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리주안병원, 장애인재단에 기부미

 

나누리병원 주안점은 지난 15일 한국장애인재단에 사랑의 쌀 380kg을 전달했다. 이번에 전달 된 사랑의 쌀은 나누리병원 주안점 개원을 축하하기 위해 각계에서 기부한 쌀이다. 장애인재단은 기부미를 인천 지역의 중증장애인 자립생활 연습을 위한 거주 공간인 체험홈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서 나누리병원 주안점 피용훈 병원장은 “나누리병원의 설립 이념이 나눔”이라며 “지역사회 주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동시에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는 따뜻한 병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장애인재단 이성규 이사장은 “지역사회 장애인을 위한 따뜻한 나눔에 함께한 나누리병원 주안점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발전하는 병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