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엘헬스케어 학술 심포지엄

 

바이엘 헬스케어는 지난달 29~30일 양일간 개최된 ‘2013 대한심장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경구용 항응고제인 자렐토(Xarelto) 학술 심포지엄을 진행했다.

이번 자렐토 학술 심포지엄은 총 3개의 세션으로 진행됐고 가톨릭의대 노태호 교수와 성균관의대 김덕경 교수가 좌장을 맡았다.

강연은 울산의대 심장내과 남기병 교수, 연세의대 심장내과 홍그루 교수, 김중선 교수가 맡아 각각 ‘심방세동 환자에서의 자렐토의 사용’, ‘EINSTEIN: 심재성 정맥혈전증과 폐색전증 치료에 유일한 적응증을 가진 신개념 경구용 항응고제’, ‘ATLAS-TIMI 51: 급성관상동맥증후군에서 새로운 행보’에 대해 발표했다.

이번 학술 심포지엄을 통해 자렐토는 국내 의료현장에서의 실질적 처방 사례를 통한 안전성과 효능을 확인 받았으며 국내에 소개된 신개념 경구용 항응고제 중 가장 다양한 혈전질환에 사용되는 치료제라는 점을 재평가 받았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