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자세

규칙적인 ‘이것’, 초기 파킨슨병 진행 늦춘다 (연구)

파킨슨병은 알츠하이머병 다음으로 가장 흔한 신경퇴행성 질환 중 하나이다. 전 세계적으로 약 1천만 명 넘는 환자들 중 대다수는 60세 이상 이지만, 젊다고 방심할 수는 없다. 환자 10명 중 1명은 50세 이하 사람들이다. 이 병의 정확한 발병 원인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전문가들은 유전적 환경적 요인에 의해 발병한다고 생각한다. 연구에 의하면 뇌의 움직임, 보상, 중독을 담당하는 영역의 도파민 […]

잠 자는 자세로 알 수 있는 성격

자는 자세는 사람에 따라 천차만별이다. 어떤 이는 등을 대고 똑바로 자는 게 편하다 느끼지만, 어떤 이는 모로 누워야 잠이 온다. 어떤 자세로 자는가는 건강에 영향을 미친다. 예를 들어 배를 깔고 엎드려 자는 사람은 목이나 허리가 아프기 쉽다. 따라서 아주 부드러운 베개를 사용해야 한다. 아예 베개를 베지 않는 것도 방법이다. 흥미로운 건 자는 자세가 성격과도 관련이 […]

몸 많이 움직이는 노동, 운동 효과 있을까?

  몸을 움직여 일을 하는 것, 즉 노동과 운동의 차이점은 무엇일까. 이와 관련해 ‘일은 일이고, 운동은 운동’이라는 말이 있지만 노동이 전혀 운동이 안 된다는 것은 아니다. 근육을 강화하고 칼로리를 소모시키는 효과가 있다.   문제는 부상과 질환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는 점이다. 운동은 뼈와 근육을 튼튼하게 만들지만, 노동은 근육이나 인대 등이 다치는 원인이 된다. 이러한 차이가 발생하는 […]

골프 비거리 30m 늘리고 방향도 잡는 연습법은?

필자가 전공한 골프생체역학은 인간이 골프동작을 할 때 나타나는 움직임과 그 움직임의 원인이 되는 힘에 대해 연구하는 학문이다. 많은 역학실험을 통한 데이터를 분석해 보면 스윙을 리듬감 좋고 효율적으로 하는 골퍼일수록 하체주도형 스윙을 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쉽게 말하면 어깨와 팔의 힘으로 스윙하는 것이 아닌, 하체가 리드하는 움직임으로 상체가 자연스럽게 움직이게 하는 스윙을 한다는 것이다. 리듬감이 […]

드라마 몰아볼 때 유의할 것들 5

연속극 여러 회를 통째로 공개하는 스트리밍 서비스(OTT)가 일반화하면서 시리즈물을 한 번에 ‘몰아보는’ 사람도 늘었다. 영어권에서는 ‘빈지 와칭(binge watch)’이라 부른다. 장시간 꼼짝않고 TV를 보는 게 건강에 좋을 리 없다. 그러나 사람을 만나기 힘든 팬데믹 시절, 이만한 심심파적도 없다.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몰아보기 와중에 건강을 챙길 방법을 정리했다. ◆어둡게 = 장시간 시청으로 가장 혹사당하는 게 눈이다. […]

골프 허리부상 막고 비거리 늘리는 비법은?

골프는 신체의 거의 모든 근육을 사용한다. 특히 비거리가 짧을수록 조금이라도 더 멀리 보내려는 의욕 탓에 더 많은 관절과 근육을 사용하려고 ‘용’을 쓰다가 허리도 삐끗하기 십상이다. 허리는 골프 스윙 시 중요한 축(軸)을 담당하고 있다. 척추는 스윙의 중심인데, 전혀 안 움직이는 것은 아니다. 상상을 해보라, 척추를 움직이지 않고 스윙을 하면 공을 얼마나 보낼 수 있는가를! 척추는 뼈(척추체)와 […]

‘세계 척추의 날’…척추 건강 지키는 운동법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오후에 중부지방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는 수도권남부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전국이 10~18도, 낮 최고기온은 12~20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매년 10월 16일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한 ‘세계 척추의 날’이다. 척추 질환에 대해 경각심을 일깨우고 척추 질환을 예방하자는 취지에서 제정됐다. 척추의 날을 맞아 코어 근육을 강화해 우리 몸의 중심 축인 척추 건강을 […]

코골이 다스리는 법 4

코를 고는 건 자는 동안 상기도가 좁아지기 때문이다. 깨어 있을 때는 상기도, 즉 숨을 쉬는 공간인 비강과 인두, 후두가 열려 있다. 따라서 공기가 쉽게 폐로 들어간다. 그러나 자는 동안에는 조직이 부드러워지고 혀도 늘어지기 때문에 기도가 일부 막히기 쉽다. 공기가 저항을 만나게 되고, 떨림이 발생한다. 코를 골게 되는 것이다. 코를 골면 수면의 질이 떨어진다. 본인은 물론 […]

등이 아픈 뜻밖의 이유 5

계속 앉아서 일하는 사람, 놀더라도 고개를 푹 숙이고 폰만 들여다보는 사람은 등이 아프기 쉽다. 또 어떨 때 등이 아플까? 미국 건강 정보 사이트 ‘웹엠디’가 정리했다. ◆ 자전거 = 차 대신 자전거를 타는 건 환경에도 좋고 건강에도 이롭다. 단, 몸에 잘 맞는 자전거를 타야 한다. 예를 들어 평범한 사람이 프로 사이클 선수처럼 등을 활처럼 구부리고 자전거를 […]

폐를 튼튼하게 만드는 조언 4가지

미국의 호흡기 내과 전문의 아난드 이야르 박사는 중환자실의 코로나 19 환자들을 치료하면서 폐의 중요성을 새삼 절감하게 되었습니다. 어떻게 하면 폐를 건강하게 지킬 수 있을까요? ‘맨스헬스’가 이야르 박사의 조언을 소개했습니다. 1. 운동 골고루 해야 합니다. 이야르 박사는 유산소 운동으로 집 주변을 걷습니다. 병원에서는 승강기 대신 계단을 이용합니다. 또 근력을 키우기 위해 하루 걸러 전문가의 지도를 받으며 운동합니다. 가슴 근육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