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김효수-이세원, ‘줄기세포 선도연구팀’

교과부, 줄기세포 이용 난치병 치료에 5년간 연구비

서울대학교병원 심혈관줄기세포 연구실 김효수, 이세원 교수팀이 교육과학기술부로부터

2015년까지 연간 10억원 씩 5년간 연구비를 지원받는 ‘줄기세포 선도연구팀’으로

최종 선정되었다.

이번에 김효수교수 팀은 국가기술경쟁력을 강화하고 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차세대 원천 기반 기술 및 미래유망 핵심 기술 등을 개발하기 위해 교육과학기술부가

공모한 줄기세포 선도연구팀 육성과제에 응모했다.

서울대학교병원 두 교수는 포항공대, 차의과대학, 전남의대 교수진과 공동으로

‘줄기세포 Niche의 조절과 생체 이식 최적화를 통한 줄기세포의 실용화 기술 개발’을

연구목표로 삼고 있다.

김효수 교수는 “이번 연구로 축적할 각종 줄기세포 실용화 기술에 대한 노하우와

연구 성과로 허혈성 심혈관질환과 같은 난치병의 차세대 치료기술을 앞서 개발하고

싶다”며 “앞으로 서울대학교병원이 줄기세포를 이용한 난치성 질환의 재생치료

특화 병원으로 발전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손인규 기자 iks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