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웨어러블

웨어러블 기기 사용자 평균 0.5~1.5kg 체중 감량돼

운동해야 하는데, 동기 부족? ‘이것’ 해보세요

체중 조절과 건강 유지를 위해 운동이 필수인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하지만 실제로 몸을 일으키고 운동하려고 현관문을 나서는 것은 생각만큼 쉽지가 않다. 이때 몸을 움직여 줄만한 동기부여가 될 만한 도구가 있다. 바로 ‘웨어러블 기기’다. 최근 정보통신기술의 발달로 스마트워치, 피트니스 추적기 등 웨어러블 기기가 보편화되는 가운데, 이것이 사용자의…

스마츠워치, 피트니스트랙커, 만보기 등 운동과 체중감량에 동기 부여

웨어러블 활동 추적기, 매일 40분 더 걷게 한다 (연구)

스마트워치, 만보기, 피트니스트랙커 등 웨어러블 활동 추적기가 우리를 매일 최대 40분(약 1800보) 더 걷도록 격려한다는 리뷰 연구가 발표됐다. 또한 이는 5개월 동안 평균 1kg의 체중 감소를 가져온다. 호주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대 연구팀은 신체 활동을 모니터링하기 위해 웨어러블 활동 추적기(WAT)를 사용하는 전 세계 16만4000명이 참여한 약…

‘입는 로봇’ 엑소수트, 어디까지 왔을까?

무거운 물건을 들기 위해 용을 쓰다보면 자칫 허리나 어깨 등 근골격계 손상을 입을 수 있다. 이러한 부상을 예방하거나, 거동 불편한 사람들의 재활을 돕기 위한 엑소수트’(Exosuit)가 속속 선보이고 있다. 엑소수트는 몸에 착용 가능한 특수 장치로 ‘웨어러블 로봇’이라고도 한다. 미국 국립과학재단의 지원을 받은 신시내티대 연구팀이 힘과 지구력을…

손목시계처럼 착용하는 히터 나온다 (연구)

갑작스럽게 날씨가 쌀쌀해졌다. 기온이 더 내려가면 핫팩을 찾는 이들도 늘어날 것이다. 잠시 쓰고 버리는 핫팩 대신 손목 시계처럼 착용할 수 있는 히터가 등장할 날이 멀지 않은 듯 하다. 태국과 한국 과학자들이 참여한 연구팀은 웨어러블 전자 히터에 사용할 수 있는 전도성과 내구성이 있는 실을 개발했다. 이 히터는 재사용할 수 있고 온기를 제공한다.…

불규칙한 심장박동으로 젊은 층 사망 급증

심장이 불규칙하게 뛰는 심방세동과 관련된 사망이 30대 후반 등 젊은 층에서 특히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노스웨스턴대 연구 결과에 따르면 심방세동 관련 사망자 가운데 35~64세의 연간 증가율이 약 7.4%로 65~84세(약 3.0%)의 약 2.5배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 결과는 29일(현지 시각)…

웨어러블 기기, 코로나19 감염 징후 감지한다 (연구)

웨어러블 디바이스가 기존의 진단 방법보다 빠르게 코로나19 환자를 찾아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연구팀이 '의학 인터넷 연구저널(Journal of Medical Internet Research)'에 지난달 29일 발표한 내용이다. 스마트 워치로 측정한 심박 변화율의 미묘한 변화가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판단하는 근거가 된다는…

휴온스 연속혈당측정시스템 ‘덱스콤 G6’, 건강보험 급여 지원받는다.

12월 1일부로 ‘국민건강보험법 시행규칙’ 개정안이 시행됐다. 이에 따라 1형 당뇨 환자의 연속혈당측정용 전극(센서)에 대한 요양비 급여 기준이 변경되며, ㈜휴온스(대표 엄기안)의 최신 연속혈당측정시스템(CGMS) ‘덱스콤 G6’도 급여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이번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연속혈당측정시스템 전극(센서) 급여 기준일 변경에 관한…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 웨어러블 재활로봇 EAM 도입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이 대구·경북권에서는 처음으로 웨어러블 보행재활로봇을 도입한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 엑소아틀레트아시아(주)는 2020년 서비스 로봇 활용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회복기 전문 재활병원 내 지면보행 웨어러블 재활 로봇의 효용성 실증'을 목적으로 이번 도입을 진행했다. 이번에 도입된 웨어러블 보행재활로봇인…

세계 최초 ‘반지형’ 웨어러블 등장…팔찌형보다 좋은 점은?

국내 헬스케어 스타트업이 세계 최초로 '반지형' 웨어러블을 출시했다. 글로벌 테크 기업들이 팔찌형 웨어러블에 집중하고 있는 현재, 반지형 웨어러블의 등장이 의미하는 바는 무엇일까? 코로나19로 질병 예방과 진단에 대한 패러다임이 변화하고 있다.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병원 방문을 기피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비대면 진료가 다시 쟁점으로…

내 건강 데이터의 주인은 ‘나’…흩어진 데이터를 모아라

코로나19로 여러 변화가 일어났는데, 그 중 하나는 자신의 증세를 스스로 점검하는 셀프 체크가 일상화됐다는 점이다. 이제 자신의 건강 데이터는 스스로 체크하고 관리하고 활용까지 가능한 시대로 접어들고 있다. 코로나 국면에서 많은 자가격리자들이 발생했다. 정부는 이들을 관리하기 위해 자가격리 앱을 개발했다. 자가격리자들은 자신의 건강 상태를 진단해 매일…

우리 아이가 우울증? 웨어러블로 진단

불안과 우울증은 어린 아이들에게도 흔한 질병이다. 하지만 아이에게 문제가 있다는 것을 알기 어렵다. 최근 웨어러블 기기를 이용해 아이의 문제를 진단할 수 있는 가능성이 제시됐다. 유치원 이후 어린이 5명 가운데 1명은 불안과 우울증에 시달린다. '내면화 장애'라는 질병이다. 하지만 이름처럼 증상이 겉으로 드러나지 않기 때문에 감지가 어렵다. 문제는…

심방세동 환자 80% “자가 진단 원해”

심방세동 모니터링 의료 기기를 사용하는 환자들이 의료 기기를 사용해 자가 진단을 원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헬스케어 스타트업 스카이랩스와 영국 비영리기관 심방세동협회는 8일 영국 20~80대 심방세동환자 721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웨어러블 의료 기기 사용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설문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80%는 "심방세동 웨어러블 의료…

[CES 2019] 혁신상 받은 헬스케어 제품은?

혈당 측정, 수면 관리 앱부터 스킨 케어, 디지털 디톡스 기기까지, '세계 최초' 타이틀을 단 각종 디지털 헬스 케어 제품이 앞다투어 출시되고 있다. 오는 8일부터 12일까지(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센터에서 'CES(Consumer Electronic Show) 2019'가 개최된다. 세계 최대 규모의 전자 제품 전시회인 CES는 IT,…

[바이오워치]

의료인 간 원격 협진 확대 등 헬스 케어 규제 완화 추진

정부가 신산업으로 꼽히는 헬스 케어 산업 활성화를 위해 의료인 간 원격 협진을 확대한다. 비의료 기관이 제공하는 건강 관리 서비스의 범위와 기준을 명시한 매뉴얼을 마련하기로 했다. 정부는 24일 제18차 경제 관계 장관 회의를 열고 핵심 규제 혁신 등을 담은 '혁신 성장과 일자리 창출 지원 방안'을 확정했다. 이해 관계자 대립 등으로 풀리지 않던 핵심…

오송재단, 국내 최초 웨어러블 인공 췌장 개발 지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하 오송재단)이 최초 일체형 웨어러블 인공 췌장 시스템을 개발 중인 이오플로우와 제품화 및 사업화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양 기관은 국내 최초 일체형 웨어러블 인공 췌장 시스템의 빠른 개발과 제품화를 위해 공동 연구와 협력을 지속하기로 했다. 이오플로우가 개발 중인…

테라젠이텍스, 30억 바이오 국책 과제 이끈다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가 30억 원 규모의 정부 지원을 받아 '바이오 빅 데이터' 연구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테라젠이텍스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추진하는 '바이오 산업 핵심 기술 개발 사업'의 신규 과제인 바이오 빅 데이터 과제 주관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테라젠이텍스는 향후 3년 9개월간 30억 원의 정부 지원을 통해…

네이버, 헬스 케어 스타트업 3곳 신규 투자

네이버의 기술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D2 Startup Factory(D2SF)가 헬스 케어 분야 기술 스타트업 3곳에 투자했다고 19일 밝혔다. 신규 투자를 확정한 스타트업은 두잉랩, 아토머스, 아모랩이다. 구체적인 투자 액수는 공개되지 않았다. 두잉랩은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사진 속 음식을 파악해 영양 정보를 분석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