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명상

틀어진 취침 시간, 되돌리는 법 5

금요일부터 늦게 자기 시작해서 일요일에는 밤인지 새벽인지 모를 시간이 되어야 겨우 자리에 눕는다.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월요일 아침이 그토록 힘든 이유다. 매일 같은 시간에 자고 일어나는 게 중요한 이유는 뭘까? 조지 워싱턴 대학교의 수면 의학 교수 웬델 밥에 따르면, 그래야 우리 몸의 24시간 주기 리듬이 제대로 돌아가고 숙면을 관장하는 멜라토닌도…

불면증 해소에 도움 되는 방법 6

불면증을 호소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성인의 하루 평균 수면 권장시간은 7시간 이상이다. 그러나 성인 세 명 중 한 명은 이보다 훨씬 짧게 잔다. 약에 의존하지 않고 불면증 해소에 도움이 되는 전문가들이 권장하는 여섯 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1. 멜라토닌 멜라토닌은 우리 몸의 ‘수면-각성’ 사이클을 조절하기 위해 뇌가 만드는 천연 호르몬.…

코로나 2.5단계, 건강한 삶 위한 5가지 길

제 1435호 (2020-08-31일자) "코로나19는 삶을 바라볼 거울을 선물했다" 오늘부터 서울에선 밤 9시 이후 버스 운행도 축소해 도로도 한산해집니다. 식당도 일찍 문을 닫고, 밤은 적막한 도시로 변하겠네요. 인류가 지구의 ‘현명한 주인’인 줄 알았는데, 겸허해집니다. 연거푸 다가오는 태풍 앞에서 작아지고, 생물도…

스트레스에서 빨리 벗어나는 법 5

현대인에게 스트레스는 변수가 아니라, 상수다. 스트레스를 피하는 법보다 어떻게 관리하느냐가 더욱 중요한 이유다. 미국 ‘헬스 닷컴’이 전문가들이 권하는 스트레스 해소법을 정리했다. ◆ 지압 =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버튼이 몸에 있다면? 팔목 안쪽에 내관혈이라 불리는 자리가 그렇다. 손바닥과 손목이 만나는 주름의 정중앙에서 인대를 따라 5~6cm가량…

‘만병의 근원’ 스트레스 다스리려면…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 높겠고, 낮 기온은 서울이 24도 등 전국이 16도에서 27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남부지방은 대체로 맑겠지만,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이 끼는 가운데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에는 밤에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5에서 10mm.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보통이나 좋음 수준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스트레스 다스리는 법 7

자고 일어나도 개운치가 않은가? 자꾸 감기에 걸리나? 먹는 것도 없는데 자꾸 살이 찌는가? 스트레스 때문일 수 있다. 만병의 근원 스트레스,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미국 '하버드 헬스 퍼블리싱'이 7가지 방법을 소개했다. ◆ 숙면 = 잠을 설치면 신경질이 난다. 누구나 마찬가지다. 기운이 떨어지고, 직접적으로 몸에 문제가 생기기도 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우울감, 어떻게 떨쳐낼까?

오늘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낮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비가 그친 뒤에는 찬바람이 불면서 주말에는 반짝 추위가 온다. 길이 미끄럽고, 안개도 짙게 껴있으므로 출근길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유의해야겠다. 다음 주에는 맑고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오늘의 건강=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우울감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코로나19’와…

코로나 시대를 제정신으로 사는 법

코로나 19 바이러스는 몸뿐 아니라 마음도 위협한다. 자영업자들은 경기가 없어 속이 타고, 수험생들은 시험 일정 때문에 신경이 곤두선다. 모두가 불안하지만 사회적 거리두기를 해야 하니 만나서 속을 달랠 방법도 없다. 어떻게 하면 마음을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을까? 미국 ‘뉴욕 타임스’가 전문가들의 조언을 소개했다. ◆ 세 가지 = 심리학자 줄리아…

피곤함과 졸림의 차이

약식동원(藥食同源)이란 말을 금과옥조 삼아 음식으로 무병장수를 도모하는 이가 적지 않은 탐식의 시절이다. 그러나 전문가에 따르면 잠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음식보다 훨씬 직접적이고 강력하기에 오히려 '잠이 보약'이란 말을 새겨듣는 편이 낫다. 미국 '하버드 헬스 퍼블리싱'이 수면 부족의 원인과 대처법을 정리했다. ◆ 불면의 까닭 = 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