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소화흡수

무기력한 요즘 내 몸에 맞는 보양식 9가지

5월 마지막 주, 벌써 한여름 같은 30도 안팎의 무더위로 연일 불쾌지수가 올라가고 있다. 입맛도 없고 자꾸 늘어지기만 해 무기력해지기 일쑤다. 여름을 잘 견디려면 균형 있는 영양섭취와 더불어 적당한 운동과 휴식으로 체력유지를 해야 한다. 날이 덥다고 무조건 찬 음식만 찾다가는 입맛을 잃고 몸도 냉해져 오히려 건강을…

영양소의 보고 ‘애호박’, 예비부부에게 좋은 이유

요즘 애호박이 제철이다. 우리나라에서 나는 호박은 성숙도에 따라 애호박과 늙은 호박으로 구분한다. 덜 자란 어린 호박이 바로 애호박이다. 호박 부침개를 비롯해 반찬용으로 널리 쓰인다. 호박은 흔히 못생긴 사람을 얘기할 때 언급되기도 하지만, 버릴 게 없는 영양소의 보고다. 늙은…

소화 힘든 췌장암…어떤 식품이 좋을까?

췌장암은 소화를 직접적으로 불편하게 만든다. 음식물의 소화 기능에 관여하는 췌장에 암세포가 생기면 소화 장애가 발생한다. 속이 더부룩한 증상이 지속되고 갑작스럽게 혈당조절 기능 이상이나 당뇨가 발생하는 경우도 많다. 췌장은 인슐린을 분비하는 내분비 기관의 기능을 하고 있어서 췌장암 발생 시 혈당 문제를 높이는 것이다. 만약 췌장암에 걸렸다면 병원…

늙은 호박, 겨울에 특히 좋은 이유

겨울을 건강하고 따뜻하게 날 수 있는 건강한 음식을 찾고 있다면 미국 타임지가 선정한 10대 건강식품 중 하나인 늙은 호박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겉이 노랗고 단단한 호박을 주로 늙은 호박이라고 부른다. 달큰한 맛을 가진 이 호박의 정식 명칭은 청둥호박이다. 보통 늙은 호박으로 불리는 이 호박은 가을부터 봄까지 식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