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TG테라퓨틱스, 항체 치료제 라이선스 계약 체결

일동제약이 최근 미국 TG테라퓨틱스사와 항체치료제 TGTX-1101에 대한 개발제휴 및 국내 판매에 대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일동제약은, TGTX-1101에 대한 국내와 대만 및 아세안 7개국에 대한 판매를 담당하게 된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또한, 향후 일동제약의 학술기관 및 연구기관 네트워크를 활용, 한국 내에서의 개발 활동에 대해 양사가 서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TGTX-1101은 바이오 의약품 맙테라(MabThera, 해외 리툭산(Rituxan))의 바이오베터로서, 비호지킨스 림프종, 만성 림프구성 백혈병, 류마티스 관절염 및 루프스의 치료를 목표로 하는 차세대 Anti-CD20 항체 의약품.

현재 TG테라퓨틱스는 재발성․난치성 비호지킨스 림프종 환자(non-Hodgkin’s lymphoma)에 대한 임상 1/2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만성 림프구성 백혈병에 대해서는 초기 임상2상을 완료했다.

TG테라퓨릭스사의 마이클 와이스 회장은“TGTX-1101는 이미 재발성․난치성 만성 림프성 백혈병 환자에게서 뛰어난 임상적 활성을 보여준 치료제”라며 “경험이 풍부한 일동제약과 제휴할 수 있어 기대된다”고 말했다.

일동제약의 이정치 회장은 “TG사의 우수한 기술력이 집약된 치료제를 도입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 치료제의 개발과 공급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TG테라퓨틱스는 TGTX-1101의 개발을 위해 모회사인 LFB사와 GTC사에서 분사되어 독립한 회사. LFB사는 프랑스 최대의 혈액제제 및 바이오의약품 회사이며, GTC는 현 LFB그룹의 자회사로, 유전자변형 동물을 이용한 바이오시밀러 및 바이오베터 전문 회사이다.

김진성 기자 weekend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