중 급증

‘이 탄수화물’ 즐기는 여성, 중년에 혈관병 감소, 왜?

피가 탁해지면 혈관이 딱딱해지는 동맥경화에 이어 심장병(협심증-심근경색), 뇌졸중(뇌경색-뇌출혈) 위험이 높아진다. 혈액 속에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지나치게 늘어나도 증상이 없다. 가슴 통증을 느끼면 이미 심장병이 꽤 진행된 경우다. 특히 중년 여성이 더욱 조심해야 한다. 그 이유를 알아보자. ◆ 피가 탁한 이유... 고지혈증,…

사과의 식이섬유, 뇌졸중 예방-조절에 도움

사과 즐겨 먹는 여성, 중년에 생기는 큰 변화가?

요양병원에 입원 중인 환자를 보면 치매 뿐 아니라 거동이 불편한 뇌졸중(중풍) 환자도 꽤 있다. 사과는 건강에 좋은 과일이지만 특히 중년 여성의 갱년기 전후 뇌졸중(뇌경색-뇌출혈) 예방에 도움이 된다. 사과가 왜 혈관질환 예방에 좋을까? ◆ 중년 여성 건강 위협하는 뇌졸중, 왜 크게 늘까? 에스트로겐(여성호르몬)은 여성들의 혈관을 보호하는…

걱정·근심에 스트레스 많으면 육체 건강 위협

소식, 운동.. 장수의 지름길, 또 하나는?

건강하게 오래 사는 사람들의 공통점이 있다. 바로 적게 먹고 적당하게 신체활동을 하는 분들이다. ‘먹었으면 움직이는’ 생활습관을 장기간 실천한 것이다. 또 하나 있다. 바로 낙천적 성격이다. 육체와 정신이 모두 편안하기 때문에 장수가 가능한 것이다. ◆ 낙관적인 성격의 사람들... 면역력 높고 혈관질환 적어 최근 국제학술지 미국…

엄마, 이혼 후 10대 자녀들 홀로 키우며 아르바이트로 생활

또.. 생활고 시달린 모녀, 명절에 벌어진 비극

추석 연휴 마지막 날(12일) 부산의 한 낡은 주택에서 40대 엄마와 10대 딸이 숨진 채 발견됐다. 엄마는 지난해 남편과 이혼한 뒤 10대 딸과 아들을 홀로 키우며 생활고에 시달린 것으로 전해졌다. 다른 방에서 잠을 자던 중학생 아들이 쓰러진 모녀를 발견하고 이웃에 도움을 요청,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웃 주민은 타는…

미국 심장협회(AHA), 동서양 120만 명 대상 논문 분석

모유 수유했던 사람, 중년에 ‘이런 일’ 생긴다

모유 수유가 아기의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것은 잘 알려져 있다. 이번에는 모유 수유가 아기는 물론 엄마의 심장병(협심증-심근경색), 뇌졸중(뇌경색-뇌출혈) 위험을 줄여준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특히 여성은 갱년기 전후로 심장병, 뇌졸중 위험이 증가하고 있어 이 연구가 주목된다. 심장 전문의 위주로 구성된 미국…

즉위 70년 만에 임무 내려놓다.. 영국 최장수 군주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96세로 서거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8일(현지시간) 서거했다. 향년 96세. 영국 왕실은 여왕이 이날 오후 스코틀랜드 밸모럴성에서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즉위 70년 만에 임무를 내려놓은 여왕은 영국 최장수이자 세계 역사상 2번째로 오래 재위한 군주였다. 여왕은 25살에 왕위에 오른 뒤 영국의 군주와 영연방의 수장 자리를 지켜왔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