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수두 백신 시장 본격 진출

SK바이오사이언스가 자체 개발한 수두 백신을 출시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세계 최초 4가 세포 배양 독감 백신과 국내 최초 대상포진 백신 개발에 이어서 수두 백신 스카이바리셀라 개발에 성공, 수두 백신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

SK바이오사이언스 수두 백신 스카이바리셀라(SKYvaricella)는 국가 출하 승인을 마치고 18일부터 국내 병의원으로 공급이 시작된다.

수두는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varicella-zoster virus)에 감염돼 발병하는 전염성 질환이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내 수두 감염자는2016년 5만4060명에서 2017년 8만92명으로 48.2% 증가해 예방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수두 백신은 2005년부터 생후 만12~15개월 영유아를 대상으로 국가 무료 예방 접종(NIP)이 시행되고 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개발한 스카이바리셀라는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등 국내외 19개 임상 기관에서 시행한 다국가 임상 3상을 통해 높은 면역원성과 안전성을 확보했다. 또 최첨단 백신 생산 시설인 안동 L HOUSE에서 생산해 신속하고 안정적인 공급이 가능한 점도 장점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백신 공장인 안동 L HOUSE는 ▲ 세포 배양 ▲ 세균 배양 ▲ 유전자 재조합 ▲ 단백 접합 백신 등의 기반 기술 및 생산 설비를 보유해 국내에서 개발 가능한 대부분의 백신을 생산할 수 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 안재용 대표는 “스카이바리셀라 출시를 통해 국민 건강 증진에 더욱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며 “해외 진출도 더욱 가속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