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피로도

시력 감소나 안구건조증...연령대별 적절한 관리 필수

“눈이 침침해”…콘택트 렌즈·스마트폰 영향

콘택트 렌즈와 스마트폰 사용이 늘면서 눈의 피로를 느끼는 사람들이 많다. 눈의 피로는 시력 감소나 안구건조증 등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연령대 별로 적절한 관리가 필수적이다. 먼저 20~30대는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자주 사용하고 상대적으로 콘택트 렌즈도 많이 착용한다. 또 시력교정수술을 받는 이들이 많다. 콘택트 렌즈는 소프트렌즈와 하드렌즈로 나눌…

피로한 발을 풀어주는 스트레칭

정장을 갖춰 입어야하는 직업군의 여성이라면 하이힐을 신는 경우가 많다. 굽이 높은 신발은 발과 발목 주위의 근육, 인대, 힘줄에 손상을 입힌다. 집에 돌아오면 발 스트레칭을 해주자. 발과 발가락을 시원하게 풀어주는 스트레칭은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 ◆다리를 일자로 뻗고 허리 숙이기 바닥에 앉은 다음 두 다리를…

TV 시청 적정 거리는?… ‘시력’의 진실 3

어린 자녀가 오랜시간 TV 시청을 하면 부모들은 시력이 나빠지지 않을까 걱정하게 마련이다. 부모들은 자녀들이 멀찌기 떨어져 TV를 보거나 짧은 시간동안만 TV를 보도록 한다. 정말 TV를 가까이에서 보거나 오랜 시간 보면 시력이 나빠질까. ◆시청 거리와 시력은 무관 TV를 가까이서 보면 눈이 나빠진다는…

마트서 과소비 막는 현명한 쇼핑 방법은?

알뜰한 주부라면 마트에 가기 전 할인쿠폰을 챙기거나 세일기간을 이용해 장을 볼 것이다. 하지만 이렇게 쇼핑을 해도 계획했던 금액을 초과하는 쇼핑을 하는 경우가 다반사다. 습관적으로 불필요한 것을 구매하게 되기도 하고 무의식적으로 필요 이상의 양을 구입하기 때문이기도 하다. 그렇다면 과도한 소비를 막을 수 있는 현명한 쇼핑…

고민 말고… 보다 쉽게 잠들 수 있는 방법 3

고민은 일단 접어두고 삶의 복잡도가 높아지면서 개인의 피로도가 가중되고 있다. 사람이 해야 할 일을 기계가 대신하면서 언뜻 인간의 삶이 단순해지고 있는 것 같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 컴퓨터나 태블릿 PC를 이용해 얼마든지 업무를 처리할 수 있기 때문에 휴식 공간이어야 할 집이 바깥일의 연장선상에서 일을 하는…

복잡한 세상, 단순하고 질 높은 하루 보내는 법

잘 먹고 많이 움직이는 것도… 생활의 복잡도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새로운 디지털 기기 사용법에 익숙해져야 하고 급변하는 문화 트렌드를 쫓아야 하며 대인관계 망도 넓혀야 한다. 하지만 이러한 활동에 압도되면 인간 본연의 생체리듬이 망가지고 피로도가 높아진다. 과거 사람들은 해가 지면 자고 동이 트면 일어나는…

허리 건강에도 이로운 숙면 요령 3가지

반듯한 자세로 자야 수면은 건강에 큰 영향을 끼친다. 특히 요통 즉 허리 통증으로 인해 밤새 잠을 설치면 건강에 아주 나쁜 영향을 줄 수 있다. 평소 잦은 요통 때문에 자다 깨다를 반복해 괴로웠다면 몇 가지 습관을 바꿔볼 필요가 있다. ◆편안 자세 대신 올바른 자세로…

주말도 업무 대기 상태면 몸엔 무슨 일이?

출근할 필요가 없는 주말, 회사가 아닌 집에 있는데도 일에서 벗어난 기분이 들지 않는다. 스마트폰을 위시한 기술발전 덕에 상사, 동료, 거래처, 고객 등으로부터 언제든 연락받을 수 있는 상황에 놓인 것이다. 이처럼 주말이지만 쉬는 날이라기보다 일의 연장선상에 있는 평일 같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많다. 이런 기분 상태가 개인의 정신과…

평범하지만… 식욕 잠재우는 전략

과중한 업무로 피곤한 하루를 보냈거나 무례한 사람을 상대하느라 스트레스를 받았다면 정신적인 녹초 상태에 이른다. 이럴 때 많은 사람들이 반복적으로 저지르는 실수가 있다. 진탕 먹고 마시는 폭식과 폭음이다. 특히 칼로리가 높은 음식에 손이 간다.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보상심리가 작용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결국은…

목 건강 위해… “스마폰도 수평으로 봐야”

요즘은 목 건강을 위협 받는 시대다. 하루 종일 스마트폰을 들여다 보는 사람 가운데 목 부위의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이른바 거북목 증후군이다. 거북이 목처럼 몸에서 머리가 길게 빠져나온 자세를 빗대어 부르는 말이다. 거북목 증후군은 경추부(목뼈부분)의 곡선에 문제가 생겨서 발생한다. 거북목은 머리만…

건강위한 등산… “왜 발목 신발이 좋을까”

쾌청한 날씨에 산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등산은 최대 근력의 75% 수준으로 장시간 하는 운동이다. 근력과 근지구력을 향상시키지만 무리하면 건강을 해칠 수 있다. 흔히 ‘삐었다’고 표현하는 발목 부위 부상이 대표적이다. 이때 적절한 치료 없이 지속적인 손상이 이어질 경우 발목터널증후군 같은 만성 통증으로 발전할 수 있다.…

“자전거 탈 때 이런 자세 주의하세요”

실내에만 있기엔 아쉽고 나가서 뛰기엔 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반면 자전거를 타기엔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계절이다. 바람을 가르며 힘차게 페달을 밟으면 세상 근심걱정이 사라지는 느낌이다. 하지만 기분을 내는 것도 좋지만 올바른 자세를 유지해야 한다는 점도 잊지 말자. 잘못된 자세는 자전거 운동의 효율성을 떨어뜨릴 뿐…

직장 ‘동료 겸 친구’ 많으면 업무능력 오른다

직장은 학교나 동호회 같은 집단과 달리 친구를 만들기 어려운 조직이라는 인식이 있다. 비즈니스적인 관계와 친근한 관계는 서로 상반돼 섞일 수 없는 성질처럼 보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실상 상당수의 사람들이 직장 내에 동료이자 친구인 사람이 있다. 이 같은 관계가 업무에 미치는 영향은 무엇일까. 미국 럿거스대학교 등 4개…

능률 쑥… 쾌적한 사무실 공간 만드는 법 10

업무 중간 짬을 내 취하는 휴식은 업무의 효율성을 높인다. 점심시간은 물론 잠깐의 5분 휴식도 일의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비결이다. 하지만 그보다 더욱 중요한 건 책상 앞에 앉아 일을 하는 동안 건강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 일하는 공간을 어떻게 조성하느냐에 따라 일의 생산성과 창의성이 높아지기도…

월경 주기별로 운동하는 요령

여성의 활동성은 월경 주기의 영향을 받는다. 월경으로 컨디션 난조에 빠지면 일주일 이상 운동을 미루게 되는데, 이는 전반적인 운동 루틴을 망가뜨릴 수 있다. 따라서 매일 똑같은 운동 패턴을 고집하는 것보단 월경 주기에 맞춰 유연하게 변주를 주는 것이 보다 꾸준하게 운동을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이다.…

나도 모르는 사이 눈 건강 해치는 습관 6

하루 종일 내비게이션 역할을 하는 '눈'. 사람은 여러 신체기관 중 특히 눈에 의존하는 경향이 있다. 이는 눈 건강을 해치면 일상생활에 많은 지장이 생긴다는 의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신도 모르는 사이 눈 건강을 위협하는 행동들이 있다. 당장은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 같지만…

눈 건강 지키는 ‘20-20-20’ 수칙

사무실에서 근무하는 직장인이라면 매일 4~5시간 이상 컴퓨터 스크린을 응시하며 업무를 보게 마련이다. 또 휴식이나 출퇴근 시간, 잠들기 직전까지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를 들여다보며 대부분의 시간을 디지털기기에 의존하며 보낸다. 미국 광학산업 단체인 ‘비전 카운슬’에 따르면, 이런 생활패턴이…

나는 ‘잠’을 영리하게 잘 자고 있을까?

잠들기 어려운 사람, 새벽에 자주 깨는 사람, 잠의 깊이가 얕은 사람... 모두 불면증을 경험하고 있는 사람들이다. 잠을 제대로 못 자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데, 불면증을 일으키는 원인은 무엇일까? 또 잠을 제대로 못 자면 무슨 일이 벌어질까? Q. 푹 못…

목마르지 않아도 ‘탈수’라는 증거 8

목이 마르다는 건 체내 수분이 부족해졌다는 신호다. 하지만 목마름만이 탈수의 단서는 아니다. 날이 더울 땐 탈수 상태에 이르기 쉽지만, 갈증이 안 나도 탈수일 수 있다는 것. 우리 몸이 보내는 여러 단서들을 잘 감지해야 하는 이유다. 일반적으로 권장되는 하루 수분 섭취량은 8잔이지만 실상은 개인차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