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밑에 넣어 ‘남자의 거기’를 크게 만든다?

피부밑(피하)에 투여하면 자가 콜라겐을 많이 형성해 살아 있는 이식물질로 불리는

신물질이 국내 의학자에 의해 세계 첫 개발돼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물질은 국내 한 비뇨기과 의사가 음경 확대용으로 개발한 것으로 음경확대는

물론 성형, 피부 등의 영역에서 그 활용이 크게 기대되고 있다.

웰빙비뇨기과 조강선 박사팀은 최근 체내 이식용(수복용) 재료인 덱스트란(포도당

용액 농축물질)과 PMMA(미국 FDA에서 허가받은 주름제거용 필러물질)을 주성분으로

한 물질을 개발, 음경확대에 임상적용 한 결과 탁월한 효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라이펜으로 명명된 이 물질은 최근 식품의약품 안전청으로부터 인체 이식용 재료에

대한 의료기기 제조 및 품질관리 적합인증을 얻은데 이어 중국과 일본에서 이미 특허등록으로

마친 상태다.

실제로 조 박사팀은 “2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라이펜 성분의 음경필러제제를

통해 음경확대 수술을 한 결과, 18명이 수술 이후 성생활의 만족도가 이전보다 크게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특히 시술 후 6개월 이상 관찰한 결과, 1명에게

가벼운 모양불균형이 나타났을 뿐 특별한 부작용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조 박사는

덧붙였다.

라이펜 음경확대술을 통해 수술 받은 환자의 성기 길이는 2.3㎝(70.6%) 가량 늘어났으며,

둘레도 기저부 둘레는 3.7㎝, 중간부 둘레는 4.2㎝, 원위부 둘레는 3.8㎝ 팽창했다.

시술시간도 기존의 시술법이 1~2시간 정도인데 비해 이 방법은 불과 10분 정도면

끝낼 수 있고, 그 효과도 10년 이상 유지된다. 시술 후 2주 후부터 성생활을 할 수

있다.

조 박사는 “그 동안 수술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남성확대수술을 기피한 남성들에게

효과적”이라고 강조했다.

조직이식용 재료는 의약품이나 의약외품에는 해당되지 않으며, 조직이식용 재료나

조직이식용 생체 재료로 분류되는 의료기기다.

조박사는 “이 물질은 지금까지 대부분 사용되는 히알리룬산 필러와는 달리 자가

콜라젠 형성을 통해 효과가 반영구적으로 나타난 것으로 동물실험과 임상시험에서

입증됐기 때문에 앞으로의 필러 대체물질은 물론 그 활용도는 무궁무진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웰빙비뇨기과 조강선 박사팀이 2009년 1월1일~2010년 9월 말까지 병원에

상담, 치료를 받은 20~60대 남성 1000여명을 조사한 결과 남성확대술을 희망하는

연령층이 폭넓게 확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연령층을 살펴보면, 20대 3.7%, 30대 21.8%로 나타났으며, 40대 39.3%, 50대

29.2%로 중년 남성층이 전체 남성의 70%에 가까운 비율을 보였다. 또한, 60대의 경우

6%의 적지 않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그 수치가 점점 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적극적인 자기관리와 안정된 경제력을 바탕으로 ‘노년기 삶의 질’을 추구하려는

욕구가 함께 늘어났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수술을 하려는 이유에서 연령대별로 차이를 보였는데, 20대에서는 ‘성생활 개선에

대한 막연한 기대함’, 30대의 경우 ‘조루증 치료, 성생활 극복을 통한 원만한 부부관계

형성’이었으며, 40~50대에서는 ‘조루 등 신체 노화에 따른 남성능력 개선’, ‘권태기

극복 및 활기찬 사회생활 영위’, 60대의 경우 ‘점차 떨어지는 신체능력에 대한

보완’ 등으로 나타났다.

문의: 02-3481-8108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