펙사벡 선행 요법, 안전성-내약성 입증

신라젠이 개발하고 있는 펙사벡이 안전성과 높은 내약성을 입증했다.

신라젠(대표 문은상)은 펙사벡(JX-594)을 선행 요법(neoadjuvant therapy)으로 사용한 고형암 대상 임상 1상 결과 가운데 일부를 미국임상종양학회(ASCO) 초록을 통해 17일 공개했다.

선행 요법은 수술하기 어려운 크기의 종양이거나 중요한 장기 기능을 보전하기 위해 종양의 크기를 줄여 수술을 가능하도록 만들어주는 것이다. 주로 화학 항암제를 투여해 선행 화학 요법으로 불린다. 이번 연구에서는 화학 항암제를 대신해 펙사벡을 선행(술전) 요법으로 투여한 것이다.

전이성 흑색종 환자 3명과 대장암 간 전이 환자 5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연구 결과, 펙사벡은 모든 환자에게 큰 부작용 없는 안전성과 높은 내약성이 확인됐다.

수술 이전에 펙사벡을 1회 정맥 투여받은 환자 종양 조직을 검사한 결과 종양 내에서 활성화된 백시니아 바이러스 침투가 확인된 것. 말초혈액구세포를 분석한 결과에서는 면역세포인 NK세포, 항원제시세포(CD14+), T-세포(CD4+, CD8+)에서 높은 CD69(면역세포 활성화 지표) 발현 증가가 관찰됐다.

또 기능 분석에서는 펙사벡 투여 환자의 NK세포가 암세포를 만났을 때 과립(암세포를 죽이는 성분이 들어있는 알갱이)을 분사하는 기능이 매우 활성화됐다.

이번 임상은 신라젠 유럽 파트너 기업 트랜스진 연구로 발표는 리즈티칭병원(Leeds Teaching Hospital)의 앨런 안토니(Alan Anthoney) 박사가 진행하고 있다.

신라젠 관계자는 “이번 연구로 펙사벡은 선천 면역과 획득(후천성) 면역 모두를 강하게 증진시킴을 밝혔다” 고 말했다.

이번 임상에 대한 추가 데이터는 오는 6월 1일부터 5일까지(현지 시간)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ASCO 현장에서 발표된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