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으로 분만 통증 완화할 수 있다?

[사진=gorodenkoff/gettyimagebank]

여성이 출산 때 느끼는 통증은 1~10단계로 구분된 통증 강도 중 7단계 수준에 속할 만큼 강합니다.
따라서 출산을 하는 많은 여성분들이 흔히 ‘무통주사’라고 불리는 ‘경막외 마취’를 택하는데요,
이는 척추의 경막 외강 내에 마취제를 주입하는 방법입니다.

그런데,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이른바 ‘웃음 가스’로 알려진 아산화질소
분만 시 산모의 통증을 관리하는 데 기존 마취법보다 효율적이라고 하는데요.

 

[사진=Khosrork/gettyimagebank]

아산화질소는 흥분을 전달하는 신경전달물질인 글루타메이트의 수용체와 결합, 자극의 전달을 방해해 신경마비의 효과가 있기 때문에 들이마시면 기분을 진정시키고 통증을 줄여줍니다.

고통을 줄이는 마취제이자 쾌락을 주는 유사 환각제로 약 200년 전부터 사용됐으며, 색깔이 없지만 달콤한 맛과 향을 동시에 가지고 있어 거부감도 적습니다. 흡입하면 얼굴 근육이 수축하면서 웃는 표정이 되기 때문에 ‘웃음 가스’라는 별명을 얻었죠.

 

[사진=wavebreakmedia/gettyimagebank]

아산화질소는 유럽과 호주의 분만실에서 널리 사용되는 분만 시 마취 방법이며, 최근에는 미국에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진통이 올 때마다 가스를 조금씩 흡입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일명 ‘무통 주사’로 불리는 척추 마취처럼 통증 경감 효과가 강하지는 않지만, 산모에게 집에서 출산하는 듯한 편안함을 줄 수 있으며 부작용도 적고 비용도 저렴하다는데요.

 

[사진=dblight/gettyimagebank]

미국 마운트시나이 이칸 의과대학 등 연구진은 2016~2018년 사이 5개 대학병원에서 분만 시 아산화질소로 진통을 무마했던 산모 850명을 조사했습니다. 진통 효과의 만족도는 10점 만점에 7.4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아프가 점수도 9으로 집계돼 신생아의 건강 상태도 양호했다. 아프가 점수는 분만 시 마취가 신생아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만든 신생아 건강 지수로 10점 척도로 측정됩니다.

바버라 올란도 교수는

산모의 만족도가 높고, 신생아의 건강 상태도 좋기 때문에
분만 시 통증 관리법으로 아산화질소 사용이 확대되길 기대한다

고 밝혔습니다.

분만 시 산모의 통증도 줄여주고 아기에게도 안전하다고 하니, 정말 추천할만한 통증 관리 방법이죠?
우리나라에서도 확대되어 많은 여성분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출산하길 바랍니다!

 

[사진=wavebreakmedia/gettyimagebank]

이번 연구(The Intrapartum Nitrous Oxide Group (i-now) Data Collection on the Use of Nitrous Oxide During Labor: Demographics, Maternal Satisfaction, Conversion Rate to a Different Analgesic Modality and Baby Safety )는 미국 마취학회 연차 총회에서 발표됐습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