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부인회, 자선바자회로 불우이웃돕기 성금 마련

한미약품 임직원 가족 모임인 한미부인회는 22일 한미약품 본사 20층에서 열린

자선바자회에서 3000여만 원을 마련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할 예정이다. 한미부인회

자선바자회는 올해 2회째로 지난해에는 4000만원을 화성시청과 시흥시청에 전달했다.

한미부인회 유양순 회원(북경한미약품 송철호 부회장 부인)은 “필요한 물건을

싸게 구입하고 불우이웃도 도울 수 있었던 뜻 깊은 행사였다”며 “추운 겨울을 힘들게

보내시는 분들께 작은 힘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자료는 한미약품이 23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