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X 전시 개막…제약바이오 트렌드 모인다

바이오헬스케어·콜드체인 물류 등 소개

바이오플러스

한국바이오협회는 오는 3일부터 5일까지 진행되는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 2022(BIOPLUS-INTERPHEX KOREA 2022, BIX)가 다채로운 전시로 개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인터펙스(INTERPHEX) 브랜드로 유명한 글로벌 전시전문업체인 리드엑시비션스코리아가 주최한다. 15개 국가에서 참가하는 200개 기업, 350개 부스를 운영한다.

주요 전시 카테고리는 △디지털 헬스케어 △실험장비 및 분석 △제조 및 설비 △패키징 △물류 △바이오테크놀로지 △원료(의약품/식품/화장품) △서비스 △병원/대학 및 공공기관으로 구성된다.

특별관에서는 올해 바이오·제약산업 트렌드라고 할 수 있는 △CMO/ CDMO △디지털 헬스케어 △콜드체인 물류 △바이오소재/부품/장비를 소개한다.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 삼성바이오에피스,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한미약품, GC Cell을 비롯한 국내외 200여 참여기업을 파트너링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주요 후원사로 삼성바이오에피스, 써모피셔 사이언티픽, 사토리우스, 에스랩, 싸이티바, 엔비로테이너, UPS 헬스케어, 쉥커 코리아, 아마존 웹 서비스(aws), 할야드, 오라클, 한국원자력의학원(국가RI신약센터), 론자, 머크, 액스셀,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 시들리, 노바티스, 주한 벨기에대사관 등이 참여한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