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국약품 진해거담제 ‘시네츄라시럽’ 이란 진출

 

안국약품이 개발한 진해거담제인 시네츄라시럽이 중동시장에 진출한다. 안국약품은 지난 2일 이란의 쿠샨 파메드와 시네츄라시럽의 이란 내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쿠샨 파메드는 이란에서 호흡기 분야에 특화된 매출 10위권의 제약사다.

쿠샨 파메드는 이번 계약에 따라 시네츄라시럽의 이란 내 모든 허가와 판매를 책임지게 된다. 이란 내에서는 향후 2년 내에 제품이 발매될 것으로 예상된다. 안국약품은 “5년간 수출 규모가 약 300만달러에 이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천연물 신약인 시네츄라시럽은 지난 2011년 국내에 발매된 뒤 2013년 미국 그라비티바이오사와 라이선스계약을 맺어 미국과 유럽시장 진출도 앞두고 있다.

안국약품 어진 사장은 “안국약품이 자체 개발한 비마약성 기침억제제 신약인 애니코프와 함께 시네츄라시럽의 글로벌 시장 진출이 가속화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해외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