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고 건강하게…낙관주의자 되는 방법 7

[사진=Milkos/gettyimagesbank]

컵에 물이 절반 있을 때 ‘반이나 찼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반밖에 안 남았네’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보다 더 건강하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감기에도 덜 걸리고, 심장 질환에도 잘 견디며, 심지어 더 오래 살 수도 있다는 것이다.

전문가들은 “우리 대부분은 낙관적인 성향이 태어날 때부터 운이 좋은 일부에게만 부여된 선천적인 특질로 생각한다”며 “그러나 그것은 완전히 잘못된 가정”이라고 말한다.

그렇다면 낙관주의가 되는 법을 배울 수 있을까. 전문가들은 “당연히 그럴 수 있다”고 답한다. 이와 관련해 ‘허프포스트’가 소개한 낙관주의자가 될 수 있는 방법 7가지를 알아본다.

1. 항상 기뻐하라

큰 집, 호화로운 차, 날씬한 몸을 가진 사람을 자신과 비교하면 당신은 항상 부럽고 비관적으로 느낄 수밖에 없다. 사태는 더 나빠지게 된다.

한 연구에서 대상자들에게 다음 문장을 완성하도록 요구했다. “내가 00 였으면 좋겠다.” 다른 그룹에게는 “나는 00 않아도 기쁘다”라는 문장을 완성하게 했다.

이 과제 전후로 자신의 인생 만족도에 대해서도 급수를 매겼다. 그 결과 “나는 00 않아도 기쁘다”라는 문장을 완성한 사람들은 원래 가졌던 것보다 낙관적인 느낌을 더 강하게 나타냈다.

2. 자신이 통제할 수 있는 범위를 인식하라

미국 조지 메이슨 대학교 심리학과 교수인 제임스 매덕스 박사는 “비관주의자들은 감원이나 실연당하면 원래 운이 나빠서 나쁜 일이 일어난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고 말한다. 진짜 이유는 경제 사정이 나빠서거나 상대가 불성실하기 때문인데도 말이다.

따라서 다른 직업을 적극적으로 찾거나 새로운 데이트 장소를 찾는 등의 행동으로 주어진 환경에서 벗어나는 노력을 하도록 한다. 자신의 통제력을 벗어나는 영역을 분명히 인식하도록 한다.

3. 의기소침한 사람은 멀리하라

동병상련이라고 하듯이 주위에 우울한 사람이 있으면, 당신도 쉽게 웃을 수 없다. 부정적인 분위기에서 빨리 비켜나야 한다.

좋은 친구들과 어울리고, 당신을 행복하게 해주는 일을 하면서 시간을 보내라. 당신을 게으르게 만드는 소설이나 영화도 보지 마라.

4. 낙관적인 느낌을 주는 것에 주목하라

전체적인 분위기가 긍정적이면 더 기분이 좋다. 꽃들이 피었고, 이웃은 행복해 보이고, 개는 꼬리를 흔든다.

매덕스는 “좋은 순간의 생각과 느낌을 정확하게 파악해두라”면서 “기분이 좋다면, 무엇 때문에 그렇고, 어떻게 해야 다시 그럴 수 있는지 알아두도록 하라”고 말한다.

5. 자신에게 보상을 하라

몇 주가 걸리는 프로젝트나 중요한 회의를 앞두고 준비하느라 일을 더 많이 해야 한다면 결과가 어찌됐든 끝난 뒤에는 자신에게 보상을 주어라. 그런 조치를 취하면 스스로 더 낙관적이 될 수 있다.

6. 진실한 대화를 하도록 하라

사람들과 잡담을 하는 게 사회적 유대를 강화하는데 도움이 되는 것은 분명하다. 미국 애리조나 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실질적인 반응을 주고받으면 확실히 사람들에게 행복감을 주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혼을 향하고 있는 부부는 TV 프로나 집안의 개미 등의 얘기밖에 할 게 없다고 매덕스는 말한다. 이 같은 상황의 치료법은 이야기를 다시 하게끔 하는 것이 아니라 정말로 중요한 내용에 관한 대화를 하는 것이다.

7. 사고방식을 바꿔라

낙관주의를 갖는 것은 낡은 사고방식을 부수고 새로운 방식을 만드는 일이라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내용물이 절반 있는 컵을 볼 때 ‘반이나 차있다’고 보게 되면 굳이 잔이 넘치지 않아도 낙관적인 성향을 가질 수 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