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GSK, 일반 의약품 판매 및 공급 협약 체결

동화약품과 GSK가 일반 의약품 코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

동화약품과 GSK는 6일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GSK 컨슈머헬스케어(GSK CH)와 GSK CH 보유 일반 의약품 전 품목(7개 품목) 등 일반 의약품 총 10개 품목에 대한 판매 및 공급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동화약품은 지난 2011년부터 라미실, 오트리빈, 테라플루, 니코틴엘, 볼타렌 등 GSK CH의 일반 의약품 5개 품목을 판매해왔고 연 350억 원대까지 매출 신장을 견인해 왔다.

동화약품이 10월부터 추가로 판매하게 될 GSK CH 품목은 위장 질환 치료제 잔탁, 다한증 치료제 드리클로(일반 의약품 2개 품목), 틀니 관리 제품 폴리덴트, 코 막힘 완화 밴드 브리드라이트(의료 기기 2개 품목), 시린 이 치약 센소다인(의약외품 1개 품목) 등이며, 연간 예상 매출액은 약 250억 원대이다.

이로써 동화약품은 GSK CH 보유 일반 의약품 전 품목과 의료 기기 2종, 의약외품 1종 등 총 10개의 OTC 부문 제품을 판매하게 되어 향후 총 600억 원대의 매출이 예상되고 있다.

동화약품 손지훈 대표이사는 협약식에서 “동화약품의 OTC 부문 영업력을 인정해 준 GSK CH에 감사드리며, 동화약품의 우수한 영업망을 기반으로 제품들을 성공적으로 공급하여 고객만족은 물론, 양 사에 더 큰 성장과 발전의 계기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GSK CH 김수경 대표는 “탁월한 영업력을 보유한 동화약품과 추가 계약을 체결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양 사의 새로운 파트너십을 통해 세계 최고의 제품들을 더 많은 소비자들이 사용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화약품과 GSK CH의 OTC 부문 총 10개 품목의 계약 기간은 2020년 말까지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