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링거인겔하임 사장, 환갑 축의금 어린이 재단에 기부

한국베링거인겔하임 군터 라인케(Guenter Reinke) 사장은 지난 24일 본인의 환갑을

맞이하여 환갑 축의금과 본인의 기부금을 합쳐 어린이재단이 운영 중인 ‘몸튼튼

마음튼튼’ 후원프로그램에 1100 만원을 기부하였다. ‘몸튼튼 마음튼튼’은 각종

질환 및 질병, 학대 등으로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후원기금은 어린이들의 치료비에 사용될 예정이다.

2009년 서울시로부터 명예시민증을 수여 받았으며 직원들로부터 선물 받은 ‘라인강’이라는

한국이름도 갖고 있는 라인케 사장이 한국에서 의미가 큰 환갑을 맞이하여 그 동안

한국에서 받은 사랑과 감사에 보답하기 위한 방안으로 이번 행사를 계획했으며 환갑잔치에

참석하는 지인들에게 생일 선물 대신 소외된 아이들을 위한 기금 마련에 동참해 줄

것을 부탁하여 후원 기금을 마련하였다.

한편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은 세계 20대 제약회사 중 하나인 베링거인겔하임의 한국법인으로

한국 의학계의 학술 발전에 기여하는 분쉬의학상, 전통문화의 가치를 기리는 전통예술인상,

지역사회 후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진행하고 있다.

이 자료는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이 25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