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승명 교수 신경손상학회 최우수 학술상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신경외과 문승명 교수가 지난 5월 31일 서울아산병원에서 열린 제21회 대한신경손상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최우수 학술상인 ‘라미-김영수 학술상’을 수상했다.

‘라미-김영수 학술상’은 대한신경손상학회가 지난 2년 동안 국내외 저명한 학술지에 발표한 논문 가운데 가장 우수한 논문 2편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문승명 교수는 SCI급의 국제적인 논문인 신경과학저널(Journal of the Neurological Sciences)에 토끼 척수의 허혈성 신경손상 모델에서 지방 유래 줄기세포의 신경보호작용을 내용으로 한 ‘Neuroprotective effects of adipose-derived stem cells against ischemic neuronal damage in the rabbit spinal cord’라는 제목의 논문을 발표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논문은 난치성질환으로 알려진 척수 신경손상의 기능회복에 지방 유래 줄기세포 치료가 하나의 대안으로 제시될 수 있다는 동물 실험적 증명 내용을 다루고 있다.

문 교수는 “지방 유래 줄기세포 주입은 척수 허혈로 인한 운동신경 손상에 신경보호작용이 있었고, 척수에서 신경영양인자(BDNF)를 증가시킴으로써 신경세포의 회복을 방해하는 반응성 신경아교종 상태의 억제 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고 말했다.

문승명 교수 연구팀은 ‘지방 유래 줄기세포 치료’와 관련된 이번 연구에, ‘척수손상에서 이차적 손상을 유발시키는 항산화 효소의 발현을 억제해 척수손상의 신경보호작용’을 증명한 이전 연구결과를 함께 적용시켜 상승효과를 가져올 수 있는지에 대한 추가 연구를 한국연구재단에서 지원받아 진행 중에 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