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흥원-제약바이오협회, 인공지능 신약 개발 업무 협약

인공지능(AI) 기반 신약 개발에 한국제약바이오협회가 정부와 손잡는다. 인공지능은 신약 개발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대폭 단축시킨다는 점에서 커다란 주목을 받고 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과 한국제약바이오협회(이사장 이정희)는 22일 오후 서울 방배동 협회 회관에서 ‘인공지능 기반 신약 개발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인공지능 기반의 신약 개발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한 신규 사업 개발에 관한 사항 ▲인공지능 기반의 신약 개발 지원을 위한 각종 활동에 관한 사항 등에 대해 정보를 교류하고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신약 개발 생산성 제고 등 제약 산업계 경쟁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지난해에도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원장 김경식, KCL)과 ‘인공지능(AI) 기반 신약 개발 지원을 위한 포괄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