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경쟁력 강화” 조직개편 단행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지난 1일 글로벌 헬스케어그룹으로서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은 신 사업 조직 보강, 시스템경영에 따른 조직 유연화 등에 초점을 맞췄다.

신규사업부서로서 나보타 사업부와 줄기세포사업부를 신설하였으며, 사내소통을 더욱 원활하게 만들기 위하여 조직체계를 단순화하여 옥상옥 구조를 탈피하는 등, 기존 9개 본부, 16개 실, 7개 사업부, 4개 연구소, 4개 생산센터, 53개 팀을 8개 본부, 7개 실, 10개 사업부, 4개 연구소, 4개 생산센터, 36개 팀으로 개편하였다.

대웅제약은 그동안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CDP(Career Development Program)제도를 더욱 활성화하여 직원들에게 다양한 경험기회를 제공함은 물론, 전문가로서의 역량을 키워 갈 계획이다. 이를 위한 초석으로 업무혁신, 조직혁신을 통해 ‘글로벌 우수인재’ 100명을 선발, 다양한 해외 체험과 교육기회 제공을 통해 글로벌 마인드와 전문역량을 갖춘 직원을 집중‧육성해나가기로 하였다.

대웅제약은 항상 우수한 인재를 선발하여 핵심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육성한다는 방침을 가지고, 시스템경영을 통해 공정한 평가와 차별화된 보상으로 제약업계 최고대우를 해줄 방침이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업무 혁신을 통해 모든 임직원이 본질적인 업무에 매진하여 업계 최상의 글로벌 헬스케어그룹의 조직원으로서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이며, 조직개편에 따른 후속인사도 4월중에 시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