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닛 ‘디지털 헬스 기업 150’ 선정돼…국내 유일

[사진=루닛]
의료 인공지능 기업 루닛이 CB 인사이트가 공개한 ‘디지털 헬스 기업 150’ 기업에 한국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미국 시장조사기관 CB 인사이트는 지난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개최된 ‘헬스케어의 미래’ 컨퍼런스에서 ‘세계에서 가장 유망한 디지털 헬스 기업 목록’을 소개했다.

루닛은 ‘디지털 헬스 기업 150’ 중 의료 영상을 다루는 ‘이미징(Imaging)’ 부문에 선정됐다. CB인사이트에 따르면 해당 목록은 투자자 정보, 뉴스 분석, 시장 잠재력, 기술 우수성, 팀워크 등을 기반으로 분석한 결과에 따라 선정됐다. 루닛은 한국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목록에 선정됐으며, 아시아 기업 17개 및 의요 영상 기업 13개 중 하나로 이름을 올렸다.

서범석 루닛 대표 이사는 “지난 2017년 ‘AI 100대 기업’ 선정 이후 또 한 번 이번 ‘디지털 헬스 150’ 기업에 오르게 돼 기쁘다”며 “헬스케어의 미래를 만들어나가는 기업이자 한국을 대표하는 의료 인공지능 기업으로 인류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루닛은 인공지능 기술을 바탕으로 암의 진단 및 치료에 도움이 되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회사다.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유방암 진단 보조 시스템 ‘루닛 인사이트 MMG’를 허가받은 바 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