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차 아-태암예방기구 국제학술대회

아시아-태평양암예방기구(APOCP, Asian Pacific Organization

for Cancer Prevention)의 제5차 학술대회가 2011년 11월 2일과 3일 양일간 국립암센터에서

개최된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암 예방을 향하여(Towards ‘Cancer Prevention

for All’ in the Asia-Pacific Region)’를 주제로 15개국 185명이 참석하는 이번

학술대회에는 세계적으로 암 예방과 관리에 성공적인 사업을 수행한 각국의 경험과

지식을 아태지역 각국의 참석자가 공유하게 되는 중요한 기회를 제공한다.

일본 대표적 암 역학자인 도미나가 박사의 ‘일본의 국가암관리사업의

성과와 행후전망’을 비롯하여 대만의 첸 박사는 암 예방에 관한 세계적 성과로 인정되는

‘대만의 간염 예방접종을 통한 간암 예방’, 미국의 쳉 박사는 ‘상하이 코호트를

통한 암과 관련된 식이요인’, 중국의 챠오 박사는 ‘식이 조절을 통한 암 예방’,

인도의 굽타 박사는 ‘금연 정책의 전개방향’, 말레이시아의 입 박사는 ‘조기검진을

통한 유방암관리’, 일본의 다지마 박사는 ‘UICC의 전 세계 암관리 전략’을, 일본의

사이토 박사가 ‘일본의 암 조기검진의 현황과 문제점’을 발표한다.

한국에서는 서영준 교수가 ‘화학적 암 예방’을, 신해림 박사가

‘전세계 암 부담’을, 서홍관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이 ‘한국의 국가암 관리사업’을,

박소희 박사가 ‘암의 위험요인별 기여위험도’를, 신애선 박사가 ‘한국의 위암

유병양상의 변천’을, 그리고 전재관 박사가 ‘한국의 국가암 조기검진사업’을 소개한다.

유근영 아시아-태평양암예방기구 사무총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아시아 각국에서 사망원인 1위로 급부상하고 있는 암을 관리하기 위해 아시아 각국의

국가적 암 예방전략을 수립하는데 필요한 경험과 정보를 공유함과 동시에 국제사회에

한국의 우수한 암 관리제도를 전파하고 공유하는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태평양암예방기구(APOCP)는 2001년 일본과 한국, 태국의

암 예방관리 전문가들이 모여 구성한 학술단체로 아시아 태평양 지역 주민의 암 예방과

관리를 위해 정기적인 학술대회와 암 예방요원의 교육훈련 프로그램 수행, 공식잡지인

아태암예방잡지(APJCP)를 발간하는 아태지역 유일의 민간 학술 조직이다.

2002년 일본 나고야에서 제1차 APOCP 총회를 개최한 이래, 제2차

대회는 2004년에 서울에서, 제3차 대회는 2006년 방콕에서, 제4차 대회는 2008년

북경에서 개최되었고, 2010년 은 이스탄불에서 개최되었다. 2012년 차기 정기총회는

말레이시아 쿠칭에서 개최된다.

한편, 회원 각국은 수시로 지역 학술대회(Regional Conference)를

개최하는데, 지금까지 터키의 Izmir, 태국의 Kong Kaen, 이란의 Rasht, 일본의 Nagoya에서

개최하였다. 유근영 서울의대 교수는 2006년 방콕대회에서 APOCP 사무총장으로 추대되었으며,

금년으로 5년째 임기를 수행 중이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