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철교수,美흉부외과학회원 선임

연세대 의대 장병철 교수가 미국흉부외과학회(American Association for thoracic surgery) 정회원으로 선임됐다.


  1917년 창립된 미국흉부학회는 미국 및 캐나다에서 학회를 개최하며 심장외과 및 흉부외과의 발전을 이끌고 있다. 또 정회원의 수가 전

세계적으로 700명으로 제한 되어있어 이번 장 교수의 정회원 선임은 우리나라 흉부외과학의 우수성을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할 수

있다.
  1977년 연세대 의대를 졸업한 장 교수는 세브란스병원에서 전공의 수련을 마쳤다. 또 흉부외과 전문의를 위한 Evart A

Graham Travelling Fellowship 장학금을 받아 미국 세인트루이스의 워싱턴 의대(Washington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에서 연수를 거쳐 심장부정맥 중 심방세동의 수술법개발과 아시아 흉부외과학회 회원으로 회지 편집위원으로 활동을

하는 등 학문적 활동뿐만 아니라 매 달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심장병 환자들을 위한 진료를 펼치는 등 사회적으로도 많은 공헌을 하고

있다.
현재 연세대 의대 흉부외과학교실 교수로 부임중이다.

한편, 미국흉부외과학회 정회원은 15년전 국내에서 유일하게 조범구 전 연세대의대 교수가 선임 되었으며 현재는 정년퇴임 후 시니어 멤버로

활동 중이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