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알리스 5mg 매일 복용,전립샘비대증에도 효과

시알리스 5mg를 매일 복용하면 발기부전과 함께 양성 전립샘(전립선) 비대증을 개선할 수 있는 것으로 임상 연구 결과 밝혀졌다.

삼성서울병원 비뇨기과 이성원 교수(대한남성과학회장)는 지난달 28,29일 이틀간 서울에서 열린 ‘Dual Benefit(두 가지 혜택)’ 심포지엄에서 “시알리스 5mg 매일 복용법은 대표적인 비뇨기과 질환인 발기부전과 양성 전립선 비대증을 함께 개선해 두 가지 질환을 동반한 환자에게 좋은 치료 옵션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릴리가 주관한 이 심포지엄에는 비뇨기과 전문의 200여 명이 참석했다.

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 비뇨기과 김세웅 교수는 28일 심포지엄에서 “시알리스의 주성분인 타다라필이 양성 전립선 비대증에 의한 하부 요로 증상을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개선하는 것으로 임상연구 결과 나타났다”고 밝혔다.

김 교수는 “타다라필의 작용 기전은 전립선, 방광, 골반 혈관의 평활근에 폭넓게 분포돼 있는 PDE5 동질 효소를 억제해 평활근을 이완시키고, 혈액 공급량을 늘리는 등의 여러 작용으로 환자의 삶의 질을 크게 떨어뜨리는 저장장애나 배뇨장애 증상 등 양성 전립선 비대증에 의한 하부요로 증상을 개선하는 것으로 최근 의학계에 보고됐다”고 말했다.

이대 부속 목동병원 정우식 교수는 29일 심포지엄에서 “국내의 중년 이상 남성 가운데 발기부전과 양성 전립선 비대증을 함께 앓고 있는 환자가 많다”며 ” 두 질환이 함께 발병하기 쉬운 것은 공통적으로 연결된 병인을 갖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발기부전은 음경에 공급되는 동맥혈류의 부족이 원인이며, 이런 만성 허혈은 방광의 순응도와 신축성을 떨어뜨리고 전립선 구조의 변형을 초래하기 쉽고, 따라서 발기부전이나 양성 전립선 비대증 중 하나의 질환 때문에 검진하더라도 상호의 다른 질환도 가졌거나 앞으로 갖게 될 가능성을 염두에 둬야 한다는 것.

또 시알리스 양성 전립선 비대증의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 허가를 담당한 일라이 릴리 비뇨기계 신약개발 의학사업부 상임 이사는 두 가지 치료 혜택을 주는 ‘시알리스의 작용 기전’과 ‘관련 임상연구 결과’를 소개했다.

그는 “시알리스 5mg은 발기부전과 양성 전립선 비대증을 동시에 개선하는 유일한 치료제라는 점과 기존의 양성 전립선 비대증 치료제와는 다른 유해-유익 프로파일(risk-benefit profile)을 제공하면서 내약성이 우수하다는 점이 큰 특징”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2004년부터 환자 3500여 명을 대상으로 총 8개의 임상시험을 한 결과, 시알리스 5mg 매일 복용법은 모든 연구에서 일관되게 양성 전립선 비대증에 의한 하부요로증상을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릴리 사는 미국, 캐나다, 유럽, 멕시코 등 10개 국의 45세 이상 남성 가운데 6개월 이상 양성 전립선 비대증으로 인한 하부요로증상을 호소한 환자 1058명을 대상으로 12주간 시알리스 2.5mg, 5mg, 10mg, 20mg과 위약 대비 임상시험을 했다. 그 결과 모든 시알리스 제품군은 양성 전립선 비대증에 의한 하부요로 증상을 4주차, 8주차, 12차에서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개선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시알리스 5mg은 복용 후 12주 째 국제전립선증상평가지수(IPSS)를 -4.87점, 전립선 비대증 효과지수(BPH Impact index, BII)를 -1.40점으로 위약군보다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개선하는 효과를 보였다.

이와 함께 시알리스 5mg은 발기부전과 양성 전립선 비대증을 동반한 환자를 대상으로 한 위약 대비 임상시험에서도 위약과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로 발기력 개선과 양성 전립선 비대증에 의한 하부요로증상 개선에 모두 효과적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시알리스의 효과 및 안전성에 대해선 반드시 전문의와 상의해야 한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식품의약품안전청 홈페이지(http://ezdrug.kfda.go.kr/index.jsp)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