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후시딘 연 매출 200억 달성

동화약품(회장 윤도준)이 자사의 상처치료제 부채표 후시딘이 연 매출 200억 원을 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1980년 국내 발매 후 36년 만이다.

부채표 후시딘은 상처 부위에 세균감염을 효과적으로 치료, 처음부터 사용하면 흉터 없이 빨리 아물게 한다. 특히 스테로이드 성분이 들어있지 않아 아이들 상처에 많이 사용된다.

특히 지난해 1월 출시한 후시딘 연고 휴대용은 튜브형이 아닌 개별 파우치 포장으로 1회 사용분(0.5g)의 연고가 담겨있어 ▲여행 ▲캠핑 ▲등산 등 외부 활동 중 발생할 상처에 대비한 휴대가 용이해 소비자의 니즈를 잘 반영한 제품으로 평가 받고 있다.

동화약품 관계자는 “기존 튜브형 연고부터 후시딘 휴대용, 후시딘 밴드, 후시딘 겔 등 제형과 용량 등을 다양화한 제품 라인업을 구성한 것이 매출 신장의 바탕이 된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채표 후시딘은 꾸준히 사회공헌활동과 고객과 소통하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