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자궁경부암

HPV 백신, 자궁경부암 위험 87%까지 줄여

청소년기에 인유두종바이러스(HPV) 감염을 예방할 수 있는 백신을 접종 받으면, 바이러스와 연관돼 발생하는 자궁경부암 위험을 최대 87%까지 낮출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국제의학저널 ≪랜싯(The Lancet)≫에 실린 영국 연구팀의 이번 연구는 HPV 백신을 맞은 여성들과 그렇지 않은 여성들의 자궁경부암 발병률을 비교했다. 2006년 1월부터…

암 환자 성생활, 부부 생각 다를 땐 어떻게?

사랑은 사람을 치료한다. 사랑을 받은 사람, 사랑하는 사람 할 것 없이 모두 -칼 메닝거(미국의 정신의학자) 필자는 인간 관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은 사랑이라고 생각한다. 그렇다면 암 치료는 우리의 사랑에 어떠한 영향을 줄까? 안타깝게도 많은 환자들이 암을 진단받으면 사랑을 할 수 없다고 생각하거나 성생활은 포기해야 하는 것으로 생각한다.…

몸에 좋은 고구마, 조심해야 할 사람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동해안에는 비 소식이 있겠다. 아침 기온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15도 내외, 낮 기온은 25도 내외로 예보됐다.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10도 이상 크게 나므로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오늘의 건강= 건강 간식으로 좋은 고구마가 제철을 맞았다. 부드럽고 달콤한 맛으로 남녀노소에게 사랑받는 고구마는 다이어트에도 효과적이며…

‘성관계’가 위험요인이 될 수 있는 암 7가지

암 발생에는 다양한 위험요인이 작용한다. 암의 위험요인은 암에 걸릴 수 있는 확률을 높이는 원인들이다. 대장암이나 위암 등은 음식 섭취가 중요한 원인이지만 흡연, 바이러스, 작업 환경 등이 영향을 미치는 암들도 많다. 현재도 발생 원인을 정확히 밝히지 못한 암이 상당수다. 하지만 위험요인으로 분류된…

10대부터 60대까지… 나이 맞춤형 운동 6

건강은 건강할 때 지켜야 한다. 이를 위해 좋은 방법 중 하나는 건강 검진을 받는 것이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에 따르면, 건강 검진 횟수가 많을수록 심뇌혈관 질환, 허혈성 심장 질환, 전체 암 발생 위험도가 낮아지고 사망 위험을 최대 35%까지 낮출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 검진은 중복 혹은 과도한…

자궁경부암 백신 맞고도, 검진 받아야 하나?

자궁경부암은 다른 암보다 예방과 조기 발견을 통한 치료가 용이한 편이다. 예후들을 대수롭게 넘기지 말고 적극적으로 검진에 참여하면 위험한 상황에 놓일 가능성이 매우 낮다. 자궁경부암은 '인유두종 바이러스'라는 명확한 위험인자가 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는 고유번호를 가진 100개 이상의 종류가 있는데, 병을…

자궁경부암 환자 갈수록 어려진다

여성에게 생길 수 있는 대표적인 암은 유방암과 자궁경부암이다. 특히 자궁경부암은 환자의 평균연령이 점점 낮아지고 있어 경각심이 필요하다. 매년 3600여 명의 국내 여성이 자궁경부암 판정을 받는다. 하루 평균 2~3명의 자궁경부암으로 인한 사망자도 발생하고 있다. 최근에는 20~30대의 젊은…

암을 ‘예방’하는 아주 효과적인 방법 7가지

영국 암 저널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암의 약 40%는 담배를 피우거나 너무 많이 먹거나, 운동을 하지 않는 등의 생활방식 때문에 발생한다. 대부분의 폐암은 흡연과 연관성이 있으며 대부분의 피부암은 일광화상과 관련이 있다. 또 자궁경부암의 대부분은 인유두종 바이러스(HPV)와 관련이 있다. 미국 헬렌…

여성암 사망률 1위 ‘난소암’의 오해와 진실 5

돌아오는 토요일(8일)은 어버이날이다. 또한, 많은 사람들에게 생소한 '세계 난소암의 날'이기도 하다. 가정의 달인 5월을 맞아, 어머니 혹은 아내의 난소 건강을 체크해보는 건 어떨까? 난소암은 유방암, 자궁경부암과 함께 3대 여성암으로 분류되는 대표적인 여성질환이다. 발병률은 비교적 낮은 편이지만, 증상이 발현됐을 땐 이미 악화된 경우가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