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려지는 양수세포, 맞춤형 줄기세포 대량증식 가능

맞춤형 줄기세포 보관은행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

 

  • 대량배양기술 확보로 소량의 세포 장기관 보관 가능, 효용가치 커
  • 양수유래중간엽줄기세포(이하 양수줄기세포)는 양수검사를 통해 채취, 줄기세포의

    확보에 별도의 수술 필요 없어 편리

  •  제대혈 줄기세포, 태반줄기세포 외 100% 맞춤형 줄기세포 새로이 확보
  • 맞춤형 줄기세포 보관은행이 활성화 될 것으로 전망

차병원 여성의학연구소 윤태기 교수팀(윤태기, 이동률, 박근홍 교수)은 산전검사에서

염색체 이상을 검사하고 폐기되는 양수 내 태아세포에서 아기의 건강을 지켜줄 새로운

맞춤형 줄기세포를 확보, 세포치료제로서 이용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연구를 통해 제대혈 줄기세포, 태반줄기세포와 더불어 태어나는 아기를 위한

맞춤형 줄기세포 보관은행이 크게 활성화 될 전망이다.

윤태기 교수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양수 내 태아세포에서 양수줄기세포를 분리,

대량증식 기술을 확보했다. 이렇게 증식된 세포에서 연골세포로의 분화능력을 조사해

세포치료제로서의 이용가능성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를 통해 확보된 배양기술은 대량의

자가줄기세포를 확보할 수 있어 그 효용가치가 크다.    

또한, 양수줄기세포는 세포치료제로서 현재 각광을 받고 있는 중간엽 줄기세포의

단점을 보완한다. 중간엽 줄기세포는 인체를 이루는 연골, 지방 등 다양한 세포로

분화할 수 있는 다능성 줄기세포지만 저조한 증식능으로 인해 치료횟수의 제한과

다수 채취의 어려움이 있었다. 반면 본 연구를 통해 양수줄기세포는 양수검사를 위해

채취된 샘플을 이용하기 때문에 줄기세포 확보에 별도의 수술과정이 필요 없고, 고효율로

증식이 가능하며, 또한 그 연골세포로의 분화능력이 확인됐다.

차병원 여성의학연구소 윤태기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확보된 배양기술은

기존에 사용중인 제대혈, 태반과 함께 향후 아기의 건강을 지켜줄 새로운 맞춤형

줄기세포주 확보에 큰 힘이 될 것이다”라며, “대량배양기술의 확보로 소량의 세포를

장기간 보관하는 것이 용이해진 만큼 맞춤형 줄기세포 은행의 가속화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성과는 세포치료와 조직공학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지인 바이오머티리얼(Biomaterial)지에

2011년 8월 12일 인터넷 판에 소개되었고 곧 정식으로 게재될 예정이다.    

용어설명

맞춤형 줄기세포보관은행 : 조직의 세포 표면에는 개체마다 서로 다른 항원이

존재하며, 다른 개체의세포를 이식하면 그 항원에 대한 면역반응이 일어나 거부반응이

생김. 이러한 거부반응을 피할 수 있도록 자가유래줄기세포나 면역일치 줄기세포를

확보하여 보관하는 세포은행이다. 자신을 위해서도 다른 사람을 위해서도 사용할

수 있는 줄기세포를 보관하는 줄기세포보관은행과 구별된다.

중간엽 줄기세포 : 인체를 이루는 다양한 세포(골, 연골, 지방)으로 분화 할 수

있는 다능성 줄기세포

연골세포 : 연골기질의 연골소 내에 존재하며 연골기질을 합성 및 분비하는 세포

황숙영 기자 hsy@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