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타500′ 20억병 돌파

용량 환산 20만톤…비타민 음료시장 75% 장악

광동제약의 ‘비타500’이 지난 2001년 2월 출시된 이후 7년 만에 20억병을 돌파했다.

24일 회사에 따르면 20억병을 용량으로 환산하면 20만톤에 이르며 이는 코엑스

수족관(2300톤)을 87회나 채울 수 있는 양에 해당하며 4900만 국민이 한 사람 당

43병씩 마신 것과 같다.

또한 7년 동안 팔린 비타500(병 높이 14cm)을 눕혀서 한 줄로 늘어놓으면 지구(둘레

4만70km)를 6.1바퀴 돌고도 남는 수량이라는 것이 회사의 설명이다.

국내 장수상품 중에는 박카스가 45년간 153억병이 팔렸으며, 칠성사이다가 50년간

100억병 판매기록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나 비타500처럼 7년이라는 짧은

기간에 20억병이나 팔린 드링크는 드물다.

마시는 비타민C ‘비타500’은 당시 불어 닥친 웰빙 분위기에 편승, 발매 초기부터

무서운 속도로 성장하기 시작해 시판 첫해 53억원어치가 팔린 이래 2002년 98억원,

2003년 280억원, 2004년 854억원에 이어 2005년에는 1260억원의 매출실적을 올리면서

1000억원대를 돌파했다.[표참조]

비타500은 발매 5년만인 2005년 한해만 5억병에 달해 월 매출액이 한때 45년 역사의

박카스의 매출을 앞지르기도 했으며 현재도 꾸준히 월 4000만병이 넘어 대한민국

국민이 매달 1병 이상 마시는 대한민국 대표 건강음료로 자리 잡았다.

비타500은 현재 국내 비타민 음료 시장의 75% 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비타500의 성공 비결은 맛과 유통망의 다양화 등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을 들 수 있다"며 "특히 기존 약국 유통에만 기대지 않고 슈퍼마켓과

편의점, 할인점, 사우나와 골프장까지 소비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쉽게 제품을 접할

수 있도록 한 유통망의 다양화가 매출 신장에 크게 작용했다"고 말했다.  

이승재기자 (leesj@dailymedi.com)

기사등록 : 2008-04-24 11:53

출처

데일리메디( www.dailymedi.com )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