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자의사회, 여의사 인권 센터 설립

성폭력 피해를 입은 여의사의 인권 보호를 위한 여의사 인권 센터가 개설됐다.

한국여자의사회는 지난 25일 오후 7시 회관에서 여의사 인권 센터 현판식을 가졌다. 여의사 인권 센터는 의료 기관에서 성폭력 피해를 입은 여의사의 권리를 신속하게 구제하기 위해 설치됐다.

이향애 한국여자의사회 회장은 “인권 센터를 통해 여자 의사가 폭력에서 자유로운 건건한 진료 환경을 조성하려 한다”며 “여의사의 피해를 신속히 보호하고 예방할 수 있는 효과를 기대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윤석희 한국여성변호사회 수석부회장, 유혜영 한국여자의사회 의권위원장 겸 여의사인권센터장, 조종남 한국여자의사회 전 의권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여의사 인권 센터는 한국여성변호사회와 협약을 맺어 향후 법률적 지원을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KieferPix/shutterstock]

맹미선 기자 twilight@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