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2018년 글로벌 헬스 케어 기업 도약”

대웅제약이 2018년 글로벌 헬스 케어 기업으로 거듭나고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2일 강남구 삼성동 본사에서 2018년 시무식을 통해 직원 성장과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삶의 질 향상을 선도하는 글로벌 헬스 케어 그룹’으로 나아갈 것을 다짐했다.

이종욱 부회장은 신년사에서 “2017년은 대웅제약이 글로벌 시장을 확대해 나가는 한 해가 됐다”며 “2018년은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톡신 나보타의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 후 발매와 유럽 진출을 목표로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는 원년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아울러 대웅제약은 ‘2020년 글로벌 50위 제약사 진입’이라는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개방형 혁신을 통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한 2018년 세 가지 경영 방침을 제시했다. 첫째, 개방형 혁신을 통한 글로벌 경쟁력 강화. 둘째, 고객 신뢰 향상. 셋째, 직원과 회사의 동반 성장 등이다.

대웅제약 이종욱 부회장은 “2017년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모두가 한 뜻으로 뭉쳐 선진국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가는 한 해를 만들었다”며 “새해에는 매출 1조 원 이상 달성을 목표로 임직원 모두가 글로벌 헬스 케어 그룹에 대한 자부심과 사명감을 갖고, 비전 달성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고객과 국민에게 더욱 사랑받고 신뢰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